력사를 찾아서

환기9218해,신시배달5919해 단기 4354해,서기 2021해, 대한민국 102해(나뉨 73해),

10 2021년 04월

10

야발의 글 《우리 겨레 력사를 어떻게 볼 것인가?》4. 조선 4.6 〈"고조선 건국 주도 세력은 한강서 농사짓던 韓부족"〉~ 4.9 〈이상흔의 재(嶺) 너머 이야기 "은(殷)은 우리 민족이 세운 나라… 기자 조선..

4.6 2010년 8월 25일 조선일보 기사 〈"고조선 건국 주도 세력은 한강서 농사짓던 韓부족"〉 김기철 기자 '고조선 연구서' 펴낸 원로 사회학자 신용하 교수 『"곰 숭배하던 맥부족과 동맹 만주의 예부족 끌어안아… 농경생활 가장 먼저 시작 '뾰족밑 빗살무늬토기' 발명" '고조선은 한강을 중심으로 한 한(韓)부족이 만주지역의 예(濊)부족·맥(貊)부족과 연합해서 세운 국가로 '한'부족은 대대로 고조선의 제왕을 배출하면서 국가 형성을 주도했다.' 원로 사회학자 신용하(73·사진) 한양대석좌교수가 최근 고조선(古朝鮮)의 기원을 다룬 연구서 '고조선 국가 형성의 사회사'(지식산업사)를 펴냈다. 독립협회, 신채호·박은식의 사회사상 등 민족운동사와 독도 영유권 연구에 앞장섰던 신 교수가 2002년 서울대를 정년 ..

댓글 야발의 글 2021. 4. 10.

10 2021년 04월

10

야발의 글 《우리 겨레 력사를 어떻게 볼 것인가?》4. 조선 4.4 〈고조선 심장부를 가다. 단군 어머니 웅녀(熊女)의 자취, 우하량 곰뼈를 찾아라〉~ 4.5 〈2400년 전 청동거울 ‘신비한 비밀’〉

4.4 2008년 4월 7일 신동아 통권 583호(p328~368) 〈고조선 심장부를 가다. 단군 어머니 웅녀(熊女)의 자취, 우하량 곰뼈를 찾아라〉 이정훈 동아일보 출판국 전문기자 ● 우하량에서 나온 여신상과 곰발 토기, 그리고… ● 우하량은 제사와 정치를 펼치는 웅녀족의 ‘아크로폴리스’ ● 우하량 돌무덤에서 나온 새는 봉황인가 삼족오인가 ● 서기전 2000년에 만들어진 삼좌점 석성의 ‘치’ ● 요하문명이 중국 최초의 용을 내놓았다는 왜곡 ● 중국 역사학은 ‘저수지’, 한국 역사학은 ‘외줄기’ ● 앙소 문화와 홍산 문화, 고조선과 하-상-주 왕조의 갈등 ● 고대에는 요동반도가 조선반도, 요동반도 동쪽 바다가 동해 ● 요서 문명은 황하 문명에 밀려 한반도로 들어왔다 ● 한4군이 요동반도에 있었다는 것 증..

댓글 야발의 글 2021. 4. 10.

04 2021년 04월

04

야발의 글 《우리 겨레 력사를 어떻게 볼 것인가?》3. 배달국 3.4 〈정경희 교수, “홍산문화는 배달국 문화이자, 한국 선도문화”〉~ 3.7.2 〈신용하의 인류 5대 ‘古朝鮮문명’ - ⑩ 中에 세운 고조선 ..

3.4 2016년 11월 14일 브레인미디어 〈정경희 교수, “홍산문화는 배달국 문화이자, 한국 선도문화”〉 『한국 상고사 부정하는 동북공정 논리의 오류와 위험성 지적 지난 12일 부산 해운대구 문화복합센터에서 ‘제9회 한국선도의 역사와 문화 학술대회’가 열렸다. 이날 국제뇌교육종합대학원 정경희 교수는 ‘중국의 동북공정과 동아시아의 마고문화’를 주제로 발표했다. 정경희 교수는 동북공정의 핵심논리가 지닌 오류와 위험성을 지적했다. 정 교수는 “동북공정 논리에 따르면 한국은 은나라의 해외속지(점령지)인 기자조선으로 출발하여, 위만조선, 한사군을 거쳐 오늘날에 이르렀으며, 한국에는 고유문화가 없고 중국 은나라 예제문화를 전달받아 발전했다는 것이다. 단군조선의 역사를 비롯한 한국 상고사를 부정하는 논리를 내포하..

댓글 야발의 글 2021. 4. 4.

10 2017년 04월

10

배달국시대/고고학 네이멍구 신석기 토기에 한민족 고유의 상투가?

네이멍구 신석기 토기에 한민족 고유의 상투가? 입력 2012.09.24. 03:09 수정 2012.09.24. 03:09 댓글 12개 요하문명 유물 연구 5개大 연합팀 "홍산문화가 中문명이라는 건 허구" 반가부좌를 틀고 앉아 입을 동글게 벌리고 호흡하며 수행하는 모습의 남자 인물상. 올해 5월 중국 네이멍구(內蒙古) 자치구에서 발굴된 이 토기 인물상으로 홍산(紅山)문화가 한민족의 문화임이 입증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이에 따르면 요하(遼河)문명을 대표하는 신석기문화인 홍산문화가 중국 문명의 일부라는 중국의 주장은 허구가 된다. 인하대 대학원 융합고고학과를 비롯한 5개 대학 연합연구팀은 26일 인천 남구 인하대에서 '동북아 고대 국제관계와 한민족의 선진 문화 역량'을 주제로 동북아역사재단 학술용역 연구..

10 2016년 09월

10

우리겨레력사와 문화/우리 겨레 력사 심백강 인터뷰 후기- 이제 주류 사학계가 대답할 차례

심백강 인터뷰 후기- 이제 주류 사학계가 대답할 차례 등록일 : 2015-04-04 09:49 | 수정일 : 2015-04-04 16:44 글 | 이상흔 조선pub 기자 강연 중인 심백강 민족문화연구원장. 필자는 작년 말과 올해 초 두 번에 걸쳐 심백강 민족문화연구원장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심 원장은 지난 20여년 동안 방대한 중국측의 사료인 《사고전서》를 바탕으로 우리 고대사(상고사)를 연구해 온 학자이다. 심 원장은 《사고전서》에 기록된 우리 고대사 관련 자료를 단순히 소개하는 데 그치지 않고, 동시에 이를 세밀하게 고증해 나갔다. 그 결과는 놀라웠다. 심 원장은 “그동안 일제에 의해 왜곡되고, 사료의 부족으로 잃어버렸던 고대사의 바른 역사를 되살렸다”고 주장했다. 심백강 원장의 인터뷰가 을 통해 나..

05 2016년 02월

05

배달국시대/배달국(신시,청구) 사라진 단군의 진실을 복원하라

2006.10.24ㅣ뉴스메이커 696호 [조명]사라진 단군의 진실을 복원하라 사학계 한민족의 원류 ‘홍산문화’에 초점… “동북공정 깰 수 있는 열쇠” 주장 ‘요하문명의 진정한 주인은 누구인가!’ 광활한 요하의 ‘홍산문화’가 국내 사학계에 충격파를 던지고 있다. 한민족의 기원과 함께 상고시대에 사라진 고조선과 단군의 진실을 밝혀줄 단초가 될 것이란 기대감 때문이다. 이곳 유물은 중국이 국가적 명운을 걸고 진행중인 동북공정을 저지할 한민족의 비기라는 게 일부 재야 학자의 주장이다. 홍산문화 지역에서 출토된 옥으로 만든 유물. 기원전 3500년께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는 홍산문화는 분업화가 이뤄진 국가형태를 띠고 있다. 통상 청동기대에나 출현 가능한 흔적이다. 무엇보다 가면과 옥장식 등에 곰 형상이 투영된 유물..

18 2015년 09월

18

책, 연재/'좋은벗들'의 역사특강〈청년, 역사를 만나다〉 [한민족 시원, 만주]동방 르네상스를 꿈꾸다 (1)‘제5의 문명’ 요하는 ‘중화’역사엔 없었다

‘제5의 문명’ 요하는 ‘중화’역사엔 없었다 등록 :2010-01-28 15:24수정 :2012-09-17 16:29 [한민족 시원, 만주]동방 르네상스를 꿈꾸다 (1) 용 옥 토기 주거지 등 중국문화 최초 상징 뿌리 BC 6천년 한반도-요하 단일 문화권, 유물 증거 https://www.youtube.com/watch?v=s4wZRGS_QQM&feature=player_embedded 최근에 요하문명에 대해 사람들이 많이 궁금해 하기 시작했다. 한국방송 ‘역사스페셜’( 2009년 8월29일 방영)이 방송된 뒤에 많은 사람한테 전화를 받았다. 어떤 역사 교사가 전화를 해서 “학교에서 어떻게 가르쳐야 되느냐”고 묻더라. 아직 역사 교과서에는 단군이 신화로만 나오는데, 단군의 실체에 대해 학생들이 물어보고,..

18 2015년 09월

18

배달국시대/고고학 황허문명보다 천년 앞선 만주 요하문명/동북아 최고(最古)의 문화를 찾아서!

황허문명보다 천년 앞선 만주 요하문명 입력 2009-08-28 22:35:59, 수정 2009-08-28 22:35:59 □…‘역사스페셜-특별기획 만주대탐사’〈KBS 1TV 29일 오후 8시〉 장장 4000㎞의 만주 탐사 대장정을 1부 ‘제5의 문명 요하를 가다’(29일), 2부 ‘금 태조 아골타, 신라의 후예였다’(9월5일) 편으로 나눠 방송한다. 그동안 이집트·메소포타미아·인더스·황허문명이 인류의 4대 문명으로 불려왔다. 그러나 1980년대부터 발굴되기 시작한 요하문명으로 인해 세계사를 다시 써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기원전 6000년, 만주 요하지역에서 황허문명보다 천 년이나 앞선 찬란한 고대문명이 꽃피기 시작했다. 특히 기원전 3500년경 꽃핀 홍산문화에서는 대규모 적석총·제단·신전이 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