淸道 꽃피는 고향에 시

淸道 꽃피는 고향에 시 꿈 새희망 所願成就 사랑 행복 人間論理는 등불이며 길입니다.

26 2021년 01월

26

淸道 꽃피는 고향에 시 어부와 새우의 일생

어부와 새우의 일생/淸道 꽃피는 고향에 시" 人生論理"체험 칼라 이장르는 人生기는 청춘시절 상선배 어부로 새우의 일생. 흑산도 앞바다에서 새우잡이 하면서 새우를 사랑하고 이별한 청춘시절 파도위에서 날으는 갈매기을 벗으로 그린이야기 입니다. 댓글 253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淸道 꽃피는 고향에 시/人生論理 에세이 칼라 2020. 7. 4. 재발행 2021. 1. 26. 19.32. 3차 발행 돛단배의 돛을달고 바람따라 날으던 인생은 살아서 그시절 떠올리며 인생이 살아서 폭풍의 고난의 파도을 넘나들든 꿈 많은 청춘시절 흑산도섬 아기씨와 첫사랑의 빠저서 섬머슴이 되어 첫사랑을 위하여 휘몰아치는..

04 2020년 07월

04

淸道 꽃피는 고향에 시 어부와 새우의 일생

흑산도 어부와 새우의 일생/淸水 꽃피는 고향에 시. 작품은 2009년 5월 23일 오후 1:38 어부와 새우의 일생 흑산도 바다 새우와 사랑의 이별로 그 시절 파도위에 날으는 갈매기 날개로 돛단배의 돛을달고 바람따라 날으던 인생은 살아서 그 시절 떠올리며 인생이 살아서 폭풍의 고난의 파고을 넘나들든 꿈 많은 청춘은 흑산도 섬 아기씨와 첫 사랑의 빠저서 섬 머슴이 되어 첫사랑을 위하여 휘몰아치는 바다에 뛰어들어 단검으로 상어의 내장과 이빨을 빼내었다. 흑산도 섬 처녀와 달콤한 첫 사랑을 속삭일 때에는 힘찬 첫 사랑이 이제는 이가슴에 알알이 구슬로 굴려서 첫사랑 섬처녀와 이별하고 흑산도 어부의 아내는 철석 섬마을에 첫 사랑을 그리워하며 눈물흘리며 고개갸웃등 새우와 첫사랑한 어부의 눈물 야후에서 활동하면서 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