錦佛 천국의 꽃

錦佛 천국의 꽃으로 개명 합니다. 人間 論理 창작 수작으로 지난 10여 년 독자자분의 많은 성원의 감사합니다. 여기에 오시는 분께서는 所願成就합니다. 地上 生命의 論理는 人間은 사람으로써 가치있게 살아야 합니다. 꿈. 희망. 성공 사랑 행복이 있습니다다.

인간의 생명은 여성의 가슴으로부터

댓글 341

錦佛 천국의 꽃

2022. 6. 16.

인간의 생명은 여성의 가슴으로부터":錦佛 천국의 꽃"人生 論理 수작 칼럼

 

인간의 생명은 여성으로부터 人生 論理 글은 만 18세 미만 미성인자는 어른의 지도로 읽으시기 바랍니다.

 

 

 

 

 

 

 

 

1. 인간의 생명은 여성으로부터 

전통문화 도교에서는 선녀 교도는 천사로 우주속의 신비의 신델라는 요술의 이야기를 할 수 있다.

새로운 22세기는 78년 후 기가 되며 그때에는 여성은 신비의 신델라의 요술의 여성시대는 바로 눈앞의

있으며 22세기는 여자가 남성 유전자가 없어서 여성은 아기 못 낳는 시대가 오며 성범은 전격 폐지된다.

성해위는 강제로 여자에게 관계가 이루어지지 않은다. 여자는 지금보다 육체의미를 자라하며 거리를 활보하게 된다.

오래전부터 여성은 노부라자로 남성의 눈을유혹하고 있으며 여성의대하여 개방이라고할 수 있다.

 

(1) 여성의 품위는 선조들은 부엌를 사용하는 살림 살이의 지혜로움은 중요시 하는 쌀독을 보면

그 집안의 여유로움을 갈음 한다면. 백제 신라 고구려는 힘의 균형은 군사로 통일한 고구려는 전쟁의

패배한 부족의 여인을 노예를 종으로 부리며 여인를 첩으로 열둘을 두던시대의

조선의 600년 여인<여성의 단정미>를 기묘하게 애용(愛用)한 17-18세기의 여성을 양반집 여자 아니면

씨받이의의하여 여성을 감명을 주었지만 만석군이거나

권력가는 장돌뱅이등 돈을 손의쥐어주면 여성을 찬미하는것은 저자의 人生 論理로 체험을 말한다면

여자의 대하여 잘나타고 있다.

1.인간은 여성의 가슴아래서 태어나는것은 인류의 누구나<여자로 인하여 인간은 태어나 여자가슴의

안기며 젓가슴으로 자라는 도움을 받으며 성장하지 않으면. 장 중년에는 사랑의 희망이 없을것이며.

말년에는 위로 받을 수 없을 것이다.사랑의 이야기는 이러한 것이다의 잘표현되어 있다.

인간의 생명은<모로아 스탕달 이끼 기요시> 쇼펜하우이 인생론의 1.人間의 生命은 여성의 가슴에서 비롯 되며.

2.그대가는 처음 더듬거리는 말은 그녀가 가르켰다. 3.그대가 흘린 눈물도 그녀가 닦았으며

4.그대가 끝으로 숨결도 다시 거두는것도 여인의 곁에서 숨을 거둔다.

5.이야기는 자신을 인도해 준 임종을 지키는 일은 남자가 꺼리며 하지 않을 때에는 여성이 한다.

 

이같은 논리의 원리는 인간은 천우지(天宇地)공생하는 과정에서 인간의 육신은 하나의 소우주로써 자연의 조화의의하여 1.하늘은 우주로 하여금 2.바람를 일으키게하며 .3.바람의의하여 4.무게가 발생한 구름이 형성되어 5.구름의 습도는 아래로 내려오므로서 6.대지위에 비가 내려 7.그 비는 유전자가 발생하여 인간으로 하여금 육신의의한 골수로 여성의 체내의 남자로 인하여 사랑의 생명이 태어나ㅁ 여성의 가슴의 안기여 세상에서 첫 번째로 눈마주치는 것은 여성이다.

 

 

 

 

 

 

2.18세기의 여성의 고통

여성은 남자와 같이 뼈대의의한 육체적 힘드는 노동을할 수 없는것으로서 바라만 보아도 나약한 개미 허리를 소유하는 미인으로

중 노동은 감당할 수 없는 모습이며 여자의 빛은 힘으로하는 행동이 아니며 고통으로 보여준다. 즉 <아기낳는 고통.

아기의 젓 먹이는일> 19세기 50~60년대 만해도 남자가 지개를 지고 나무꾼이라도 여성을 밥세끼을 먹게하주면 남자에게 복종하며

남자가 술마시고 바람을 피워도 항상 참을성으로 쾌활한 반려자가 되었던 것이다.

집안 살림을 도맏아 쌀독의 쌀을 가득히 넣어주면 지독한 고난의 지개을 지고 나무하는일

도끼로 장작 폐는일은 중 노동으로 그러 한것은 여자에게는 맏기지 않으며 여성의 생활은 조용하고 부엌 살림은 광안의 쌀독의

재물을 관리하는것은 예술적이며 차분한 것이다. 고구려 조선시대는 여성은 경대 거울 앞에서 머리를 빚으며 남의 눈의 띄지않게

조용히 살아가는 아름다움이다.그렇다고 남자의 생활보다 즐겁거나 불행한 것은 아니다.

자연의 법칙 연극은 여자가 하는일은 부엌에 놓여진 모든 살림은 도예 공이만든 모든 물체는 남자로부터 만들어진 것이지만

쌀독 등 여성이 살림하는 살림은 예술이라고 극찬하는 것이다.여자가 시집가면 남자의 따라

여성의 운명을 결정된 것이라고 하여도 틀린것은 아니다.

여성이 고독할 때에는 옛적의 남편이 권력가가 되어 기생집에서 술마시며 가정으로 돌아오지 않를적의 행주치마로

눈물을 닦으면 어느새 눈치첸 시어머니 애야 메느리를 부리며 아직~애비 안들어 왔느냐? 물으면

며느리는 부엌에서 삐죽이 고개를 내밀며 네~에 대답을 하면서 남편을 원망하는지는 쌀독 항아리껴 않으며

눈물를 흘린다. <고독을 가슴으로 껴않으며>

 

무롯 고독은 즐기는것이 아니며 잔인한 의금부의 죄없는자를 죄인으로 실토하게 하는 주릿대를

틀다가 급사한 역적으로 몰린 충신은 조선시대의 의금부 대감은 고통를 주는 야수인가 신(神 )이다라 는 것이다.

벼슬의있는 남편이 어느날 초죽음이 되어 마차의 실려왔다 또 다른 권력가의 기생하고 놀아나다가 의금부에서

주릿대의 틀려다시 그 기생집에게 가지않는다는 서약을하고 나서야 풀려나고 벼슬도 떨어진 것이다,

여성의 가슴은 하늘이 무너지는것 같다.남편의 벼슬로 논밭 얻은 도지마저 빼앗켰으므로 대가집 머슴으로 일해야

먹고살 수 있는것이다.여인은 마루에서 물래질를 하면서 가슴의 고독을 절구질 하면서 한마디 원망을 하지않으며

고독을 삼키는것이다. 말하자면 고독은 어떤것인가 그 한계는 어디까지인가 인류 인간은 거의 알지 못 한다.

임기를 마치고 퇴임한 지도자가 자신이 고독하게 되는것를 모르다가 자신은 초상화의 불과하다는 것를 알때의 대화의

심벌의 악기는 사라지고 없다.

 

 

 

 

 

 

 

3.여자는 쓸개가 없어 결정를 못 한다.

성그것의 결정은 남자가 한다

백제 신라 고구려 삼국통일은 패배자는 절대 권력자의 힘의 균형은 인류는 그러했 듯 이

승자가 패자를 지배하는 시대적 과제는 여성은 출가하여 종가집의 번식을 위해서만 존재하고

옛시절에는 여성은 대부분 개인보다는 종족을 이어가기 위하여 살고 있었던

시대로 여자의 개인적인 고통보다 종가집의 아들을 낳아주면 쌀독이며 광안의 열쇠를 호랑이

할머니 시어머니에게

 

장독대며 살림을 물려 받으면 정실 부인이 되는것이다.시대적이나 현실로 보면 남자의 사회활동은 많은 문재가

있지만 여자들에게는 어떠한 남자가 마음의 들어 결혼하는가의 있어서 운명이 결정되는 것이다.

현대도 같은것은 여성의 결정권은 거의 없으며 박정희 전대통령은 국민이 먹고사는대 쌀이 부족하여 아기를

둘만 낳자는 보건소 가족계획으로 가정 방문하였으며 예비군 훈련소에서 남자 정관을 조이고 아기를

않 낳는 캠페인으로 인구는 18년 정치의 인구가 축소되었으며

이명박 전대통령시절 옥살이 만기로 출소하여 초등생을 강제 성행위하여 온통 언론 기사로

성범죄의의 대하여 강화하여 여성 가족부장관제로 하여금 법률은 여자가 손가락질로 신고만하여도 강제추행

성범으로 몰아쳐 경찰서에는 성범죄 전담 경찰관을 증폭시켰다.

 

 

 

 

 

 

 

4.남자와 여성의 사이는 자연의 이치다

사창가 여자에게 돈벌이 합의금 수단으로 소수의 경찰관은 사창가 여자와 짜고 남자를 지하철 개찰구에서

경찰관이 없었음에도 현장체포 하였다는 허위기록하여 이또한 검찰도 편파로

누명씌워 남자들이 직장 사회활동의 어깨를 숙이므로 남자의 정기가 사라져 20여 년 여성의시대로 사회는

결혼하지 않는 시대로 오랜기간 남자의 정관이 없어져 여성이 출산을 않이하므로 국가의 인구는 하루

밤사이의 초중 고등학교가 하나식 사라지는 종교의 말세가 아니며 한국 일본은 스스로 말세의 시대로 있다고 하였다.

종파의 하늘의 불의심판이 아니며 인간을 생산하지 않는것은 여성의 가슴이 깡통으로 쭈그러저

 

가는것은 인간이 사라저 가기의 인류의 말세는 아프리카의 강물의 갯벌의 물의 젓줄이 마르는것과 같은 것이다.

역사적으로 남자는 전쟁터에서 여자는 가정에서 아기낳고 식구가 늘어나는 가정과 국가는 안정되는 되는것이다.

저자가 한마디 한다면 강제추행이라는 것은 여성을 보이지않은 곳에서 강제로 옷 벗기며 성행위을 하려다.

신고 되어 체포되었을 때 이러한 행위는 강간 미수 성범죄다.

성범은 특히 증거가 분명이 있어야하며  강제추행은 증가가 없으므로 당사자가 재판부에서 판사가

남자를 누명 씌우기 위하하여

3회 이상 고소한 여자가 법정 출석하지 않았음에도 판사는 벌금 이백만원 이다로 출석 요구서를 발송하여

담당 검찰로 하여금 강제 출석하게하여 남자에게 강제추행 누명을 씌우던 시대가 이명박 전집권부터

박근혜 문재인 전19대대통령까지 근 20여 년 지하철 버스시장 직장등 여성으로 인한 살얼음 판이으로

 

 

 

 

 

 

 

5.여자는 신델라 시대

여성은 결혼하지않은 시대로 아기 출산을 20여 년 하지 않았습은 국가는 되돌리 수 없는 크나큰 인구감소의

국가의 경제적 흐름의 손실로 이00여사 죽음의 마지막 유언의 그녀는 남자를 죽여라 박정희시대는 온통 남장의 권력으로

여성은 인권이 없었다.그것은 혁명적인 성범을 강화하여 남자를 없애라는 유언을 했다면

집단 악마로 변신한 귀신의 방해로 남녀 연애시절을 단절한대 있다. 

남녀 성혼관계를 지나치게 정부서 관여하여 법률로 제한하는 여성 가족부장관 성범 제도는 여성은

남성을 성문제로 아기낳는 기계인가의 잘못 된 인식으로 결혼안하는 가족부장관 제도로 남자를 직장에서

취업 제안하는 여자가 남자를 경계하는대 있어 여성에게 접근 불가능잘 못 접근하면 강제추행으로 쇠고랑 차는대있다.

인간이 나이들면 무엇이 남아있는가 재물도 물욕도 아니며 오직 성장한 자녀가 있다는것은 늙어서

크나큰 보람으로 생애를 마감의미가 있는것으로 자연의 공생은 어떠한 동물도 번식을 위하여

생명으로 태어나면 바로 짝을찾아 사랑하여 출산하는대 생명의 이치로 우리는 재인식하여야 한다. 가정의 남편과 자녀가

있어야 자신이 있으며 재물이 있으며 가족의 행복이 있는것이다.

윤석열 제20대대통령. 또는 새로 임명된 가족부장관 제도는 강제추행의 누명여지가 있거나

가벼운 성범죄자는 지나치다는 강제추행은 성범이아니므로 국회서 법률을 삭제하여

윤석열대통령의 정부장관부처 지자체서는 강제추행자체을 삭제 운영하는대 있다.이는사회 질서의 경제발전으로

나아가는것이 국가의 발전이다.

새롭게 향는것은 저자는 길건널목에서 여성은 아이하나 않고 한손은 아기손을 잡고 길너면서 언른와

차와 하는것을 바라보면서 저것이 아닌가? 여자는 결혼하여 남편 뒷바라지하며 아기낳고 행복한 가정을 이루어 자신이

늙으면 어디로 가는지 어린이가 성장하여 엄마가 엄마 되어서로 위로 받는 사회는 우주 만물의 법칙자연의 이치로 하나의 

생명은 죽음으로 완성된 우주로 돌아가는 것이다의 적라하면서 인간의 생명은 여성의 가슴으로부터":錦佛 천국의 꽃"人生 論理 수작 칼럼.....독자분의 성원으로 더좋은 작품으로 기대를 합니다.

 

 

 

고구려 백제 신라 삼국 통일로 조선의 역사는 궁예는 불교를 신봉한 고구려 왕조을 세우고 궁예는 동생으로 왕건에게 왕좌를 물려주고 개경를 떠나 경기도 포천시 영북면 산정호수 금정산 금악산에서 왕건 신하의 칼의 생을 마감 한다.이어지는 고구려는 (1)시조 한(翰) 자연 천상 광희 입전 경유.염순 승삭 충경 경영 충민 화(華) 진유 궁진 용부 단신 인 거(平章事公)  (17) 양무 (陽茂) (18)목조 탁조(度祖)환조(桓祖) 고구려 우( 최영장)군 434년 끝으로 

太祖 李成桂 조선의 역사는 600여 년 건축의 아름다움은 예술로 극찬을 한다 건축 사방을 창문으로 한여름의 시원함을 극치를 한다.1000년 전 우리의 선조는 APT베다란다를 칸막이를 설치한 지혜로움이 있다.천정의 행낭의 기둥를 허공의 띄워 행운의 록색을 행랑기둥의 색칠은 1000년 전의 지금도 따를 수 없는 건축은 인간의 지혜로움 이다.이곳 여름의 선비의 휴식처지만 농번기의 가물으면 기후제(氣雨第)를 지내는 곳이지만 그 옛날 나그네 쉬어가는 행랑채 온두막으로,이곳은 서울시 남산 한옥 마을이다.

 

이곳은 권력가 뒷마루가 있는 퇴청마루다 퇴청마루 끝의 화필이 보이는 곳은 안방과 동떨어진 즉 상황 할버지 호랑이 할머니가 기거하는 마루건너 방이다.엄하고 엄한 노인이 기거하며 며느리의 살림살이을 감독하는 시어니 방이다.

 

'錦佛 천국의 꽃'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간의 두뇌는 죽지않는 영혼  (743) 2022.07.04
인간의 생명은 여성의 가슴으로부터  (341) 2022.06.16
공속의 행복은 어떤것인가?  (397) 2022.05.29
사랑의 장미꽃  (35) 2022.05.28
공(功)의 비처진 인간의 신비  (149) 2022.05.18
천국의 꽃 문  (93) 2022.05.14
인생의 양파껍질  (80) 2022.05.10
文化 藝術人 인생 논리 작가  (35) 2022.0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