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國(北京) - 사직(社稷)/경관(景觀) 4

댓글 0

답사와 여행(해외)/중국(북경-사직)

2014. 4. 4.

 

 

                                사직(社稷)

 

 

 

                           중국 북경(北京) / 사직(社稷)의 경관(景觀) 4

 

 

사직(社稷) 내의 원림(園林)과 괴석(怪石)

 

 

사직(社稷) 내에 설치된 원림(園林)

 

 

● 유원(愉園)

 

                   

                    유원(愉園) 위치도 <google자료사진>

 

                      

                  유원(愉園) 위치도 <자료사진>

 

유원(愉園)은 사직단(社稷壇) 내 동북쪽, 중산당(中山堂)의 동쪽, 음악당(音樂堂)의 북쪽에 위치하며 약 7230㎡ 대지 면적에 건축면적은 614㎡이며, 동쪽 가까이에는 오래된 측백나무와 소나무가 울창하게 늘어서 있습니다.

 

                     

                 유원(愉園) <참고사진>

 

유원(愉園)은 관람객들이 금붕어를 감상할 수 있는 조경지역으로 1983년 건설하였으며, 팔각정(八角亭), 수화문(垂花門), 유랑(遊廊) 등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유원(愉園) 건물 평면도 <자료사진>

 

                              

                         유원(愉園) <참고사진>

 

유원(愉園)의 앞쪽은 정원구역이며 중간지역은 금붕어 감상구역이며, 뒷쪽은 금붕어 양식장구역입니다. 유원(愉園)의 '유(愉)'자는 금붕어(金魚)의 '어(魚)'자의 발음과 비슷하게 적용한 것 입니다. 유원(愉園)에서는 진귀한 식물들과 금붕어 연못, 연못가에 특이한 모양으로 자란 버드나무를 감상할 수 있습니다.

                 유원(愉園) <참고사진>

 

건축은 전면 정중앙에 이중처마, 남색유리기와지붕의 팔방정(八方亭)이 있으며, 동쪽은 홑처마 통와(筒瓦)지붕의 정방정(正方亭) 형식, 서쪽은 홑처마 통와(筒瓦)지붕의 장방정(長方亭) 형식입니다.

 

                유원(愉園) <참고사진>

 

3개소의 정자(亭子)에는 현판이 걸려있는데 동쪽의 정자에는 "의하(倚霞)", 서쪽의 정자에는 "류운(流云)", 가운데 정자에는 "남수(覽粹)"입니다.

 

                     악천(樂泉) <참고사진>

 

건물 앞 정 중앙에는 금붕어를 볼 수 있는 길이 14m, 폭 7m의 악천(樂泉)이란 연못이 있고 주위에 청백석(青白石)으로 조성된 난간을 설치해 놓았습니다. 연못안에는 금붕어와 비단잉어를 방류해 놓았습니다. 건물 뒤로는 금붕어를 양식하는 사양실(飼養室)이 있습니다.

 

                금어랑(金魚廊) <참고사진>

 

                    회랑의 벽에는 각종 금붕어를 볼 수 있도록 수조(水槽)를 만들어 두었습니다.

 

                       <참고사진>

                     <참고사진>

                   <참고사진>

                  <참고사진>

 

 

● 혜방원(惠芳園)

 

 

                  

                   혜방원(蕙芳園) 위치도 <google자료사진>


혜방원(蕙芳園)은 사직단 서북쪽에 대지 약 7600여㎡, 건축면적 986㎡를 차지하고 있으며 1988년 건설을 시작하여 1990년 개방하였습니다.

 

                     <자료사진>

 

혜방원(蕙芳園)은 4개 구역으로 구분할 수 있는데 1구역은 "시문(柴門)" 남쪽의 시작구역으로 약40m길이의 구불구불 대나무 숲길이 구부구불하게 조성되어 있습니다. 2구역은 시문(柴門)"을 들어와 사합원(四合院)에 이르는 주된 경관구역으로 황토길에 낮은 구릉이 있으며 산석(山石)을 이용하여 산의 형상을 만들어 각종 식물을 심었습니다. 3구역은 관람구역으로 남북 각 5칸. 동서 각3칸. 검정기와지붕의 북방 민가형식의 사합원(四合院)이 있으며 남쪽 중앙칸 문미에 1960년대 중국 정치가 주덕(朱德)의 글씨인 " 난실(蘭室)"이란 현판이 걸려있습니다. 사합원(四合院) 내에는 태호석(太湖石) 하나가 있습니다. 그리고 4구역은 꽃을 기르는 육화(育花)구역입니다.

 

                                         <참고사진>

 

                     

                 <참고사진>

 

혜방원(蕙芳園)은 작은 대나무길이 인상적인 곳으로 조용하고 한적한 분위기를 느낄 수 있으면서 1년 사계절 난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대나무 숲길 <참고사진>

 

                           

                      <참고사진>

 

              혜방원(蕙芳園)은 겨울에 방문할 때에도 푸른 대나무숲을 감상할 수 있어 남다른 분위기를 연출하는 곳입니다.

 

                                     혜방원(蕙芳園) <참고사진>

 

                 <참고사진>

 

                    

                사합원(四合院) <참고사진>

 

           사합원(四合院)에서는 일년 내내 난꽃(蘭花)을 전시하고 있으며 또한 품종을 개량하기도 하며 난을 기르고 있습니다.

 

                     사합원(四合院) 내의 태호석(太湖石) <참고사진>

 

                 <참고사진>

 

                     난실(蘭室) <참고사진>

 

                             

                               중국 정치가 주덕(朱德)의 글씨인 " 난실(蘭室)" 현판 <참고사진>

 

                  

                                    <참고사진>

 

                    

                   <참고사진>

 

                                <참고사진>

 

                      <참고사진>

                    <참고사진>

 

                    

                      <참고사진>

 

 

사직(社稷) 내의 고수화훼(古树花卉)

 

 

● 고백(古柏)

 

 

                                            <참고사진>

 

서기10세기의 북경은 요(療)나라의 배도(陪都)로 이름은「남경(南京)」이었습니다. 중산공원(中山公園) 이곳은 당시 도성(都城) 동북쪽 교외의 “흥국사(興國寺)”라는 사원이었고, 이곳의 측백나무는 요(療)사원의 유물로 나무의 둘레가 가장 굵은 것은 약 6.33m입니다. 그 중에 내금우헌(來今雨軒) 옆의 7주의 고백은 1000년이나 되었으며, 나무의 길이는 6m, 기타 수백그루의 측백나무가 여러 모양으로 자태를 뽐내며 하늘을 가리고 있습니다.

 

                                   <참고사진>

                 <참고사진>

                 <참고사진>

                 <참고사진>

 

 

● 괴백합포(槐柏合抱)

 

 

                                    괴백합포(槐柏合抱) <참고사진>

 

중산공원(中山公園)에는「괴백합포(槐柏合抱)」라 하여 회화나무와 측백나무가 한몸을 이루고있는 나무가 있습니다. 이렇듯 진귀하고 괴상한 나무들이 있어 중산공원의 식물경관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고있습니다

 

                 괴백합포(槐柏合抱) <참고사진>

  
「괴백합포(槐柏合抱)」는 중산공원(中山公園)에서 가장 흥미로운 식물 경관으로, 회화나무가 측백나무 나무줄기의 틈새에서 자연적으로 자라서 형성된 것입니다. 

 

                                    괴백합포(槐柏合抱) <참고사진>

 

 

자등전백(紫藤纏柏)

 

 

                 자등전백(紫藤纏柏) <참고사진>

 

자등전백(紫藤纏柏)은 측백나무에 기대어 살아가는 등나무를 의미하는데 그 모양이 매우 흥미롭습니다.

 

                          자등전백(紫藤纏柏) <참고사진>

 

 

 

사직(社稷) 내에 설치된 오괴기석(五塊奇石)

 

 

남극암석(南極岩石)    

 

 

                       남극암석(南極岩石) 위치도 <google자료사진>

 

                         유객복무중심(游客服务中心: 관람객지원센터)의 건물 앞에는 남극암석(南極岩石)이 있습니다.

 

                                    남극암석(南極岩石) <참고사진>

 

1984년 11월 중국의 남극탐험대가 북경시 인민정부와 시민들에게 남극탐험의 지원에 대한 감사의 표시로 남극석(南極石)을 기증하였고 이를 구름 문양의 청백석(靑白石) 수미좌(須彌좌) 받침대 위에 설치하였습니다. 높이 1.6M, 폭 1.1M입니다.

 

                                   남극암석(南極岩石) <참고사진>

 

                                   

                                         남극암석(南極岩石) <참고사진>

 


청운편(靑云片)

 

  

                       청운편(靑云片) 위치도 <google자료사진>

 

                       유객복무중심(游客服务中心: 관람객지원센터)의 건물 뒤에는 청운편(靑云片)이 있습니다.

 

                

                 청운편(靑云片) <참고사진>

 

「청운편(靑云片)」은 북경 방산(房山)에서 나온 암석으로, 기세가 드높고 변화무쌍하며 마치 한점의 푸른 구름같기도 합니다. 청운편(靑云片)은 이화원(頤和園)의「청지수(靑芝岫)」와 함께 자매석(姉妹石)으로 불리우고 있습니다.

 

                

                 청운편(靑云片) <참고사진>

 

청운편(靑云片)은 명(明)나라 태복(太僕) 미만종(米萬鍾)이 수집한 것인데 청(淸)나라 건륭(乾隆) 황제 때 원명원(圓明園) 내의 시상재(時賞齋) 앞으로 옮겼다가 1925년 원명원(圓明園)으로부터 중산공원(中山公園)으로 옮겨왔고 1971년에 이 곳으로 옮겨왔습니다.

 

                

                 청운편(靑云片) <참고사진>

 

「청운편(靑云片)」세 글자는 청(淸)나라 건륭(乾隆)황제의 친필이며 돌 위 에는 건륭(乾隆)황제가 쓴 여덟 수(首)의 시(詩)가 있었는데 오랜 세월동안 풍화 되어 사라져버렸습니다. 

 

 

건지석(搴芝石)

 

 

                       건지석(搴芝石) 위치도 <google자료사진>

 

                        건지석(搴芝石)은 재생정(宰牲亭) 앞에 놓여있습니다.

 

 

                                  

                                            건지석(搴芝石) <참고사진>

 

건지석(搴芝石)은 원래 원명원(圓明園)의 유물로 높이 6척, 둘레 8척의 크기이며, 재생정(宰牲亭)을 수리할 때 이곳에 두었습니다.

 

                

                 건지석(搴芝石) <참고사진>

 

                     "건지(搴芝)"란 두 글자는 청(淸) 건륭황제의 어제(御題)입니다.

 

                                             건지석(搴芝石) <참고사진>

 

                                            이 건지석(搴芝石)의 사진은 꼭 앞발을 든 고릴라같이 보입니다.

 

 

회월석(繪月石)

 

 

                  회월석(繪月石) 위치도 <google자료사진>

 

                       회월석(繪月石)은 사의헌(四宜軒) 동쪽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회월석(繪月石) <참고사진>

 

                                               회월석(繪月石)은 높이 7척, 둘레 7척의 원명원(圓明園) 유물입니다.

 

                                            회월석(繪月石) <참고사진>

 

                   회월석(繪月石) 표면에는 청(淸) 고종(高宗) 건륭제의 글씨인 "회월(繪月)" 두 글자를 새겨두었습니다.

 

 

청연타(青蓮朶)

 


                        

                    청연타(靑蓮朶) 위치도 <google자료사진>

 

                         청연타(靑蓮朶)는 서단문(西壇門) 서쪽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청연타(靑蓮朶) <참고사진>

 

청연타(靑蓮朶)는 북경 원림 명석(名石) 중의 보물입니다. 남송(南宋) 시기에 임안 [臨安, 오늘날의 항주(杭州)] 송고종(宋高宗) 조구(調構)의 덕수궁(德壽宮) 내의 이 보물을 “부용석(芙蓉石)”이라고 하였습니다.

 

                청연타(靑蓮朶) <참고사진>

 

1751년, 청(淸)나라 건륭(乾隆) 황제가 처음으로 남방을 순찰할 때, 이 석(石)을 보고 매우 즐거워하여 북경으로 운송하여 원명원(圓明園) 서원(茜園) 태허실(太虛室) 앞에 두었으며 “청연타 (靑蓮朶)”라고 이름을 지었습니다.

 

                 청연타(靑蓮朶) <참고사진>

 

                     1927년에 청연타(靑蓮朶)를 원명원(圓明園)으로부터 중산공원(中山公園)으로 옮겨왔습니다.

 

                 청연타(靑蓮朶) <참고사진>

 

청연타(靑蓮朶)는 무늬가 교차적으로 잘 배열되어 있으며, 특히 금방 비를 맞은 후에는 윤기가 도는데, 옅은 분홍색이 나며 마치 희미한 저녁 노을 같고 돌무늬에 섞인 백색의 점은 하얀 눈과 같아서 실로 보기드문 명석(名石)입니다.

 

                 청연타(靑蓮朶) <참고사진>

 

                     “청련(靑蓮)”은 불경에서 지혜라는 뜻으로 사용합니다.

 

                                <google자료사진>  

 

 

 

                                              중국 북경(北京) / 사직(社稷)의 경관(景觀) 4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