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우리세계로 하나가되자

🌈🔊 산오름곶자왈생태숲연구소는 제주의 영산인 한라산을 중심으로 자연생태계를 잘 보전하여 후손들에게 물려주고자 연구_ 산·오름·곶자왈생태숲·지질 등 자연을 사랑하는 마음으로_제주오름과 제주의 아름다운 곶자왈 생태숲 보전을 위한 연구소이다. 🍒 제주도립곶자왈공원을 비롯하여 산양곶자왈, 청수곶자왈, 저지곶자왈, 송당비자림, 선흘곶자왈, 교례곶자왈, 화순곶자왈 등이 있다. 여기서 대표적인 곶, 곶자왈로 산양곶자왈생태숲 탐방로 3.5Km 천천히 걸으며 휴양

♣ 옛추억을 그리면서(제주도) ♣

댓글 3

🌈🔊🌻☞나의 이야기

2009. 3. 25.

 옛추억을 그리면서(제주도) ♣ 

 

                                                                                                < 구름위에 떠 있는 한라산>

 

                                                                                     <한라산 백록담 2008년 봄>

                                                                                     <한라산 백록담 2009년 1월 설경>

                                                                           < 제주도 차귀도 수월봉>

                                                                                       

어제와 오늘

그리고 내일

시간과 공간 속에서 살아가는 우리네

사는 것 그 자체가 요즘 어렸다고들하지 않는가

사는 것 몽땅 괴로움투성이로 몰아버리는 세상사람들 

 

                                                                                       <제주도 고산 와도 일명'누운섬'>

 

그런 삶 속에도

 아름다움의 여유가 있네

 지난 날들은 잠시 추억 속에서
아름다운 풍경에 빠져 보라

 

                                                                                                                            <쇠솟깍>

 봄 가을이면

신비한 그 곳 그 시절

다 아름다움으로 소중히 간직하고 싶다네

거 참으로

소중한

순간 순간들이었나보다

 

                                                                                    < 여러 형상을 관찰 할 수 있는 용궁바위>

 

세상은 변화무쌍하게 변해도

자연의 아름다움은 그대로 였다네

아름다운 자연에

인간이 소홀히 살았던가

 아름다운 수채화처럼
색칠해놓은 풍경이 이 곳에 있었다네 

 

                                                                          < 여러 인간 형상을 관찰 할 수 있는 용궁바위해안>

 

서로 거닐던

그 곳  
서로가 함께 갔던 그 곳
우리가 함께 했던

모든 추억들이

그 당시 힘들었지만 
눈을 감고 생각해보면
눈앞에 그대로
아름답게 펼쳐지는 풍광이 비쳐오네 

 

                                                                              <중문해수욕장 올래코스트래킹 주상절리해안>

 

지난 날

서로 함께 갔던 그 곳 

모든 시간과 공간은
아름다움의 자취와 흔적으로 고이 남아 있다네 
 

 

 

                                                                                                     <서귀포 이중섭거리 입구>

우리

모두가

 어디서 무엇을 하고 있는 지

안부라도 전하며 지내자고 

이 순간 

살아 있다면

 오늘 이 순간들이

                                                                                           <주상절리 해안>

어느 날

잠시 생각해보아도

추억의 좋을 그 날로
아무리 기억해보아도

문득 생각해보면

 좋은 추억속의  그 날로

늘 보고파지고 그리워지는

그 날이 되었으면 하네

아침에 동트는 새벽에면

항상 밝은 미소를 지어보며 

서로 웃어보고 울어보고

지금 뭐하니 하면서

소근대는 그소리를

여기에 올려주세 왔다가면

                                                               자취를 감추지 말고 흔적을 남기고 떠나세   < 글: dauriseg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