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ud

즐거운 여행 이야기와 좋아하는 것들

02 2021년 12월

02

Europe City Tour/암스테르담 아름다운 운하의 도시 암스테르담을 떠나면서~

네덜란드의 수도인 암스테르담은 인구가 70여만 명으로 런던이나 파리에 비하면 작은 도시이다. 그런데 여기에 많은 여행자가 모여들고 많은 외국 기업이 있는 것은 왜일까~? 세계 제일의 스키폴 공항이 있고 도로, 철도망이 훌륭하다는 이유만은 아닐 것이다. 도시가 작아 사람이 걸어다니며 생활하는 데 편리하고, 16세기 스페인의 지배 등으로 길러진 '관용과 자유의 정신'이 풍부하며, 많은 이민을 받아들였고, 싹싹한 암스테르담 사람들은 영어도 수준급이어서 처음 찾아가도 암스테르담은 매우 친해지기 쉽다는 것을 그 이유로 꼽기도 한다. 암스테르담은 커다란 만이었던 에이셀 호수로 몇 개의 하천이 흘러드는 저지대에 있는데, 도시의 기원은 지금부터 800여 년 전, 어민들이 암스텔 강 하구에 흙을 쌓아 올리고 정착하면서 ..

23 2021년 11월

23

Europe City Tour/암스테르담 암스테르담 운하 옆을 거닐면서 담아본 아름다운 모습들~

네덜란드의 관문인 스키폴 공항은 암스테르담에서 남서쪽으로 15km 떨어진 곳에 있는데, 약 80개의 항공사가 전 세계 230개 도시에서 정기 편을 운항하는 유럽의 허브 공항으로 인천 국제공항에서 암스테르담까지 직항 편을 운영하는 항공사를 통하여 유럽으로의 여행을 할 때 종종 이용했던 공항이기도 하다. 스키폴 공항을 몇 번 거쳐 가면서도 정작 네덜란드 땅은 한 번도 밟아보지 못한 아쉬움을 이번 여행을 통해 달래 보았는데, 며칠 동안 느껴 보았던 암스테르담은 경이로움 그 자체였다. 흔히 말하는 물의 도시 베니스의 모습도 인상 깊은 곳으로 기억되지만, 그에 못지않게 독특한 모습을 갖춘 운하로 이루어진 이곳 암스테르담도 무척 흥미롭고 보고 싶었던 곳이었다. 여행하기에는 암스테르담이 훨씬 편하고 느긋한 마음이었다..

14 2021년 11월

14

Europe City Tour/암스테르담 암스테르담의 또 다른 역사적인 장소인 안네 프랑크의 집 Anne Frank Huis을 찾아서~

암스테르담 왕궁 근처의 신교회 De Nieuwe Kerk와 아름다운 쇼핑몰 Magna Plaza을 둘러보고, 다음으로 선택한 목적지는 암스테르담의 또 다른 역사적인 장소인 안네 프랑크의 집 Anne Frank Huis이다. 안네 프랑크의 집 Anne Frank Huis으로 가는 길에서 만난 모습들이다. 운하 위를 지나는 다리도 건너게 되는데, 왕궁에서부터는 3개의 운하를 지나게 되고 그 4번째 운하에 우리의 목적지가 있다. 거리를 따라서 지어진 건축물이 무척 고풍스럽고 아름답다. 건물의 회랑에서 만난 각종 엽서들도 발길을 붙들기에 충분했는데, 그 표현의 강도가 실로 놀랍기만 하다. 고풍스러운 건물의 회랑을 따라가는 모습이다. 거리 맞은 편으로 보이는 교회도 아름답기만 하다. 관광용 마차를 끄는 말이 눈길..

06 2021년 11월

06

Europe City Tour/암스테르담 암스테르담 왕궁 근처의 화려한 외관과 실내 인테리어가 아름다운 쇼핑몰 Magna Plaza를 구경하고~

왕궁 뒤쪽에 위치한 아름다운 쇼핑몰 Magna Plaza의 외관이다. 그리고 도로 건너편 왕궁 옆에 위치한 조금 전에 방문했던 신교회 De Nieuwe Kerk의 뒷모습이고~ 정면에서 바라본 신교회 De Nieuwe Kerk의 뒷모습이다. 이제 쇼핑몰 내부를 돌아보자. 왕궁 근처의 외관이 멋진 이 쇼핑몰은 옛 암스테르담 중앙 우체국 건물을 리모델링하여 사용하고 있다고 하는데, 화려한 외관과 실내 인테리어가 아름답다. 네덜란드 100 대 유적지에 등재된 건물이라는 이 쇼핑몰은 Neo-Gothic, Renaissance 및 Dutch Colonial Revival 스타일이 아름답게 혼합되어 있는 건물이다. 또한 100년이 넘는 역사적인 건물을 아직도 사용하고 있다는 것도 인상적이고~ 사실 나로서는 이곳에서 ..

28 2021년 10월

28

Europe City Tour/암스테르담 담 광장의 왕궁 옆에 위치한 대관식이 행해진다는 신교회를 구경하고~

문트 탑 Munttoren 부근의 운하 모습이다. 문토렌은 암스테르담의 랜드마크로 로킨과 칼베르 등 7개의 길이 모이고, 싱겔 운하가 암스텔 강으로 합류하는 지점에 세워진 탑이다. 운하에는 각종 유람선이 유유히 흐르고 있다. 운하의 다리에서 본 문트 탑 Munttoren 모습이다. 문트 탑 Munttoren에서 보이는 주변 모습이다. 잠시 쉬어가고 싶어 들어선 카페 입구 쪽 상점 쇼윈도 모습인데, 글씨부터가 암스테르담답다는 생각을 들게 한다. 2층에 마련된 아담한 카페 내부 모습이다. 카페에서 내려다본 도로 모습이다. 홍등가가 아닌 일반 도로에서도 흔히 볼 수 있는 SEX-SHOP 모습이다. 운하 쪽에 담아본 문토렌과 그 주변 건물들이다. 싱겔 운하 위에 시설된 싱겔 꽃 시장의 운하 쪽 모습인데, 도로와..

20 2021년 10월

20

Europe City Tour/암스테르담 암스테르담의 홍등가 Red Light District를 가로지르는 운하에서 만난 다양한 표정들~

암스테르담은 커다란 만이었던 에이셀 호수로 몇 개의 하천이 흘러드는 저지대에 있다. 도시의 기원은 지금부터 800여 년 전, 어민들이 암스텔 강 하구에 흙을 쌓아 올리고 정착하면서 시작되었다고 한다. 정착민이 늘어남에 따라 고리 모양으로 운하를 파서 간척지를 넓히고, 거리를 반원형으로 넓혀 나갔다고 한다. 암스테르담에는 5개의 고리 모양 운하가 있는데, 이 운하는 그들 가운데 가장 안쪽 위치한 운하로 중앙역 쪽의 눈물의 탑 Schreierstoren에서부터 남쪽의 문트 탑까지 이어지는 비교적 폭이 좁은 운하다. 이 운하 좌우 쪽으로는 암스테르담의 그 유명한 홍등가 Red Light District가 펼쳐져 있고, 홍등가 중심에 암스테르담에서 가장 역사가 오래된 구교회 The Oude Church가 있는데..

12 2021년 10월

12

Europe City Tour/암스테르담 좁은 운하를 따라가서 만난 홍등가 중심에 위치한 구교회 The Oude Church ~

성 니콜라스 교회 St. Nicolaaskerk와 눈물의 탑 Schreierstoren이 있는 대로를 벗어나 이들과 연결되어 있는 다른 운하에 비해 비교적 폭이 좁은 운하로 접어들었다. 운하의 다리에서 바라본 교회 방면 모습이다. 좁은 운하를 따라가 본다. 이 운하 주변에는 그 유명한 암스테르담 홍등가가 있다. 그런 탓인지 동성애자를 표현하는 무지갯빛 깃발도 당당하게 내걸려 있다. 마릴린 먼로 등장하셨네~ 운하를 가로지르는 석조교가 운치 있고 멋스럽다. 우리가 거쳐온 방면의 모습이다. 드디어 우리의 또 다른 목적지인 교회의 첨탑이 건물들 사이에서 우뚝 그 모습을 드러낸다. 창문에 빨간 커튼이 드리워져 있는 곳은 예외 없이 홍등가인데, 낮 시간이어서인지 인기척도 없이 조용하기만 하다. 운하를 거슬러 올라오..

04 2021년 10월

04

Europe City Tour/암스테르담 걸어서 돌아보는 암스테르담의 운하와 역사적인 건물들~

암스테르담 Amsterdam은 네덜란드의 수도이자 최대 도시이다. 그러나 행정의 중심지는 암스테르담으로부터 남서쪽으로 약 50 킬로미터 떨어진 헤이그에 있다. 원래 한적한 마을이었다가, 12세기경 암스텔 강 하구에 둑을 쌓아 도시가 건설되었는데, 암스테르담이라는 지명은 여기에서 유래되었다. 16세기에는 무역항으로 유럽 굴지의 도시로 발전하였는데, 지금은 네덜란드 최대의 도시이자 경제, 문화, 산업, 교통의 중심 도시로 성장했다. 암스테르담 중앙역 건물은 도쿄 역을 지을 당시 모델이 되기도 했다고 하는데, 암스테르담은 관광 및 운하로 유명하며, 마약 합법화와 홍등가로 유명한 환락의 도시이기도 한데, 이 도시는 자전거를 타는 사람들이 유난히 많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오늘은 걸어서 암스테르담의 역사적인 건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