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도보여행

바다향 2020. 10. 31. 20:00

소풍 나온 기분으로 한껏 여유자적...
한가롭게 놀며, 놀며.

 

고기에
커피
차 까지~

 

금강님도 근처에 일 하시다 들러주니
반가운 마음에 소풍나온 기

 

 

 

 

 

 

 

 

 

 

 

 

 

 

 

 

 

 

 

 

 

 

 

 

 

 

 

 

 

 

 

 

 

 

 

 

 

 

 

 

 

 

 

 

 

 

 

 

 

 

 

 

 

 

 

 

 

 

 

 

 

 

강변 억새밭을 골고루 둘러보고

좋은 쉼터를 찾아 자리를 펴고 풍성한 먹거리를 소화한다.

느긋하게 먹고 있자니 금강님이 합류할 수 있겠다고 하니

반가움이 배가 된다.


금강님과 헤여져 이동하는 길에

둑 위에서 바라보는 억새밭은

하얀 눈이 내린듯 반짝이며 출렁거린다.

 

 

 

 

 

 

 

 

 

 

 

 

 

 

 

 

 

 

 

 

 

 

 

 

 

 

 

 

 

 

 

 

 

 

 

 

 

 

 

 

 

ㅁ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