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리스의 먹거리와 볼거리 여행

맛있는 음식과 볼거리를 찾아 떠나는 타임리스의 행복 여행~

낙지가 있어 행복했던 어느 저녁... (경주 황오동 맛집 " 착한낙지 ")

댓글 9

맛의 향기(경주)

2016. 1. 19.

 

 

[경주 착한낙지, 경주맛집, 연포탕, 낙지해물파전, 낙지탕탕이, 낙지볶음(덮밥), 산낙지, 낙지전골, 낙지통만두, 산낙지초무침]

 

 

경주 착한낙지의 맛있는 요리


               새해들어 직원들과의 1월 첫 회식 장소로 경주 황오동에서 영업을 하는 경주점 " 착한낙지 "를

               찾았습니다. 낙지요리 전문점이라 홀에는 미리 예약해서 음식을 즐기는 손님들과 조금전 까지

               식사를 마치고 떠난 빈 그릇만 잔뜩 쌓인 테이블이 경주에서는 제법 소문이난 낙지요리 전문점의

               분위기가 느껴졌습니다. 우리팀들도 예약석으로 착석하고 주문한 낙지요리를 기다렸지요^^

 

 

▲ 경주 황오동 착한낙지 식당 입구와 주차장

 

 

▲ 자전거 주차장도 마련되어 있네요..

- 경주는 자전거 여행코스가 많아서 젊은층들이 자전거 투어하면서 많이 찾는것 같네요

( 단, 낙지가 맛있다고 자전거 음주운전하면 큰일 납니다 ㅎㅎ )

 

 

▲ 착한낙지를 알리는 대형간판

 

 

 

 

▲ 낙지 1마리가 인삼 1근에 비유한 낙지의 효능에 대한 광고( 동의보감 )

- 주말이나 휴일 피크시간 혼잡을 피하기 위해 대기표 인출기가 마련되어 있습니다.

 

 

▲ 손님들을 위한 대기실 모습

- 겨울이라 바깥쪽은 비닐텐트를 마련했네요...

 

 

 ▲ 우리팀이 예약한 자석

- 기본 찬이 테이블에 놓여 있네요^^


 

 ▲ " 착한낙지 " 차림표

 

                                                        - 낙지볶음(덮밥) : 1인분 9,000원

                                                        - 낙지해물파전 : 15,000원

                                                        - 산낙지 : 35,000원

                                                        - 낙지탕탕이( 특별서비스 기간) : 20,000원

                                                        - 연포탕( 소 ) : 45,000원  ( 낙지전골 동일 )

                                                        - 연포탕( 대 ) : 79,000원  ( 낙지전골 동일 )

                                                        - 낙지 통만두 : 6,000원


 

 

 ▲ 기본 찬( 연두부/ 야채샐러드/ 콩나물 데친것 )

- 콩나물 데친것 : 낙지볶음요리와 곁들여 비벼 먹도록 준비한 것

 

 

 ▲ 테이블마다 연포탕(소) 등장


 

 ▲ 연두부에는 간장양념으로 살짝 간을 맞추고...^^


 

 ▲ 낙지해물파전 등장 ( 한국전통 낙지 피자로 불러도 될 것 같네요 ^-^ )

- 파전 두께가 돈가스 정도로 도톰하고 낙지 고명을  많이 올렸네요.


 

 ▲ 연포탕에 키조개와 가리비가 얼굴을 내미네요



 

 ▲ 해물파전이 노릇 노릇하게 잘 구워져 나왔네요^-^

 

 

 

 ▲ 가까이서 본 " 낙지해물파전 "


 

 ▲ 피자 조각 자르 듯 해물파전을 자르고... 오동통한 낙지다리가 식욕을 자극하네요^^

- 자 ! 한잔씩 해야지....


 

 ▲ 테이블마다 연포탕도 서서히 끓기 시작하고....


 

 ▲ 홀 서빙을 담당한 직원이 산낙지를 연포탕에 넣어주네요~~ ( 살~ 아 있네 )

- 연포탕(소)라서 그런지 산낙지 큰놈 한마리 투입... 조금 아쉽네요^^


 

 

 ▲ 연포탕에 산낙지가 마지막 라이브쇼를 벌리고....

- 전복도 살짝 고개를 내미는데 이제 익었네요^^


 

 

 

 ▲ 1차 반숙된 산낙지를 식당 직원이 먹기 좋게 잘라 주네요...

- 아울러 조개류도 먹기 좋은크기로 (가리비/ 키조개/ 전복)

 

 ▲ 연포탕의 국물을 한큰술 맛을 보았는데 아주 시원한 맛이 입안에 맴도네요 ~

 

 ▲ 익은 왕새우와 낙지다리 그리고 전복까지 앞접시로 가져오고...

- 당연히 와사비소스에 살짝 찍어서 소주와 일배하면서... 회식이 무르익네요^^

 

 ▲ 가리비와 버섯류의 맛과 함께 육수도 맛을 봐야죠^^

 

 

 

 ▲ 연포탕의 국물을 더욱 시원하게 해 준 바지락의 모습... 

 

 

 

 ▲ 낙지탕탕이 등장..

 

 

 ▲ 낙지탕탕이 위에 계란노란자를 올리고 골고루 비벼서....

 

 

 

 

 

 

 ▲ 낙지탕탕이는 숟가락으로 ... 맛을 보는게 빠르네요^^

 

 

 

 ▲ 테이블마다 낙지볶음 2인분씩 등장

- 양념색깔부터 매콤함이 느껴지는 낙지볶음

 

 

 ▲ 큰낙지를 사용했는지 낙지볶음에 들어간 낙지발이 아주 굵다...

 

 

 

 

 ▲ 조금씩 앞접시에 들어서 공기밥과 콩나물을 넣고 비빔밥 만들기 돌입...

 

 

 

 

 

 

 ▲ 완성된 낙지덮밥

- 바라 보는데 벌써 매운 열기가 느껴집니다.

 

 

 ▲ 타임리스는 매운음식 금식기간이라 낙지통만두를 별도로 주문했습니다^-^

 

 

 ▲ 낙지통만두가 5개

 

 

 ▲ 낙지통만두속에 여러가지 야채와 낙지가 조금씩 들어있어 식감이 보통 왕만두와 조금 다르네요.

 

 

 ▲ 낙지 한마리가 인삼 한근에 해당될 만큼 몸에 좋다는 " 낙지 효능 "에 대한 설명

 

 

 ◆ 착한낙지 영업시간 : 오전 10시부터 ~ 오후 11시까지

 

 

                                                시식평...

                                    시원한 국물의 여운이 오래도록 남은 연포탕은 여러 해물과 야채

                                    그리고 산낙지까지 잘 어울리는 국물요리였습니다.

                                    테이블마다 하나씩 들어온 한국식 피자 " 낙지해물파전 "은 바싹하게

                                    구운 파전과 고명으로 올라온 낙지가 남녀노소 다 좋아할 메뉴로

                                    느껴졌으며 식사류로 나온 착한낙지의 대표 메뉴 중 하나인 낙지볶음은

                                    소문대로 매콤함을 손님들에게 전달했으며 여느 식당의 낙지볶음집 보다

                                    낙지도 풍성하게 들어 있었던것 같습니다. 아쉽다면 행사기간이라고

                                    산낙지 대신 " 낙지탕탕이"를 종업원이 권유했는데 사실 타임리스 입에는

                                    산낙지의 접착력과 식감이 오랜 잠재기억으로 남아있어 탕탕이의 특별한

                                    맛을 발견할 수 없었습니다... 낙지통만두는 만두속에 낙지가 들어있어

                                    보통 왕만두의 고기식감과는 차별화된 식감과 포만감을 전해 주었습니다.

                                    경주의 " 착한낙지 "에서의 신년 첫회식은 꿈틀거리는 낙지로 인해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돌아왔습니다...

 

 

               

                                                

                                    어제보다 오늘이 더욱 매서운 바람과 함께 동장군의 위력을

                                       느끼는 하루인 것 같습니다... 겨울은 겨울다워야 겨울이겠죠^^

                                       존경하는 블친님들 따뜻한 차 자주 드시면서 건강관리 잘하시고

                                       오후 남은시간도 행복함이 충만한 즐거운 시간되시기 바랍니다

 

                                                  

                                                                                              타임리스 드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