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냥이 소식

좌불상 2022. 5. 15. 15:23

2022-05-15

 

 

다음날

 

 

다시가서

 

 

 

올라 갔다가

 

 

 

큰바위를 지나서

 

 

 

보라터에 가니

 

 

 

오늘도 보라 혼자서 있네요

 

 

 

카이는 안왔구나

 

 

 

자....밥먹자

 

 

 

그렇게 잘 먹는데

 

 

 

오래간 만에 꼬롱이가 보이네요

한동안 안보이더니....

 

 

 

그렇게 다 먹고 물도 마시고

 

 

 

마무리가 되길래

 

 

다시 가는데...

 

중간쯤 가다보니

 

 

 

바둑이가 멀리 와  있네요

 

 

 

그래서 데리고 가서

 

 

 

밥터에 도착합니다.

 

 

 

그런데

 

 

 

누가 밥그릇을 버려 버렸네요

 

 

 

밥 그릇좀 잘 지키지 그랬니....

 

 

 

그래서 다른 그릇에 줍니다.

 

 

 

잘 먹네요

 

 

 

다음에....

알텐데...
알면서 밥그릇 버리는 사람들에 심리는 뭘까요
참 그 정성 다른데다 쓰지
사람은 여러 부류의 사람이 있으니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