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샵

담우淡友DAMWOO 2020. 5. 21. 10:28

출구가 있는 사랑의 입구

 

 


따뜻한 애벌레가 사과의 표면에 있다
같은 향기가 있는 건너 편으로
속을 갉아 먹고 바로 갈 것인가
굶은 채 껍질 위로 돌아서 오래 갈 것인가

한 번 들어가서 한 번 나오지 않을 수 있다
다시 들어가서 두 번 나오지 않을 수 있다
몇 번이고 들어가서 몇 번이고 나올 수 없을 때와
수도 없이 들어가서 수도 없이 나오거나
수 백 번 나오지 않을 수 있어

두 번 들어가서 한 번 나올 때 미련이 달다
열 번 들어가서 열 번 나오지 못할 때 꽃길 닿는다
꽃길에서 단 한 번 샛길을 본다
머뭇거리면 초록 풀섶 에움길이다
돌아나가는 길목이 보일 때 실안개 너머 산길이 아슴하다
한 발짝 나오면 강 위로 걷는 바람과 햇살 넘실넘실

들어갈까
나갈까
돌아갈까
머무를까
사과의 애벌레

아예 나올 수가 없을 때 완전을 상상한다
사랑의 입구와 출구가 하나일 때이다.

 

                                         사랑은 들어갔다가 나가는 자만이 누릴 수 있는 샹그릴라. 

 

 

 

'포토샵'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대 창가에 머무는 시간  (0) 2020.09.25
장미를 옵아트로 표현한다면...  (0) 2020.09.24
Optical Art 3-heart 2  (0) 2020.05.21
Optical Art 2-heart  (0) 2020.05.15
옵 아트 체험  (0) 2020.05.14
벚꽃 지는데  (0) 2020.04.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