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여행

사랑스런여자 2015. 1. 30. 08:00

 

제주맛집, 모슬포 하르방밀면

톳밀면이랑 톳비빔면 먹고 왔어요.

 

 

 

 

 

대정초등 학교 앞에 위치한 하르방 밀면~ 건물이 깔끔하고 좋아요.

 

 

 

 

 

지난번에 보말칼국수를 먹었었는데~ 그때 메뉴판에서 찜해두었던 톳밀면과 비빔면을 드디어 먹고 왔네요.

톳은~ 바다의 불로초라고 할정도로 건강음식이라고 할수 있는데요~~

요래요래 설명이 잘 나와서 있으니~ 더 맛있게 먹을수 있을것 같네요.

 

 

 

 

 

톳밀면을 시켜두 이렇게 맛난 밑반찬들이 깔끔하게 나와요.

지난번 먹었던 돼지고기적도 맛있게 냠냠!! ㅎㅎ

 

 

 

 

 

드디어, 건강해 질것 같은 하르방 밀면의 톳밀면이 도착해 주셨어요.

거뭇거뭇한~~ >ㅁ< 면발이 눈에 먼저 들어와요.

살얼음 동동 올라진~ 육수에 .. 밀면을 휘휘 감아 먹으니.. 감칠맛도 나고 시원한게 너무 맛있더라구요.

 

 

 

 

 

그리고 친구는 비빔면으로 시켰어요. 역시나~ 새콤달콤 소스가 참 맛있었던!!

적당히 맵기도 하고~~ 맛이 너무 좋더라구요.

 

제주맛집 모슬포 하르방밀면에서 지난번에 먹었던 보말 칼국수와 함께 요번에 먹은.. 밀면까지..

둘다 넘 맛있어서~~ >ㅁ< 더 신뢰가 가더라구요. ^^

왠만하면 다 맛있을것 같은 무한신뢰가 시작 되었습니다. ㅎㅎ

제주시 운동장점도 있던데.. 거기도 한번 가봐서 시식해 봐야 겠네요.

 

 

 

 

 
 
 

제주도여행

사랑스런여자 2015. 1. 19. 18:41

제주도맛집, 모슬포에 있는 하르방밀면 이색메뉴

 

 

지난번 보말칼국수의 매력속에 푹 빠졌던~ 하르방밀면!! 오늘은 그때 봐 두었던 톳 밀면이란걸 먹어 보기로 했지요.

과연 어떤 맛일런지~~완전 기대 기대 !!

 

 

 

 

 

하르방 밀면 입구~~ 식당이 깔끔해서 일단 합격!

 

 

 

 

 

톳밀면이랑, 톳 비빔면이랑 시켜두고, 수육도 한접시 시켰어요.

일단, 수육이 가장 먼저 나오더라구요.

 

 

 

 

요래요래~ 먹음직 스러운 비게 반, 살 반인 맛있는 수육!

삶아서 칼로리도 적고~ 담백하게 한입에 쏘옥~~ >ㅁ<

 

 

 

 

 

 

 

김치에도 싸먹고~ 마늘 고추에도 싸먹으면 끝!!

요렇게 수육을 먹는 동안 나와 주신 백세 톳 밀면이랑 톳 비빔밀면까지 등장

 

 

 

 

 

 

백세 톳 밀면이에요.  톳이 들어가서 인지 거뭇한 밀면이 특이했어요.

톳이야 워낙에 몸에 좋은거니까!! 면발도 쫄깃하고 너무 괜찮더라구요.

 

 

 

 

 

 

쫄깃한 면발에 맛도 좋았던 제주도맛집, 모슬포에 있는 하르방 밀면 이색맛집으로 완전 추천 꾸욱!

 

 

 

 
 
 

제주도여행

사랑스런여자 2015. 1. 6. 18:12

 

산방산 근처맛집 하르방밀면을 아시나요?

 

 

산방산이랑 가깝다기 보다는 모슬포쪽이에요. 여기 먹고 산방산 부근으로 이동하면 딱 좋은 동선이 나와요. ㅎㅎ

저두 요번에 처음 안 맛집인데~ 생각보다 괜찮아서 여러분들과 공유해 봅니다.

 

 

 

 

 

하르방밀면은 이름은 꽤 많이 들어본것 같아요.

같이간 친구에게 물어보니~ 신제주에도 있다 하더라구요. 꽤 유명한 곳이라며..

왜 저는 몰랐는지.. 아직도 모르는 제주도 숨은 맛집들이 많은가 봐요. ㅠ

 

 

 

 

하르방밀면에서 유명하다는 왕만두랑~ 보말칼국수를 시켰답니다.

밑반찬이 아주 특이 해요. 아주 ~~ 까지는 아니지만, 돼지고기 산적이 나온다는게 의아했어요.

 

 

 

 

 

 

하지만, 저는 돼지고기 산적을 소고기 산적보다 더 좋아하기 때문에 ㅋㅋ 맛있게 냠냠 했지요.

맛있어서 다 먹고 싶었지만~ 만두도 먹고 보말칼국수도 먹기위해서는~ 욕심 낼수 없었음. ㅋㅋ

 

 

 

 

 

드디어 나온 왕만두 요게 \6,000원이였던걸로 기억해요.

7개에 \6,000원이면 거의 하나에 천원 정도??

 

 

 

 

속이 참 알찼던 하르방밀면의 왕만두!!

의외로 맛있어요. 쫄깃하구~ ㅋㅋ

우리는 넷이 갔는데 보말칼국수 까지 먹으니 딱 적당히 배불고 좋았어요.

 

 

 

 

 

드디어 나온 보말칼국수 입니다.

양이 완전 푸지네요~~ 올려진 고명들도 완전 알차요.

 

 

 

 

 

문어랑, 보말이랑~ 김가루랑 각종 야채, 유부까지~~

다양한 맛이 느껴지는 요 녀석!원래 제가 보말을 좋아하기도 하지만~~ 요렇게 또 칼국수로 먹으니 완전 색다르더라구요.

 

 

 

 

 

색색이 곱던 면발!! 오돌토돌 수타 면이여서 그런지~ 더 쫀득하고 맛있었어요.

국물 맛도~ 보말의 맛도 살짝 느껴지고~ 뭔가 담백하고 .. 진한 맛이 느껴지는게 저랑 딱 맞더라구요.

 

 

 

 

 

보말 요녀석!! ㅋㅋ 보말이 조금 더 많이 있으면 더 좋았을것 같았어요. ㅋㅋ

 

 

 

 

말로만 듣던 신제주점~ 하르방밀면 위치에요.

명함뒷판에 나와있어서 찍고 왔다는~ ㅎㅎ

 

가까운 곳에도 있으니까~ 굳이 먼곳까지 안가도 될것 같아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