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의 길목에서

우리는 꿈꾼단다 끝없는항해

그런산

댓글 3

카테고리 없음

2017. 5. 23.

 

23

 

 

그런산

 

          그 산에 가면

                                 검은눈의 바위가 이쪽을 본다

         계곡에서는

                                     물개두 마리 마주보는듯도 하다

                        누군가가 작심을 하고

                                   벼랑끝에  섯가래를 가즈런히

        설치했다

                 그럴리가 있을까

                            먼길 다음해에 가서보니

     아서라

                                                   바위에 흐른물이 놀라울만큼 규칙적으로 

                        얼룩져 암각화가 된것

               그런산에 가면

                                           깊은눈의 바위 속에 누군가가 있을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