중국여행자료

배디링 2019. 12. 22. 15:34

http://cafe.daum.net/ok1221/9fQk/96965?q=%E4%B9%8C%E9%95%87

우전

다른 표기 언어 Wuzhen , 乌镇 동의어 

사진 작가들이 좋아할 만한, 잘 꾸며 놓은 운하 마을              

소재지浙江省嘉兴桐乡市乌镇
요금 동책 입장료: 100元(개방 시간 07:00~18:00)
사이트www.wuzhen.com.cn

1,300여 년의 역사를 지닌 우전은 지형이 평탄하고 기후가 따뜻하며 강우량이 많은 편이다. 어물도 풍부해 예로부터 ‘물고기와 비단의 도시’라고 불렸다. 처음 이곳을 방문하면 다른 강남 수향 마을처럼 강물이 주는 여유로움이 익숙하게 다가온다. 하지만 십자형을 이루는 물길은 우전을 동, 서, 남, 북 4개 구역(동책, 서책, 남책, 북책)으로 나누어 서로 다른 얼굴을 볼 수 있게 한다. 물길을 중심으로 이뤄진 마을과 상점이 모여 있는 상업 구역 등은 아직도 그대로의 모습을 간직하고 있으나, 거대한 호텔과 리조트들이 들어선 서책 구역은 사뭇 낯설게 느껴진다. 갈수록 변해 가는 우전의 평화로운 모습을 보고 싶다면 소박함을 간직한 남책을 중심으로 둘러보거나, 관광객이 빠져나간 늦은 저녁 무렵에 방문하기를 추천한다.

가격
동책 입장료 : 100元(개방 시간 07:00~18:00)
서책 입장료 : 80元(개방 시간 08:00~17:30, 겨울에는 ~17:00)
서책 야간 이용료 : 40元(개방 시간 08:00~22:30)
동 · 서책 통합 입장료 : 150元(입장료 판매 시간 08:00~12:00)
배 : 80元(~8명)

우전 지도

ⓒ 넥서스 | 저작권자의 허가 없이 사용할 수 없습니다.

ⓒ 넥서스 | 저작권자의 허가 없이 사용할 수 없습니다.

ⓒ 넥서스 | 저작권자의 허가 없이 사용할 수 없습니다.

ⓒ 넥서스 | 저작권자의 허가 없이 사용할 수 없습니다.

ⓒ 넥서스 | 저작권자의 허가 없이 사용할 수 없습니다.

ⓒ 넥서스 | 저작권자의 허가 없이 사용할 수 없습니다.

ⓒ 넥서스 | 저작권자의 허가 없이 사용할 수 없습니다.

지도

지도를 확대/축소하려면 Ctrl을 누른 채 스크롤하세요.

우전 위치

[Travel Tip] 우전 즐기기
1. 수각(수이거, 水阁)
우전의 집들은 물을 따라 줄지어 있다. 주민들이 공간을 넓히기 위하여 강에 닿는 일부분을 확장하였으며 나무 혹은 돌로 받쳐 놓았다. 이렇게 확장한 부분을 수각이라 부른다. 겨울이면 이곳에서 햇살을 받을 수 있고, 무더운 여름에는 바람과 만날 수 있는 지혜로운 건축물이다.

2. 동책(东栅), 서책(西栅), 남책(南栅)
2001년에는 동책이, 2007년에는 서책이 관광지로 개발되어 예전 우전의 모습은 보기 어렵다. 서책은 2007년에 오픈한 곳으로, 우전의 옛 마을을 완벽하게 재현했다. 서책 내에는 관광지뿐 아니라 여러 곳의 고급 호텔이 있어 관광지보다는 리조트라는 느낌이 더 강하다. 대신 남책에는 아직까지도 순박함을 느낄 수 있는 옛 거리가 이어진다. 동책과 서책의 상업화에 실망한 사람들은 동책의 관광지를 구경한 후 반드시 남책으로 가 보길 바란다.

우전(Wuzhen, 乌镇)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처 또는 저자에게 있으며, Kakao의 입장과는 다를 수 있습니다.

참고

・ ⓘ 본 콘텐츠는 2015년 7월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현지 사정에 의해 정보가 달라질 수 있습니다.

민보영 집필자 소개

여행 관련 포털에서 여행 작가로 활발히 활동 중이다. 〈ENJOY 홋카이도〉, 〈ENJOY 상하이〉의 저자로 참여하였다.

이나미 집필자 소개

대학교에서는 경영학을 전공하였다. 여행 작가의 꿈을 꾸며 다양한 온라인 사이트에 여행, 카페 관련 글을 기고하고 있다.

출처

ENJOY 상하이
ENJOY 상하이 | 저자이나미 외 | cp명넥서스 도서 소개

초고층 빌딩이 보여주는 화려한 도시의 불빛! 한 폭의 수채화같이 아름다운 자연 경관! 다채롭고 화려한 상하이의 모습을 제대로 만끽할 수 있는 최신 여행정보를 소개한다.

           




오늘 오전까지 제가 있었던 곳, 중국 우전 서책단지를 소개합니다.


중국 여행을 간다고 생각하면, 많은 분들이 치안과 위생에 대해서 걱정하기 마련입니다.

거리나 음식이 지저분하고 위험하여 긴장한 채로 여행을 해야한다는 인식이 아무래도 강하죠.

상해는 좀 덜 하다곤 하지만, 아무래도 아직까지 중국 여행에 대한 이미지가 그렇다는 것이 사실입니다.


이러한 중국의 이미지가 없는 곳, 분명 중국 안에 있습니다.

정확한 위치로는 저장성 자싱시 퉁샹시 우전진.

그 중에서도 제가 다녀온 우전 서책(乌镇西栅) 관광단지는, 위생과 치안이 그 어느곳보다도 뛰어난 여행지입니다.


우전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진행되었던 무료 여행 이벤트의 스탭으로 참여하여 다녀오게 된 이 곳,

지금부터 사진으로 보는 2박 3일을 먼저 아주 가볍게 소개드린 뒤, 자세한 포스팅이 시리즈로 발행됩니다.



먼저 배를 타고 수향도시 우전의 곳곳을 살펴봅니다.



운하를 따라 가다보니 멋진 곳이 너무나도 많습니다. 카메라 셔터가 바쁩니다.



아래는 페이스북에 올린 우전 서책 뱃길 로드무비 동영상입니다.






첫 식사, 상당히 많은 음식이 나왔지만 수저통에 써있는 우전 글씨가 예뻐서...



조금이라도 지저분한 것이 보이면 곳곳에 대기하고 있던 직원분들이 바로 치웁니다.




장인이 살아 숨쉬는 곳



전통방식의 장 제조



염색공방에서 제조한 남색천은 우전 어디에서도 쉽게 볼 수 있습니다.




이 다리, 밤이 되면 어떻게 변할지 기대해주세요.



이런 곳이 있다는 것, 알고 계셨나요?




보는 것 자체가 힐링인 여행



우전 서책 관광단지는 아침, 오후, 저녁, 밤이 모두 고유의 아름다움을 가지고 있습니다.



우전



우전 서책에서 가장 높은 백련탑



매직아워에 맞춰 조명이 켜집니다.




저녁보다 중요한 것은 이 때의 사진들



해는 생각보다 금방 저물기 마련



정말 자주 오갔던 다리



보름달을 제대로 표현하기엔 제 장비와 기술이 부족하네요.




이런 곳을 다녀왔다고요!!




그냥 찍으면 이런 사진이 나옵니다. 




혼자 돌아다니며 사진만 찍어도 모자란 곳입니다.






중국 드라마 사수년화 촬영지로도 유명한 우전



관운장의 청룡언월도가 관광객을 압도합니다.



여기서 먹은 음식들, 정말 대부분 맛있었습니다.



체험 프로그램이 정말 많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약간은 음산한



중국 요리, 3일간 수십개를 맛보았습니다. 중국요리에 대한 두려움이 싹 사라집니다.



아쉬운 마지막 발걸음



실시간으로 페이스북에 사진들을 올리기도 했습니다. 중국에서 페이스북 이용하는 방법도 곧 포스팅 하겠습니다.

출처: https://jino.me/2523 [오렌지노의 소리상자]


l 동책 东栅


깃발 & 주황모자 중국인 패키지 관광객들과 화려한 모자 쓴 어머니들ㅋㅋㅋㅋ


햇살이 좋았던 날.


좁은 골목에 넓지 않은 광장(?)에 이렇게 사람이 그득그득. 어휴.


직접 술을 빚고 계심. 그 술을 시음할 수도 있었다.


 


l 서책 西栅


서책에 도착하자마자 저녁먹었던 식당


해가 완전히 지고 불이 들어오면서 완전 다른 세계. 자연만 보면 감탄하는 건후처럼 입 벌리고 사진찍음.ㅋㅋㅋㅋㅋㅋ


 


술집, 빵집, 식당, 각종 가게들

 



분명 좋았지만 지칠대로 지쳤기에 나갈때는 저런 골목길을 따라 진심 뛰쳐나감ㅋㅋㅋㅋㅋㅋㅋ
오른쪽은 숙소가는길에 본 폭죽

 


가는 방법 : 닝보 汽车南站에서 桐乡행 버스 → K231 탑승 → 乌镇 도착 → 픽업 차량으로 숙소까지 이동


버스표는 桐乡(통샹)가는 것만 미리 끊어 놓고 토욜 아침에 아니 새벽에 출발하기로 했다. 그런데 그 전날 그러니까 금욜에 ㅊㅇ,ㅇㅂ오빠 포함 다른 한국인들이 술을 많이 마셔 갈수 있을까 싶었는데 깨우니 부랴부랴 준비해 나왔다. ㅁㅇ언니는 전날 친구집에서 잤는데 출발시간을 착각해 늦을뻔 했으나 나랑 통화 후 北区에서 급하게 달려왔다. 겨우 다들 모여 出发! 내가 진짜 시간 계산 하난 정말 잘했던 것 같다.( ͡° ͜ʖ ͡°)(택시 기사랑 실랑이하다 늦을뻔 하기도 했지만. → 이마저도 ㅂㄱㅎ이 시내버스 타고 내리면 바로 버스터미널일 거란 엉터리 추측을 한탓에 벌어진 일이지만...ㅋ)

겨우겨우 우쩐 숙소에 도착을 했는데 이게 웬걸?! 숙소가 예약이 안되어있었다. 진짜 진심으로 우리 모두 멘붕. 와... 정말 그땐 어떻게 해야할지를 모르겠더라. 사장님이 좋은 분이셔서 당초 알고 간 가격보단 훨씬 비쌌지만 나름대로 저렴한 가격에 딜이 성사됐다. 숙소를 잡고나니 맥이 풀려 다같이 休息一下. 그러다가 퍼뜩 정신이 들어 관람을하러 갔다.

우쩐은 东栅와 西栅로 크게 구분된다.(남책도 있다고 함.) 서책은 동책에 비해 규모가 훠어어얼씬 크고, 야경이 이쁘다해서 동책을 먼저 가게 됐다. 물론 점심은 숙소에 짐풀고 난 후 입구 근처에서 했다는. 숙소비를 예상보다 많이 지출해서 원하는만큼 먹진 못했으니 싹싹 비우며 나름 만족스런 식사를 했다. 门票(입장표)는 학생증 할인이 없고(초등~고등학생은 있음), 동·서책 표를 함께 사면 훨씬 저렴하다. 표를 사서 동책 입장!

우쩐까지 오는 길에 좀 지치기도 했지만 사람이 진짜 너무너무 정말 많아서 더 힘이 빠졌다. 단체 관광객이 어찌나 많던지. 풍경사진은 고사하고 우리들 사진도 제대로 찍을 수가 없었다. 주인공이 어디 갔는지 알수가 없거든...ㅋ 동책 내에는 다양한 테마의 전시관이 있는데 박물관이라기엔 좀 모자란 느낌이었다. 수많은 중국인 관광객에 지친 우리는 두어개 정도 꼼꼼히 보다가 후엔 설렁설렁 구경하면 사진을 찍으며 돌아다녔다. 동책은 생각보다 좁았고, 서책엔 저녁시간 좀 못돼서 도착한 것 같다.
서책은 뗏목과 배의 중간 크기 정도의 배를 타고 둘러볼 수 있다. 물론 유료다. 하지만 무료로 아주 짧은 거리지만 탈수 있는 곳이 있었기에 우린 거기로.ㅎㅎ 서책에 도착해 엄청 분위기 좋아 보이는 레스토랑은 비쌀것 같아서 못가고 나름 저렴한 식당을 갔다. 거기도 운치있었다. 맛도 꽤 괜찮았다.(여행지 내에서 그 정도면.) 날이 어두워지고, 조명이 켜지자 우리의 피로는 싹 달아났다. 너무 아름다웠다. 저녁을 먹은 후 모두들 힘이 나서 앞다퉈 식당에서 나와 구경하기 시작했다. 서책이 동책보다 넓어서 그런지 삭ㄴ이 늦어서 그런지 이유는 알수 없지만 덜 붐볐다.(그렇다고 사람이 없는게 아니다.) 한참을 아름다운 모습에 감탄하며 구경하던 중 적당한 곳에서 단체사진을 한장 박았다. 풍경은 真漂亮(너무 예쁜데)인데 우리들은 완전 难看(못생김)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때부터 ㅈㅇ이가 투정하기 시작했다. 저 나름대로는 그런 티 안내려고 돌려말하는 듯 했지만 속마음이 너무도 보였다.ㅋㅋㅋ '예쁘긴 진짜 예쁜데 다 똑같은 것 같애. 그렇지 않아?' 근데 아무도 대꾸를 안해줌.ㅋㅋㅋㅋㅋㅋㅋ그러다 빵집이 나왔는데 ㅈㅇ인 한줄 빛을 본드이 살아나기 시작했다. 그때 찍은 사진이 있는데 ㅈㅇ이 눈이 그렇게 반짝이는걸 본 적이 없다.ㅋㅋㅋㅋㅋ 그 이후 기념품가게들이 많은 곳으로 갔다. 갔을 때 웬 중국인 2명이 자신들의 사진을 엽서로 인화하는 걸 봤다. 난 ㅅㅇ이한테 사진을 받아(디카에 있던거) 2장을 인화했다. 날 따라서 모두들 한장 두장씩 인화하기 시작ㅋㅋ 그렇게 기념품 가게들을 구경하며 걷다보니 식당·카페 거리도 나왔다. 가격은 꽤 있었지만 분위기 하난 정말 끝내줬다.

이젠 정말 모두들 지쳐 보였다. 그래서 술집거리도 나왔지만 맥주 한잔 하지도 못했다. 랜드마크처럼 있던 탑도 올라가보지 못하고, 탑이 보이게 사진 찍는 것 밖에 못했다. 탑이 보이게 사진 찍은 그곳을 기점으로 출구로 가는데는 30분도 채 걸리지 않았다. 지금 내 생각으론 한 20분 만에 나온 것 같다. 모두 다같이 출구로 '내달림'ㅋㅋㅋㅋㅋㅋ

서책엔 식당, 술집, 카페, 군것질거리, 기념품(우쩐을 나타내는게 아닌 물건도 태반) 가게도 모두 많았다. 나오면서 드는 생각은 예산이 여유로웠다면 서책 내에 숙소를 잡고 다음날 천천히 더 구경해도 됐을텐데 하는 아쉬움이 남았다. 여유없이 쉴새없이 걷고, 다 보지도 못하고.ㅜㅜ 숙소에 돌아오는 길엔 누군가가 터뜨린 폭죽도 구경하면서 가벼운 마음으로 돌아왔다. 숙소로 돌아와서 난 씻고 뻗었다. 나 빼고 나머진 꼬치에 맥주 했따능. 근데 그 꼬치가 엄청 비쌌다고 한다.(안먹길 잘했.ㅋㅋㅋ)

담날 아침 피곤에 지쳐 남책 구경은 고사하고 시간맞춰 터미널가기 바빴다. 근데 그! 와중에 먹었다. 배고픔엔 장사 없는 거니깐ㅋㅋ 통샹에 도착하니 버스 시간까지 한 시간이 남은 것. 늑장 부렸지만 나름 서두른 보람이있었다. 부랴부랴 도착해 시간이 남자 모두 긴장이 풀려 늘어지기 시작했다. 닝보에 도착해 다들 저녁 먹거나 긱사로 돌아가는데 ㅁㅇ언니는 또 혼자 티에니(天一广场) 갔다는...ㅋㅋ 힘들고 지치기도 했지만 날씨도 너무 좋았고, 저렴한 예산으로 좋은 곳에 잘 다녀온 것 같다. 추천합니다.

P.S. 한줄기 빛이었던 그 빵집ㅋㅋㅋㅋㅋㅋㅋㅋㅋ



출처: https://wkfajrrhwkftkfwk9.tistory.com/59 [小秘密]



프로필 이미지

DarthVader
(huazai88)

HangZhou 거주중인 서울토박이/ 人品 중시하는 迷人餐饮管理有限公司 대표일꾼/ 기업가精神이 투철한 Entrepreneur/ 中国通을 목표로 하는 上海본과 졸업생  

프로필 쪽지

blog

-->




확인 취소
닫기
전체목차
상하이 지역 여행 중국 전도상하이 근교 지도상하이 지도상하이 지하철 노선도상하이 둘러보기와이탄 일대푸둥인민 광장난징시루예원 일대신천지 일대프랑스 조계지쉬자후이상하이 역훙커우
전체목차

Q.찾는 답이 없다면, T!P에 질문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