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2 2021년 07월

02

02 2021년 07월

02

지구별여행이야기/제주도 산.오름.숲길 [▶] 추억의 숲길 7.84km(제주도.Insta360GO2.MAVIC2PRO.Relive)

20210627 본 게시물은 약 90여장의 사진들과 5개의 동영상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서귀포치유의숲 입구에서 솔오름방향으로 200m정도 떨어진곳에 추억의 숲길이라는 작은 입구가 하나 있는데, 생각보다 만만치 않은 숲길이라는 것이 다녀온 후에 생각이 됩니다. 거의 8km정도를 걸어야 하는 곳으로 연속으로 2시간30분정도 걸어야 돌아올 수 있습니다. 입구가 화려하거나 특별한것없이 소박한 느낌이라고 어설프게 생각하고 진입하면 많이 힘듭니다. 밥 잘 먹고, 물 한병 잘 챙겨서 다녀오기를 권합니다. 추억의 숲길은 예전에 제주도 서홍동에 살던 선조들의 삶이 남아있는 곳으로, 사냥이나 집터를 만들어 살았다고 전해집니다. 초반에는 코코넛매트가 깔린 길을 편하게 진행합니다. 제주돌담이 한쪽으로 길게 이어지기도 하고,..

02 2021년 07월

02

지구별음식이야기/제주도먹거리 [서귀포먹거리] 오름푸드푸드트럭-소떡소떡.콜라(제주도.솔오름전망대)

20210627 지금의 솔오름전망대라는 곳은 예전에 서귀포전망대라고 불렸는데, 이곳에 언젠가부터 푸드트럭들이 생겨서, 산록남로(1115.산록도로)를 지나는 차량들이 잠깐 정차후 먹을것들이나, 커피 같은 것들을 먹고 가는 장소가 되었습니다. 푸드트럭 왼쪽뒤쪽에 2층구조물이 있어 전망대로 활용되고 있고, 오른쪽 뒤로는 화장실도 있습니다. 서귀포 바다를 내려다보는 경사진 곳에 위치해서 전망대로의 활용이 가능한 곳입니다. 4개의 푸드트럭중에 한곳에 갔고, 숲길을 가기 위해 뭔가를 먹어야할 필요가 있어서 간단히 먹을 것을 구매했습니다. 오름푸드라는 상호도 있네요. 소떡소떡은 다른 곳과 비슷한 가격이라 소떡소떡을 하나 구매했고, 마실것은 콜라 1캔. 주문 했습니다. 장소가 특별하다보니, 음식값은 시중보다 조금 더 ..

02 2021년 07월

02

지구별음식이야기/제주도먹거리 [제주도빵집] 미쁜제과-제주당근사과주스.아메리카노(대정읍.신도리)

20210626 대정읍에서 바다쪽 한적한 곳에 있는 한옥빵집 미쁜제과 입니다. 규모가 아주 큰 빵집으로 야외정원도 있어서 사진찍기 좋은 곳이기도 합니다. 제주도 사는 지인분의 안내를 받아 왔습니다. 영업시간안내. 입구에 있습니다. 미쁘다 라는 표현은 믿을만하다의 순우리말. 한옥의 기와 같은 지붕에 들어가는 입구는 중국느낌이 있기도합니다. 빵집 내부는 아주 큰 규모이고, 왼쪽 빵 판매대는 빵이 다 팔려서 없네요. 안쪽으로 판매하는 빵이 조금 더 있습니다. 오후에 오기는 했는데, 그만큼 사람들이 많이 방문하는 곳이라 영업시간 끝나는 저녁 8시에 가깝게 방문하면 빵을 제대로 구매 못할 수 있습니다. 안쪽에서는 많은 직원들이 일을 하고 있고요. 입구의 빈 가판대를 지나면, 안쪽으로 여러가지 빵들이 진열된 가판대..

02 2021년 07월

02

02 2021년 07월

02

02 2021년 07월

02

지구별음식이야기/제주도먹거리 [제주도식당] 전원일기-흑돼지쌈밥.쌈밥정식(제주도.안덕면)

20210626 바로 옆건물과 같이 사용하는 주차장이 넓어서 주차는 문제없을 것 같고, 새로 지은 건물이라 모든게 깨끗한 식당입니다. 전국 체인으로 전원일기라는 상호이고, 흑돼지쌈밥을 제공합니다. 제주도 다운 메뉴들입니다. 가격도 저렴하고 괜찮아 보이는 전원일기 쌈밥 주문했습니다. 와~ 야채가 싱싱하고 푸짐합니다. 제주도에서 보기 드물게 골고루 나왔습니다. 고등어조림이 기본 반찬입니다. 반찬들도 다 괜찮게 잘 나옵니다. 된장찌개는 쌈밥용으로 찐하게 나옵니다. 제주도 식당들 중에 된장국 나오는 곳들이 여럿 있었는데, 여기도 된장냉국이 나왔습니다. 된장냉국 시원하고 괜찮았습니다. 돼지고기 수육과 먹을 쌈장과 계란찜까지 나오니 상차림이 완성입니다. 2인분 2만원에 푸짐하게 잘 나옵니다. 돼지고기를 도마에서 잘..

02 2021년 07월

02

02 2021년 07월

02

지구별여행이야기/제주도 대정향교(제주도.안덕면.사계리)

20210626 제주도 바굼지오름(단산)에 갔다가 근처에 있는 대정향교라는 곳을 찾았습니다. 넓은 잔디에 기와집들이 여러채 있는데, 제주도 돌담이 둘러 쌓여있고, 초록이 가득한 곳으로 멋지다 싶은 곳이었습니다. 1420년(세종 2년) 백성들의 교육과 교화를 위해 만들어진 학교 같은 시설입니다. 처음 설치된 곳에서 현재의 장소로 이전했다고 하네요. 사진으로 둘러보겠습니다. 제일 뒤쪽에 있는 커다란 나무 마음에 드네요. 거목의 뿌리가 산맥처럼 크고, 높아서 대단한 나무구나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