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리스의 먹거리와 볼거리 여행

맛있는 음식과 볼거리를 찾아 떠나는 타임리스의 행복 여행~

겨울 과일이 많이 비싼건 아닌지요^^( 한라봉과 딸기 가격이...)

댓글 4

오늘은 얼마지?

2016. 2. 15.




                                    겨울철 한라봉과 딸기 가격이 ....  


         

             [ 2016년 2월 10일 농협하나로마트 기준 ]


             ▶ 한라봉 : 100 g 당 650원

                 - 한라봉 2개 6,570원 ( 개당 505 g )


                 - 삼겹살

                          ( 수입산 ) 3,560원 500g → 100 g   712원

                          ( 국내산 ) 9,550원 500g → 100 g 1,910원  ( 한국물가협회 2016년 2월 11일 기준 )


                     *** 차라리 고기를 먹을까요 ^^

 









                   [ 2016년 2월 14일 농협하나로마트 기준 ]


                 ▶ 딸기(1 팩 기준) : 딸기갯수로 27개  9,500원 ( 총 무게가 표기가 안된것 같네요 )

                    - 설연휴 전( 1팩 기준) : 15,000원 ~ 16,000원

                    - 생산지 농장과 딸기 크기에 따라서 가격차이는 많지만

                      겨울철 딸기가격이 장난이 아닌것 같습니다.






          겨울철이라 그런지 과일이 너무 비싸서 자주 사먹기엔 부담스러운 가격입니다.

          물가는 오르고 경기는 꽁꽁 얼어 붙어서 자칫 웃음이 사라질까 걱정이네요~  

          따뜻한 봄이 오면 괜찮을까요...


          가끔 뉴스를 접하면 출하할때 농장에서 나오는 실물가격은 1/3 수준인 것 같은데

          소비자에게 최종 공급될 때는 눈덩이처럼 유통마진이 불어나서 소비자가격은

          하늘 높은줄 모르고 껑충 뛰는것을 넋을 잃고 바라만 봅니다 ㅠ ㅠ


            * 유통업계의 높은 가격에 대한 핑계는..

              - 유기농이라 그렇지요

              - 전체 생산량이 너무 줄었어요

              - 국제유가가 내렸을때 가격을 내리는 경우 거의 본적이 드문데..

                 국제유가가 반등하면 당연히 소비자가격은 올려 버리고...             

              - 인건비가 너무 올랐어요...

                 ( 요즘 시급 많이 올랐습니까 ?

                   2016년도 시급 6,030원  작년 5,580원 대비 8.1 % 인상 )

              - 우리도 남아야 살죠 ~~

              - 품질이 최고잖아요

                ( 과일 한박스를 구입하면 박스 중간부위와 바닥에 있던 과일이

                  박스 맨 위층에 있던 과일과 똑같은 품질이라고 생각하는지요? ) 



                             오늘은 겨울철 제주 한라봉과 딸기 가격을 잠시 알아 보았습니다.

                                 물론 박스로 구입하거나 농장에 직접 가서 구매하면 품질도 좋고

                                 가격도 보다 저렴하다는것은 누구나 알고 있습니다.   

                                 쉬운말로 기름값은 빠진다고 하죠^^

                        

                                 생산자의 노고, 유통과정, 서비스에 따른 인건비 등 가격이

                                 형성되는데는 여러가지 요인이 포함되는것은 사실이지만

                                 정말 합당한 가격을 지불하고 구입하는지에 대해서 가끔 의문이

                                 생깁니다집에 와서 보면 시장바구니에 담긴건 몇가지 안되는것 같은데

                                 계산내역서를 보면 " 뭐가 이렇게 많이 나왔어 "라고 한번씩 반문을

                                 하게 됩니다.. 지갑이 얇아졌으면 먹을거라도 많아야 하는데..^^

                                 우리경제의 봄날은 언제쯤 올련지 자못 궁금해집니다.

                                 잠시 후면 즐거운 점심시간이네요. 얇아진 지갑엔 회사 구내식당의

                                 4,000원에 해결할 수 있는 한끼의 식사가 큰 위안이 되곤 합니다^^


존경하는 블친님들

오늘도 웃음만은 마음껏 포식할 수 있는 

무한도전의 시간이 되시길 기원합니다^^

  

                                                                                 타임리스 드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