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작글

관도 2018. 1. 12. 20:42

★ “인삼 먹느니 차라리 마늘 먹으라(人蔘不如吃大蒜)!”

마늘 하면 누구나 냄새부터 떠 올린다.
그러나 마늘이 좋다는 것쯤은 누구나 익히 알고 있는 것 또한 사실이다.
TV 프로그램(생로병사의 비밀)에서 마늘의 효능에 대해 방송한 이후 마늘은 인기가 급상승했다.
남성의 스테미너 증진과 장수의 비결이 마늘이며 성인병 예방과 각종 질병의 예방 및 치료에 탁월한 효과를 나타낸다는 것을 상세히 보도한 것이다.
항암 작용이 뛰어난 것으로 알려지면서 명품식품, 웰빙식품으로 거듭나는 마늘!

신비한 힘, 마늘
중국의 만리장성과 기원전 2,500년에 만든 세계 7대 불가사의 중 하나인 이집트 피라미드. 40℃가 넘는 무더위에서 만리장성과 피라미드를 만든 노예들은 마늘을 먹고 견디었다는 기록이 남아있다.
또한 2000년 전에 알랙산더 대왕은 전투에 임하기 전에 병사들에게 마늘을 먹였다고 한다.

미국인들에게 마늘이 많이 알려지게 된 것은 루스벨트 대통령 덕분이다. 팔순이 넘도록 왕성한 활동을 했던 루스벨트 대통령의 건강비결이 무어냐고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영부인 일리노어 여사가 “수십 년간 마늘을 먹은 덕분”이라고 대답을 하여 60년대 미국에 한동안 마늘 붐이 일었다고 한다.
60년대에 80세가넘도록 활동했다면 지금의 100세보다 더장수한것이다.

이처럼 신비한 힘을 가진 마늘은 세계 10대 건강식에 자리매김 했다. 부추과의 여러해살이풀인 마늘은 원산지가 중앙아시아로 전해지며 우리나라에는 기원전 1세기 무렵 중국을 통해 들어온 것으로 알려져 있다.

동맥경화와 비만 예방에 좋아
펙틴, 피트산의 성분은 혈중 콜레스테롤을 떨어뜨리고 체내에서 지방 분해를 촉진시켜 동맹경화증이나 비만을 예방해 주고 순환계 질환과 당뇨병을 예방하고 아토피성 피부염을 억제시켜 준다.
또한 음식 중에서 간 기능을 회복시키는데 마늘보다 좋은 것이 없다.

정력에 좋아 밭에서 나는 산삼 별명
마늘은 대표적인 정력강화 식품이다. 이는 마늘에 들어있는 ‘리진’이라는 단백질이 정액에 들어가면 호르몬 활동을 조절해 정자의 기능이 더 활발해지기 때문이다.
이 때문에 마늘은‘밭에서 나는 산삼’이란 별명이 붙었다.
이밖에 알리신이라는 유황성분이 체내에 들어가면 스스로 남성들의 몸에 이로운 성분들을 만들어 낼 뿐만 아니라 혈전을 제거하기 때문에 모든 혈관질환에도 도움이 된다.
또 마늘은 호르몬의 분비를 촉진시켜 난소와 정자의 기능을 향상시켜 수태율을 높여 주기 때문에 여자나 남자 모두에게 좋은 식품이라 할 수 있다.
이처럼 마늘은 인체의 건강을 종합적으로 보강해주는 부작용이 없는 식품이다.

불면증 갱년기 증상에 효과
마늘은 신경세포의 흥분을 억제하고 신경을 진정시키는 작용을 하는데 매일 마늘 2~3쪽을 먹거나 취침 전 마늘성분을 섭취하면 체내의 혈액이 개선되어 숙면을 취하게 된다.
또 여성이 생리가 없어지고 난소의 기능저하, 여성호르몬 분비감소로 인해 체내호르몬의 균형이 깨져서 발한현상, 자율신경장애, 위장장애, 피로감 증상 등이 올 때 좋다.
마늘은 갱년기 증상의 원인인 호르몬의 분비를 촉진해 불균형을 복원시키기 때문에 정신적 불안도 마늘의 진정작용으로 경감되며 마늘을 지속적으로 먹으면 갱년기 증상을 느끼지 못할 수도 있다.

건강한 피부,
마늘은 몸을 덥게 하고 위장운동을 활발하게 해 피부 트러블을 없게 하고 세포 활성화 작용과 세포의 신진대사와 혈액순환을 촉진함으로 피를 맑게 해준다.
또 마늘에 함유된 미네랄이 혈액을 맑게 하고 체내의 노폐물대사가 촉진되어 체지방이 빠지고 피부가 맑아진다.
따라서 건조한 피부를 곱고 생생한 피부로 만들어주기 때문에 먹는 화장품이라 불리기도 한다.

마늘의 특징
사람이 늙으면 각종 호르몬이 고갈되는데 우선 입안의 침샘이 말라 소화기능이 떨어지고 각종 성인병을 유발시키며 정력 감퇴 및 노화가 촉진되면서 몸의 온도가 떨어진다.
이때 마늘 섭취는 부족한 호르몬을 보충하고 재생시킬 수 있는 훌륭한 대비책이다.
따라서 어른들의 스태미너 식품이나 노약자의 건강식품으로 각광을 받고 있다.

마늘은 ‘일해백리(一害百利)’라 불린다. 강한 냄새를 제외하고 100가지 이로움이 있다는 뜻이다.
사람은 누구나 건강하게 오래 살고 싶은 욕망이 있는데 장수촌의 공통점은 바로 마늘의 주산지라는 것 잊지 말자.

마늘의 효능

1) 고혈압예방
대표적인 항 산화제인 비타민E 보다 무려 2,000배나 강한 항 산화효과가 있어 혈액과 세포를 건강하게 지키며, 피 속의 콜레스테롤을 줄여 혈액의 흐름을 좋게 한다.

또한 마늘 속의 칼륨이 피 속에 나트륨을 없애 혈압을 정상화 시키는데 도움이 된다.

2) 당뇨병치료
혈당치 개선에 효과가 있다. 특히 마늘은 인슐린의 분비를 촉진하여 비타민C와 함께 피 속의 포도당이 세포로 스며들게 돕는 작용을 한다.

3) 노화예방
마늘은 체내에 흡수된 뒤 혈중 적혈구의 작용을 도와 혈구자체의 수명을 연장 시킨다. 비타민 E보다 항산화 효과가 뛰어나 혈액과 세포를 건강하게 하며 말초혈관의 확장시 구석구석의 세포에 혈액과 산소를 공급하며 노화를 억제하게 한다.

4) 정력강화
마늘은 비타민B1과 결합하여 알리디아민 이라는 성분으로 바뀌는데 알리디아민은 호르몬 활동을 조절하고 난소나 정자의 기능을 좋게 하여 정력을 증강시키는 것은 물론,
마늘의 주요성분 중 하나인 아연성분이 그 어떤 식품보다 많이 함유되어있어
남성의 고환에 있는 주요성분인 아연을 보강하는데 탁월한 효과가 있어서 흔히 아연성분을

*** Mineral 이라고 불리기도 한다.

5) 피로회복
마늘의 풍부한 게르마늄이 비타민B1의 흡수를 도우며 비타민B1은 체내에 저장되어 몸이 지치거나 피로할 때 정상으로 회복시키는 기능을 한다.

6) 신경안정, 진정효과
마늘은 인체의 신경에 영향을 미쳐 신경세포의 흥분을 진정시킨다.
불안한 신경을 안정시켜 스트레스해소와 불면증치료에 좋다.

7) 소화촉진, 위장기능 강화.
마늘은 위액의 분비를 촉진해 소화를 돕고 위장을 튼튼하고 건강하게 만든다. 보통성인은 2~3쪽의 마늘이 적당하고 위가 약한 사람은 하루에 한쪽 정도씩 꾸준히 복용하면 위가 튼튼해 진다.

8) 장 운동의 활성화
마늘이 소장과 대장의 운동을 촉진하여 영양분과 수분의 흡수를 도와준다.
신장에도 영향을 미쳐 소변의 배설을 원활하게 한다.

9) 간 기능 회복
피 속의 독성을 해독하는 효과가 있으며 술로 인한 숙취피로, 위장출혈 등의 부작용을 치료하며 또한 간세포를 활성화하여 간 기능을 회복시킨다.

10) 신경통 완화
몸을 따뜻하게 하여 신진대사가 원활해 지도록 도와 신경을 안정시킨다.
또한 말초세포까지 피를 공급하여 통증을 덜고 세포생성을 촉진한다.

11) 알레르기 억제
알레르기 반응이 일어날 때 생성되는 효소를 억제하여 아토피성피부염과 알레르기증상을 완화시킨다.

12) 해독작용
시스테인과 메타오닌 성분의 강력한 해독작용으로 간장기능을 강화하며 또한 알리신, 치오에텔, 멜가프탄, 유화수소 성분을 수은 등의 중금속을 배출하고 세균을 없애준다.

13) 살균, 항균작용
마늘은 강력한 살균작용으로 각종 식중독균, 이질균, 티프스균 등 각종 세균을 살균하고 소독한다. 페니실린이나 테라마이신보다 살균력이 강해 2차 세계대전 때는 살균제 대신 사용되었다.

14) 면역력 강화
세포나 임파구 등의 백혈구 기능을 촉진하여 면역성을 키운다.

15) 비만예방
신진대사를 촉진하여 지방을 태우고 체지방을 분해하는 효과가 있으며 또한 대표적인 체지방인 부고환지방함량을 감소시키고 비만 단백질로 불리우는 렙틴의 함량도 줄여준다

*마늘 이 얼마나 양기가 있느냐면 서양 유럽의 음기의 왕 이라는 드라큐라도 십자가보다도 더 마늘을 무서워해서 마늘을 보기만보면 줄행랑을 쳤따나? 어떻따나?(믿거나 말거나 사전에서 발취)

*마늘을 열심히 3개월복용 하거나/ 아니면 적당히 7개월복용하거나/ 그도 저도 아니고 대충 21개월 복용하기라도 한다면 호르몬 분비를 촉진시켜
그효과가 10년전의 몸으로 되돌아오는것이 확연히 느껴지고 장기복용한다면
세포노화를 수십년 늦춰주는 작용을 하여 결국 언제까지나 나이를 먹지 않는 불로 장수효과도 기대할 수 있어 羽化登仙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좋은 아침입니다
오늘도 힘찬 휴일되시며
마음이 넉넉한 소중한 시간되세요
잘 보고 감사 하는 마음전합니다~~~~~~~~*
잘 보고 갑니다
안녕하시죠?^*^
[제목: 코로라19사태가 신속하게 진정(stable)되기를 기원합니다. 글코, 닥똥년 사형을 촉구하며, 겸하여 더러운 군인의 표상인 전대갈통의 '80년 광주학살 만행은 Baby-killer수준이었음을 다시 만천하에 告합니다.]

(안녕)하세요.다음 동지 여러분들, 경자년2020년에 한국의 총선(4/15)과 미국의 대선(Choice2020, 11월초 결선투표예정)이 맞물려서, 그간 닥똥년 사형을 촉구하는 (예비)민생당 평당원인 "내 사랑 쟁취 투쟁"의 닥똥년 타도blogger인 거북이는 우선 강력한 통일 비젼의 "쎈" 진보인 민생당의 지지/후원을 읍소드리며, 간단히 문제의 Mr. Trump씨의 갠적 스캔들은 두가지 문제점이 파악되어 부언 드린답니다. 첫째 연속된 "ME TOO"폭로 고발의 당사자들인 가려린 여자분들의 인간적인 동정심에 호소하는 작태가 '가짜뉴스'에 호도되는 다수의 男女(남녀) 대중의 관심과 동정을 이끌어내고 있다는 이상한 상황과, 둘째는 어느 누가 보나 각자 본인의 입장에서-즉 ad hominum으로 저같은 남자의 입장에서라면 smoking gun(결정적 증거)랄까하는 것이 사안의 성격상 어렵다는 점이 - 여러가지로 남성을 변호하는 설득력이 떨어진다는 약간 억울한 감상이고 입장쯤이 되겠답니다.


그리고, 한가지 우리나라의 똥성 사태를 겪으면서 깨닫게 된 사실로, 문제의 제2차 세계대전후 미국의 최고 전성기쯤에 케네디 대통령을 저격한 오스왈드란 인물이 -그가 성정체성상 호모라는 중차대한 사안이 이차적이 암살로서(오스왈드를 죽인 자는 刑을 살고 자연사함)수사과정에 죽은 후라 이후 반세기 이상 케네디 암살이 미궁으로 빠져 X-file정도로 미스테리로 남아 - 결국 갠적/주관적이지만 호모라는 결정적인 확신이고 보면, 다시금 민중들이 뽑은 自國대통령조차 믿지 못하고, 민의의 대변자격 세계적 리더를 저격하여 암살에 이르게 한 암살범을 믿을 것인지 되 묻고 싶답니다. 즉, 암살의 장본인이 인류를 말아먹고 전 세계 2천년 문명을 말세기적 도탄에 이르게 한 동성애자였다는 점이 단순히 성격파탄자이거나 꿰맞추기식의 이데올로기상의 이념적 대립에 의한 확신범이라고 어물쩍 넘어가기에는 그간 반세기 넘게 지속되어 온 Pax-Americana의 긴 세월동안 우방이고 동맹국인 대한민국의 한 한국인으로서 쉽게 간과할 수없는 21세기 전대미문의 똥성 반란의 한반도의 상황과 맞물려져진 싯점에 미약하지만 민족의 앞날에 드리워진 어두운 똥성타락의 극복에 작은 희망의 등불정도가 아닐 수없다는 생각이고 신념입니다. 다시 말씀드리자면, 비록 여자분들이 너도 나도 "ME TOO"를 외치고 억울함을 호소하면서 돈까지 챙기는 구질구질한 작태는 아무리 슈퍼 강국의 자유 민주주의下 보통 시민이라고 할지라도 , CENSORSHIP이 강력히 요구되는 범죄 행위에 해당되는 지나친 언론의 무책임한 '자유'로서 타락이고 방종이라고 단언하는 바입니다.

또한 똥성타도장으로 시종 일관 닥그네 사형을 외치며 투쟁해온 바 미국 대통령이기전에 임기후라도 한 지아비로서 평범한 미국남자로 여생을 보내야 하는 우리와 크게 다를 바없는(/을) MR. TRUMP의 결백을 강변한다는 입장이지만, 사안이 시기적으로 중차대한 선거철인 싯점에서 ,(남녀)男女부부관계에서 보통의 의처증이 아닌 -갠적으로 별다른 특별한 경우가 아니라면 ((ㅠㅠ)) - MR. TRUMP스캔들이 의부증의 특이한 소수 케이스에 해당한다는 점도 또한 지적하지 않을 수없답니다. 이미 4년전쯤 "ME TOO"에 "가짜뉴스"라는 통박은 절대 거짓뿌렁이 아닌 최선의 자기 변호였다라고 믿는 바입니다. 감사합니다. 민생당의 줄기찬 투쟁과 최후의 승리를 위하여(~)(!) 으랏차차차. (꾸벅)(^^)
안녕하세요
아침 기온이 제법 쌀쌀
지난 8일 한로가 지나고
23일 상강이 오는 길목이라서 그런가요?

내 삶의 주변엔 아껴주고 마음 전하는
참 좋은 분들이 많습니다
내 삶에 그분들을 함께 하고 있다는
것만으로도 행복에 젖습니다

때론 짧은 시간에 의견차로
불편함도 있었지만
곧바로 마주 잡는 손에 미소도 짓게되고

내 삶에 지금까지 살아오면서
나 자신을 돌아보게 됩니다
나는 내주변 분들께
어떤 사람이었을까?
나로 인해서 행복했을까?
그 반대편이었을까?

이제 와 보니 순간인 것을
짧은 인생 더 많이 아끼고 배려하고
그런 인생이 되었으면 합니다
블친님! 사랑합니다.

울님!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
그리고 존경합니다.
비가 올 듯하면서 천둥만 치고 잠잠하네요
장마로 피해 입은 곳도 있는데요

참 오랜만에 인사 여쭙니다
코로나 백신은 접종하셧는지요
건강조심하시고 맘 편안하게 즐겁게 지내세요
방가방가 블친님,

인간이/인간도 아닙니다. 나뻐요,정말 ㅠㅠ인간임을 포기한ㅡ검찰 출신인ㅡ여수乙 김회재 국개의원은 60년만에 부정선거로 당선된 똥성애 가이새끼. 즉 미국식 돼지머리 간나쉬끼 반동 애미나이임다.
미제국주의 타도! 양키 고홈! Bloody yankee get out! Yankee go home! ㅡ (pax americana)미제국은 망한다는 믿음만 굳어지는 "쎈 진보인"한반도 민족주의자 拜上^^;;

에혀라^^;;;

https://news.v.daum.net/v/20210414050618064

하나(1) Oh my god(∽/=dog)! 이건 제2의 시모노세키/카스라테프트 조약정도로 미국 환경범죄 주동자급 테러리스트인 토니 블링컨의 작태/망언은, 전임자로 악마인(a pure evil) 개페이오 前미국무장관의 똥성반란에 이어서 똑같은 전형적 무력외교의 국제적 (환경테러인)전쟁선포입니다
블벗님 추석 황금연휴네요. 자고 나면 사건·사고가 왜 이렇게 자주 일어나는지?
중국 한나라 유방이 진나라를 점령한 후 백성에게 선언한 법령에는
여러분은 지금까지 이 나라의 까다로운 법에 시달려 왔으며, 악법을 비방하는
자는 가족을 사형에 처한 법을 다 없애고 세 가지 법만 약속한 것을 보면,

첫째=사람을 죽인 자는 사형에 처한다.
둘째=사람을 상하게 한 자와 도적질 한 자는 경중에 따라 벌을 받는다.
셋째=그 나머지 법은 모두 없앤다. 이것이 그 유명한‘ 약법삼장(約法三章)’
우리의 법도 중죄인은 유전무죄 무전유죄가 아닌 약법삼장으로 바꾸어 보았으면…

법은 사람과 사람과의 약속이기에 간단하면 간단할수록 좋고 복잡하면 그 올가미
속에서 헤어날 수가 없으며, 법의 가치는 양심에 따른 정정당당함에 있는 것이 아닌가?
유방은 인자함과 후덕함으로 누구보다 이런 이치를 분명히 깨달은 사람으로 간단한
약법삼장을 통해 일생의 위업을 달성할 수가 있었던 것, 즐건 연휴 되십시오♥昔暗조헌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