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냥이 소식

좌불상 2022. 5. 16. 15:30

그리고

 

 

앞에서 좀 놀더니

 

 

 

다시 가네요

 

 

 

그래서 저도 가서

 

 

 

중간에 도착하니

 

 

 

가끔 오시는 분이 캔을 주고 있네요

 

오늘은 횡재 했구나...

 

 

 

그리고 저도 밥을 줍니다.

 

 

 

재롱이 밥 안먹냐?

 

 

 

쩜코는 늘 다른 녀석이 먹으면 저렇게 같이 먹어요

 

 

 

그렇게 다 먹고 쉽니다.

 

 

 

츄바카는 좀 있다가 가고....

재롱이도 뭐가 바쁜지 가고....

 

 

그렇게 쩜코 혼자서 남아 있길래

 

 

 

놀아 줍니다.

 

나무끝에 끈을 매서 흔들어 주면 아주 잘 놀아요

 

 

 

가끔은 걷기도 합니다.

 

 

 

그렇게 한참을 놀아주고

 

 

 

다시 출발해서

 

 

 

내려가서

 

 

 

산을 나갑니다.

 

 

 

다음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