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냥이 소식

좌불상 2021. 10. 22. 15:41

 

그때

 

삐투가 이제서 오네요

 

 

 

천천히들 먹어라

 

 

 

그렇게 다 먹더니

 

 

 

쉽니다.

 

 

 

너도 어서 크거라

 

 

 

그렇게 놀아주다가

 

 

 

다시 출발해서 꼬짤이 터에가니

 

 

 

나오네요

 

 

 

추운데 잘 지냈구나

 

 

 

밥 먹어라

 

 

 

그렇게 다 먹었길래

 

 

 

다시 내려가서 가는데

 

 

 

전번에 밥을 준 녀석이 알아채고 계속해서 따라옵니다.

 

 

 

그래서 밥좀 주고

 

 

 

다시 내려가서

 

 

 

산을 나갑니다.

 

 

 

다음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