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國(北京) - 사직(社稷)/경관(景觀) 2

댓글 0

답사와 여행(해외)/중국(북경-사직)

2014. 4. 4.

 

 

                                사직(社稷)

 

 

 

                         중국 북경(北京) / 사직(社稷)의 경관(景觀) 2

 

 

사직(社稷)의 건축물(建築物)

 

 

사직(社稷) 내에 추가된 건축물과 기념물

 

 

                   

                     원래의 건축물[흰색]과 추가된 건축물[노란색]의 위치 <google자료사진>

 

                                  중산공원(中山公園) 조감도(鳥瞰圖) <자료사진>

 

                       중산공원(中山公園) 조감도(鳥瞰圖) <자료사진>

 

                            <자료사진>

 

 

중산공원(中山公園) 남문(南門)과 서문(西門)

                        

 

                                             남문(南門)과 서문(西門) 위치도 <google자료사진>

 

                                    중산공원(中山公園) 남문(南門) <참고사진>

 

                           중산공원(中山公園) 서문(西門) <참고사진>

 

민국3년(1914) 사직단(社稷壇)을 중앙공원(中央公園)으로 개칭하고 대외에 개방하였는데, 이것은 북경 시내에 만든 최초의 공공원림(公共園林)이었습니다. 남쪽 담장에 남문(南門: 현재 중산공원 남문)을 설치하였으며, 후에 서쪽 담장에도 서문(西門)을 설치하였습니다.

 

 

보위화평방(保衛和平坊)

                       

 

                보위화평방 위치도 <google자료사진>

 

보위화평방(保衛和平坊)은 보위화평패루(保衛和平牌楼)라고도 하며 중산공원(中山公園) 남문(南門)  정 북쪽에 위치하고 있는 대석패방(大石牌坊)입니다.

 

                   보위화평방(保衛和平坊) <참고사진>

 

보위화평방(保衛和平坊)은 높이 10.9m, 폭 17m로 3칸 한백옥석(漢白玉石)의 4개 기둥 위에 3루(樓) 형식의 남색유리기와지붕의 패방(牌坊)입니다. 이 패방은 1919년에 동단북대가(東單北大街) 서총부호동(西總部胡同)의 큰 거리로부터 이곳으로 옮겨와 설치되었습니다.

                    

                 보위화평방(保衛和平坊) <참고사진>

 

1900년 6월20일 의화단진압운동에 참여한 독일공사 극림덕(克林德)이 순찰을 돌던 청(淸)나라 병사와 다툼이 있었는데, 이 병사는 극림덕을 쏘아 죽입니다. 1902년 청(淸)나라는 11개 국가와 주권을 상실한 치욕스러운 “신축조약(辛丑條約)”을 체결하였는데 그 중에 "극림덕방(克林德坊)"이란 비(碑)를 세우고 다시는 그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한다는 조문이 들어 있었습니다. 얼마 후 동단북대가(東單北大街) 서총부호동(西總部胡同)의 큰 거리에 극림덕방(克林德坊)이란 비(碑)를 세웠습니다.

 

                 보위화평방(保衛和平坊) <참고사진>

 

1918년 11월 독일이 연합국에 의해 패망하자 북경의 민중들은 극림덕방(克林德坊)을 훼손하였는데, 1919년 이를 수선하여 공리전승기념방(公理戰勝紀念坊)으로 개명하고 중산공원(中山公園)으로 옮기게 되었으며, 1952년 공리전승방을 보위화평방(保衛和平坊)으로 이름을 바꾸었습니다.

 

                      

                      보위화평(保衛和平) <참고사진>

 

보위화평방(保衛和平坊)의 정 중앙에는 근대 중국 최고의 지식인 곽말약(郭沫若)선생의 글씨인 『保衛和平[보위화평: 평화수호]』의 큰 글자가 새겨져 있습니다. 

 

 

● 중산(中山) 손문(孫文)선생 동상(銅像)

 

 

                        손문(孫文) 동상 위치도 <google자료사진> 

 

중산(孫中山) 선생의 동상(銅像)은 보위화평방(保衛和平坊)의 정북쪽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손문(孫文) 동상 <참고사진>

 

동상은 1986年11月12日에 낙성식을 가졌으며, 동상의 높이는 3.4m, 무게 1.8톤, 높이 1.6m의 흑색 대리석 위에 놓여있습니다.

 

                                             손문(孫文) 동상 <참고사진>

 

대리석 정면에는 등소평(鄧小平) 글씨의 “偉大革命先行者孫中山先生永垂不朽 [위대한 혁명의 선구자 손중산 선생은 천추에 길이 빛나다]”라는 글이 새겨져있습니다.

 

 

● 장랑(長廊)

              

                

                   장랑(長廊) 위치도 <google자료사진>

                            

                   장랑(長廊) <참고사진>

 

남문(南門)을 들어서면 1924년에 세운 장랑(長廊)이 길게 이어져 있는데, 장랑에는 중국의 전통적인 기법으로 그린 채화(彩畵)가 장식되어 있습니다.

 

                    

                         장랑(長廊) <참고사진>

 

                  삼국연의(三國演義) 중 도원3결의(桃園三結義) 장면 <참고사진>

 

중산공원(中山公園)의 장랑(長廊)에는 2,231폭의 채화(彩畵)가 있는데, 그 중 약200여폭은 중국의 고전 중 4대명저(四大名著)인 삼국연의(三國演義), 서유기(西游記), 홍루몽(紅楼梦), 수호전(水滸傳)의 내용을 담은 채화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 습례정(習禮亭)

 

 

                        습례정(習禮亭) 위치도 <google자료사진>

 

                                           

                                            습례정(習禮亭) <참고사진>

 

습례정(習禮亭)은 각 지역 문관과 무관, 소수민족의 우두머리, 외국사신 등에게 황제를 알현할때의 예절의식을 습득하고 연습하던 곳으로 남단문(南壇門) 남쪽에 위치하며, 황유리기와 육각지붕 건물로 2층의 기단 위에 세웠습니다.

 

                                                              

                                                               습례정(習禮亭) 현판 <참고사진>

 

습례정(習禮亭)은 명(明) 영락18년(1420)에 세워졌으며 연례정(演禮亭)이라고도 칭하였으며, 원래 정양문(正陽門) 안쪽에 있었던 청(淸)나라 때의 홍려사(鴻胪寺) 아문(衙門) 내에 있었습니다.

 

                                    

                                     습례정(習禮亭) <참고사진>

 

습례정(習禮亭)은 광서26년(1900) 8국연합군이 북경에 진입했을 때 홍려사(鴻胪寺)는 불탔지만 습례정(習禮亭)은 다행히 불에서 피할 수 있었습니다. 후에 예부(禮部)로 옮겨졌다가 1915년에 중산공원(中山公園)으로 다시 옮겨 세웠습니다.

 

 

● 석사자(石獅子)

 

 

                         석사자(石獅子) 위치도 <google자료사진>

 

                      

                   석사자(石獅子) <참고사진>

 

남단문(南壇門) 남쪽 앞에는 한 쌍의 석사자(石獅子)가 놓여있는데 1,000년의 역사를 가진 송나라 시대의 유물로 하북성(河北省) 대명현(大明縣)의 한 고찰(古刹)에서 발굴되어 1971년 이곳으로 옮겨온 것입니다.

 

                          

                    석사자(石獅子) 한쌍 <참고사진>

 

이 석사자(石獅子) 한쌍은 조형이 품위있고 아름다우며 조각이 섬세하고, 자태는 허리를 곧추세워 앉아있는 형식으로 위엄있는 모습의 형태와 표정이 잘 갖추어져 있어 걸작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당화오(唐花塢)

 

 

                        당화오(唐花塢) 위치도 <google자료사진>

 

           당화오(唐花塢)는 중산공원(中山公園) 서남쪽에 위치하며, 난정팔주정(蘭亭八柱亭)의 동쪽에 자리잡고 있습니다.

 

                 

                   당화오(唐花塢) <참고사진>

 

당화오(唐花塢)는 1915년에 세워졌는데 1936년에 중산공원(中山公園)에서 재건되었습니다. 원래 당화오(唐花塢)는 유리로 덮은 제비 날개 형태의 15칸의 목조 건물이었지만, 1935년 시설 노후로 인해 중수(重修) 하였고 개건이후 17칸의 철근콘크리트 구조로 증설되었습니다. 그후 수차례 수리하였으며 1992년 5월 전면 보수하였습니다.

 

                 당화오(唐花塢) <참고사진>

 

수리된 당화오(唐花塢)는 원래의 제비 날개 형식의 조형을 유지하였고 양쪽 날개 쪽의 건물을 높여채광이 잘되게 하였으며, 중앙에는 2층의 녹색기와지붕, 8각 정자형태로 건축면적은 418㎡입니다.

.       

 

                

                  당화오(唐花塢) 정문 <참고사진>

 

당화오(唐花塢)의 당(唐)은 당(煻)과 같은 의미로 ‘불로 말린다’는 뜻이고, “唐花”는 난방이 되는 곳에서 꽃을 가꾸다는 의미이고 이것은 “堂花” 라고도 불립니다. 오(塢)는 ‘물가의 건축물’을 뜻합니다. 그러므로 당화오(唐花塢)는 물가의 화훼(花卉)온실을 의미합니다.

 

                                 당화오(唐花塢) 현판 <참고사진>

 

          남쪽 정문에 걸려있는 당화오(唐花塢) 현판은 중국의 저명한 서예가 동수평(董壽平: 1904-1997)선생의 글씨입니다.

 

                     

                  난실(暖室) <참고사진>

 

당화오(唐花塢)를 난실(暖室)이라고도 칭하며, 생화(生花)를 가꾸는 온실로 상시(常時) 유명 화초와 테마별 화분을 전시하고 있습니다.

 

                          

                      난실(暖室) <참고사진>

 

실내에는 분수가 있으며 꽃을 피우는 시기를 조절하여 목단(牡丹), 매화(梅花), 영춘화(迎春花)를 섣달에 동시에 피우기도 합니다.

 

                 

                  옥당부귀(玉堂富贵) <참고사진>

 

모란(牡丹)은 화려한 모양으로 꽃 중의 왕[花王]으로 일컬어지며 부귀(富貴)를 상징하기도 합니다. 모란(牡丹)과 옥란(玉蘭), 해당(海棠)을 같이 배치하고 「옥당부귀(玉堂富贵)」라 하여 "집안에 부귀가 깃들기를 바란다"는 의미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옥당부귀(玉堂富贵) 현판 <참고사진>

 

                                 홍칠(红漆)이 되어있는 문루(門樓) 위에는 옥당부귀(玉堂富贵) 편액이 걸려있습니다.

 

                   

                      <참고사진>

 

                                 동, 서 양쪽에는 8칸의 화방(花房)이 있고 반 벽식으로 양쪽 끝에 문이 있습니다.

 

                   

                   

                난실(暖室)의 생화(生花) <참고사진>

 

 

난정팔주정(蘭亭八柱亭) / 난정비정(蘭亭碑亭)

 

 

                        난정팔주정(蘭亭八柱亭) 위치도 <google자료사진>

 

난정팔주정(蘭亭八柱亭)은 난정비정(蘭亭碑亭)이라고도 칭하며 공원의 서남쪽, 당화오(唐花塢)의 서쪽, 장랑( 長廊)의 서쪽 끝에 위치합니다.

 

                  난정팔주정(蘭亭八柱亭) <참고사진>

 

난정팔주정(蘭亭八柱亭)의 원래 이름은 난정(蘭亭)입니다. 달리 유배정(流杯亭)이라 부르기도 합니다. 원래 원명원(圓明園)의 40경(景)의 하나였으며 기춘원(绮春园) 서북부에 위치하고 있었습니다. 난정(蘭亭)은 옹정(雍正) 초년(初年)에 장방형 3칸의 건물로 세워졌으나, 건륭44년(1779)에 큰 석주(石柱)로 이루어진 8방형의 건물로 개건되었습니다. 1860년 영국 연합군에의헤 피해를 입고 석주(石柱)만 남아있던 것을 1917년 8개의 석주(石柱)를 중산공원(中山公園)으로 옮겼으며 1971년 8개의 석주(石柱)와 함께 난정(蘭亭)을 세웠습니다.

 

                   

                 난정팔주정(蘭亭八柱亭) <참고사진>

 

난정팔주정(蘭亭八柱亭)은 2중처마, 꼭대기에 황색보정(黃色寶頂)이 달린 남색기와지붕의 팔각석정(八角石亭)으로 면적은 101.57m, 기단은 0.58m이며 남북으로 계단을 내었으며 동쪽은 장랑(長廊)과 이어집니다.

 

                                "景自天成” <참고사진>

 

 

                                                

                                                  “引派涵星” <참고사진>

 

 

                 정자(亭子)의 남쪽에는 청(淸) 건륭황제(乾隆皇帝)의 어제(御題) "景自天成”、“引派涵星” 편액이 걸려있습니다.

                      

                     

                  난정팔주정(蘭亭八柱亭) <참고사진>

 

                난정팔주정(蘭亭八柱亭) 내부에는 석비(石碑)가 하나있으며 또한 글자가 새겨진 8개의 석주(石柱)가 있습니다.

                 

                                              난정비(蘭亭碑) <참고사진>

 

                    

                  난정비(蘭亭碑) <참고사진>

 

석비(石碑) 정면에는 진(晉)나라 영화(永和) 9년의 《난정수설도(蘭亭修褉圖》와 《제기(題記): 머리글》가 새겨져 있고, 뒷면에는 청(淸)나라 건륭(乾隆) 황제가 지은 시(詩)가 새겨져 있습니다.

 

                  난정팔주정(蘭亭八柱亭) <참고사진>

 

팔각석정(八角石亭) 내의 8개 기둥에는 중국 역대 저명한 서예가들이 왕희지(王羲之)의《난정첩(蘭亭貼)》을 모사한 것이 조각되어 있습니다.

 

                 난정팔주정(蘭亭八柱亭) <참고사진>

 

여덟개 기둥 중에서 제1주(第一柱)에는 당(唐)나라 서예가 우세남(虞世南),  제2주(第二柱)에는 저수량(褚遂良), 제3주(第三柱)에는 풍승소(馮承素), 제4주(第四柱)에는 유종원(柳宗元), 제5주(第五柱)에는 유공권(柳公權)이 모사한 진(晉)나라 서예가 왕희지(王羲之)의 “난정서(蘭亭序)”를 조각하였고, 제7주(第七柱)에는 명(明)나라의 동기창(董其昌)이 모사한 당(唐)나라 유공권(柳公權)의 “난정서(蘭亭序)”를 새겼으며, 제6주(第六柱)에는 청(淸)나라 우민중(于敏中),  제8주(第六柱)에는 청(淸)나라 건륭황제(乾隆皇帝)가 모사한 동기창(董其昌), 유공권(柳公權)의 “난정서(蘭亭序)”를 새겼습니다.


                                   

                             난정팔주정(蘭亭八柱亭) <참고사진>

 

현재 팔주(八柱)에 새겨진 글자들은 비바람에 깍여서 제대로 알아 볼 수는 없지만 매우 귀한 석각(石刻)으로 평가되고 있습니다.

 

                                         

                                  난정팔주정(蘭亭八柱亭) <참고사진>

 

                                           2009년부터 팔주(八柱)에 투명판을 두르고 보호하고 있습니다.

 

 

서전청(西展廳)

 

 

                        서전청(西展廳) 위치도<google자료사진>

 

서전청(西展廳)은 난정팔주정(蘭亭八柱亭)의 서쪽, 중산공원(中山公園) 의 서쪽 담장에 기대어 동향으로 자리잡고 있습니다.

 

 

                 서전청(西展廳) <참고사진>

 

                     서전청(西展廳)은 정면 7칸의 회색기와지붕 건물로 최근에 세워진 것으로 보입니다.

 

                 서전청(西展廳) <참고사진>

 

                      서전청(西展廳)에서는 각종 서화전(書畵展) 등의 전시화가 열리는 곳입니다.

 

                         

                         서전청(西展廳) <참고사진>

 

                         

                         서전청(西展廳) 내부 <참고사진>

 

 

● 내금우헌(來今雨軒)

 

 

                     내금우헌(來今雨軒) <참고사진>

  

내금우헌(來今雨軒)은 1915년에 세웠으며, 원래 사직단의 내담(內墻) 동남쪽에 위치하여 여러가지 용도로 사용되어오다가 1990년 현재의 새로운 장소에 건축면적 총1,750㎡ 단지에 내금우헌(來今雨軒) 반장(飯莊: 식당)을 세웠으며, 원래의 내금우헌(來今雨軒) 장소에는 새롭게 단장하여 2004년 12월에 내금우헌(來今雨軒) 차사(茶社: 찻집)를 꾸몄습니다. 건물의 이름은 두보(杜甫)의 시(詩) 추술(秋述)에서 『구우래금우불래(舊雨來今雨不來)』의 구절에서 인용하였습니다. 「옛 친구나 새 친구나 모두 이곳에 모여 즐거움을 함께 나누자」라는 의미입니다.


 

내금우헌(來今雨軒) 반장(飯莊: 식당)

 

 

                       내금우헌(來今雨軒) 반장(飯莊) 위치도 <google자료사진>

 

                    

                 내금우헌(來今雨軒) 반장(飯莊) <참고사진>

 

중산공원 내에는 내금우헌(來今雨軒) 반장(飯莊)의 주 건물은 전통의 건축형태와 단청을 갖추고 있고, 정원 내에는 화단, 가산(假山), 작은 다리, 분수, 폭포 등이 꾸며져있습니다.

 

                                            
                                              내금우헌(來今雨軒) 현판 <참고사진>

 

원래 내금우헌(來今雨軒)의 현판은 북양정부(北洋政府)의 대총통(大總統)이었던 서세창(徐世昌)의 글씨였으나, 현재의 것은 중국 불교계의 대표 인물로 알려진 조박초(趙朴初)선생의 글씨입니다.

 

                     

                                내금우헌(來今雨軒) 반장(飯莊) <참고사진>

 

                      복도의 난간에 기대어 공원내 멀리있는 고목(古木)들의 우거진 모습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내금우헌(來今雨軒) 반장(飯莊) 내부 <참고사진>

 

 

내금우헌(來今雨軒) 차사(茶社: 찻집)

 

 

                        내금우헌(來今雨軒) 차사(茶社) 위치도 <google자료사진>

 

                         내금우헌(來今雨軒) 차사(茶社)

 

                                 

                                  내금우헌(來今雨軒) 차사(茶社) 안내판

 

                                                  내금우헌(來今雨軒) 차사(茶社) 현판

 

                     내금우헌(來今雨軒) 차사(茶社) 내부

 

 

 

                                              중국 북경(北京) / 사직(社稷)의 경관(景觀) 2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