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광규의 글 한 모금

움직임은 생각이며 생각은 글이 된다.

잦은 출장 / 장광규(張光圭)

댓글 0

웃음이어라

2011. 10. 8.

                                                          < 둘째 손자 장현준 >

 

 

                                        큰아들이 내일 중국으로 출장을 간다. 
                                        추석 전에 다녀간 뒤로 중국에 자주 나가느라 명절에도 만나지 못했다. 
                                        현민이라 현준이랑 잘 먹고 잘 지내고 있겠지. 
                                        개인적으로 큰 일도 있고 해서 10월 18일에 귀국한다지. 
                                        일 잘 보고 건강하게 돌아와 그때 얼굴 마주 보며 웃자. 

                                                                           2011년 10월 8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