묵상

어린아이와 같은 2011. 2. 22. 07:00

예수님과 나 사이에 아무것도 없어야 한다. NOTHING....

아무것도, 아무것도, 사역도, 은사도,부모님도, 가족도, 친구도,돈도,어떤것도 nothing.....................................

..............................................................................................................................................

.................................................................................................................................................

예수님과의 친구가 되는 것이다. 곧 이것은 가장 높은 곳의 부름심에 다가가는 것이다.

그것은 하나님께서 예수님의 친구로 택하시고 예수님 우편에 앉아있게 하실수 있는 최선의 것이다.

예수님을 사랑해야 한다. 예수님과 정말 친밀해 져야 한다.

나를 죽여야 한다. .... 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