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산업동향/농식품정책소식

다온푸드솔루션 2020. 10. 27. 17:20

수출국 유제품 잔류물질 검사결과 제출 의무화

「축산물의 수입허용국가(지역) 수입위생요건」 개정고시() 행정예고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 우리나라에 수입되는 원유‧축산물가공품의 안전성 강화를 위해 수출국이 ‘잔류물질(항생물질, 잔류농약) 검사결과’를 제출하도록 하는「축산물의 수입허용국가(지역) 입위생요건」일부개정고시() 9 17 행정예고 한다고 혔습니다.

 

이번 개정안은 현재, 국내의 ‘국가 잔류물질 검사 대상’이 식육‧식용란에서 원유까지 확대되었고(20.7.1), ‘수입이 허용된 국가 축산물’에 리투아니아 가금육이 추가(20.8.26)됨에 따라 국내와 출국의 규정 현행화 차원에서 마련하였습니다.

 

이번 행정예고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검사결과 제출) 원유를 포함해 축산물가공품 수출하는 모든 국가는 매년 6월까지 원료 또는 최종제품에 대한 전년도 잔류물질 검사결과 당해년도 검사계획을 식약처에 제출하여야 합니다.

* (현행) 식육·식용란/27개국 → (확대) 식육·식용란 + 원유·축산물가공품/65개국

 

(수입허용 목록 현행화) ‘수입이 허용되는 수출국가 축산물’에 리투아니아산 가금육이 추가됩니다. 향후 리투아니아산 가금육의 수출위생증명서 협의 해외작업장 등록이 완료되면 수입이 가능해집니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철저한 사전관리를 통하여 안전성이 확보된 축산물이 수입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식약처 누리집(www.mfds.go.kr> 법령·자료> 입법/행정예고)에서 확인할 있으며, 개정() 대한 의견은 2020 10 7일까지 제출할 있습니다.

 

 

자료제출 : 식품의약품안전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