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꽃

차와 과자, 치즈와 조제고기, 음식과 그릇, 음식우표, 음악, 영국 이야기

어딜 가나 홍차는 있다

댓글 0

차나 한 잔

2009. 12. 4.

 

 

 

 

야외 행사에도 저렇게 홍차를 파는
간이 매대가 꼭 있게 마련이다.
테틀리 사 모델로도 손색이 없을 것 같은
저 파아란 옷차림의 영국 아주머니.
             
- 햄튼 코트 플라워 쇼에서 -

 

 

 

 

'차나 한 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찻잔 속 수레바퀴  (0) 2009.12.04
벌써 성탄절 분위기  (0) 2009.12.04
영국인들, 티타임 없으면 큰일 나  (0) 2009.12.04
어딜 가나 홍차는 있다  (0) 2009.12.04
찻잔 속 폭풍우  (0) 2009.12.04
크리스마스 티포원  (0) 2009.12.04
홍차 티백 맛있게 우리기  (8) 2009.12.04
지금껏 본 뷔쉬 드 노엘 중 단연 으뜸  (0) 2009.1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