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원앙새 2019. 8. 7. 23:57

더운날 더 덥게 철딱서니 없는.... 나 ㅎㅎ

집에서 걸어다닐수있는곳에 신사임당처럼 귀티나는  선배가 사신다

선배는 우리 김장 걱정을 더 하신다 당신 김장은 몰래하시고 우리김장은 채썰고

간 맞추고 항상 물어보고 마무리 하신다 주인처럼 ㅎㅎ

더워서 연락을 안하다가 전화를했더니 음성이 좋지않다 형님 편찮으세요 ~물으니 몸살인것같다하신다

복숭아랑 또 밑반찬을 가지고 형님네로갔다 급할때 드시라고 액으로된 약도 가지고 ....

땀을 뻘뻘 흘리시며 안좋은 상태를발견하고 너무 마음이 아팠다 형님 몸살이 아니네 ...

연세가 같은 친구가 멀리 이사를 간다고 오래전 들었다 종교도 같은분들 ....

친구가 멀리가면 마음아프고 속상한걸 나는 잘 아는지라 ~ 나도 전화도 안받고 울기까지했다

왜 그렇게 배신감에 원망스러웠을까 ...형제 자매도 아닌것이 친구란 묘한 정을 쌓이게하는가보다

속이 깊고 입 무겁고 비슷한 옛것을 지키는 친구와 나는 계산도 없었다 ...

확인도 안하는 우리들은 천생연분이랄까 ....

그런 친구가 멀리 이사를 가게되고 나도 한동안 방황했다 .... 

형님이 요즘 나처럼 아파버린다 여자들은 친구가 남편보다 좋다는 말이 맞네 ...

하루에 서너번식 전화하고 식사하셨어요 ? 형님 우리 냉면 먹으러가요

생각을 자꾸 돌리려고 없는 애교를 부린다 아들네 따라가는 형님 친구가 원망스럽다

나도 잘아는 형님 친구 ...내가 눈물이 난다 ... 형님은 말로 행동으로 삭이지못하고 아파버리신다

수수하시고 얌전하고 고마운 형님이 우리와 함께 살수는 없을까 ...

별 생각을 다 하면서 더운 여름이 더 덥습니다 ....

이전 댓글 더보기
추운날, 오랜만에 와 봅니다. 건강제일~~~^
반갑습니다 ㅎㅎ
갇혀있다보니 바보가됩니다
건강하시죠 ?
이것저것 얼마나 또 장난을 치고계실까 ㅎ오래된 골목이 좋지요
풋감도 떨어지고 능소화도 담너머로 빵긋 .....
조심하시고 ~~
가족 모두건강하십시요 .....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사람이 사는 곳엔 어디라도 똥파리는 있습니다.
권력이 있는 곳에 인생을 망치는 아부 꾼도 있습니다.
나라를 망치는 댓가로 사익을 취하는 일만은 없길 빕니다.
그리고 우리는 매의 눈으로 부정을 심판해야 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반갑습니다 ㅎ
상당히 철학적이세요 .....
오늘도 미리 장보고 많이 바빴지요
동지랍니다 예전에는 집에서 동지죽을
끓였건만 ..... 점점 간소화됩니다
조심하시고
또 놀러오세요 .....ㅎ
추워진 날씨에 그간 잘 지내시는지요.
올겨울은 코로나 여파로 인해 유난히 춥게만 느껴지네요.
건강유의 하시고 멋진날 되세요.
많이 반갑습니다 ....ㅎㅎ
선생님 변동이 있군요
요즘 바빠서 제자리에 앉아있습니다
몇가지 실어보내고 주방정리하다가
잠깐 ㅎ 컴퓨터에 문제가 있어서 손보고
사이버 교육땜에 토요일 바빴답니다
여전히 건강하시죠 ? 갇혀있다보니
집안일이 더 많고 바보가돼갑니다 ㅎ
조심하시고 .....
https://story.kakao.com/jukhyanggol/F7hyhD1OSU0
새해에도 건강하시고.
소망 꼭 이루시길 빕니다.
방을 꾸며야는데 .....
어쩌면 좋을까요 .....
훌륭하신 선생님 덕분에 더 바른
조금이나마 댓글도 달고 많이 늘었습니다 컴 기사더러 부탁하고 .....
핸드폰 메모장도 삭제되고 한동안 .....
그만 접을까 생각중입니다 .....
원앙새님!
반갑고 오랜만이십니다.
올 한해도 늘 건강하시고 행복한 시간 되시기를 바랍니다.
그리고 서울에 딸래미가 구정날 대구에 왔다가 오늘 서울로 상경하였습니다. ㅎㅎ
아이구 6살 4살 둘이서 얼마나 뛰어다니면서 분탕을 치든지 애먹었습니다.ㅋㅋ
오면 반갑고 가면 더 반갑다고 하더니 ㅎㅎ
고운 밤 되시기를 바랍니다.
선생님 ~
반갑습니다 건강하셨군요 ㅎ
예쁜손자들 ....ㅎㅎ
오랫만에 오신 저희애는 너무 흥분해서
세배도 안하고 도망쳤어요 깜박했나봐요 ㅎㅎ
남편이 세뱃돈을 미리드려서 다행입니다만 .....
우리아이들 키우면서 드셔라 오셔라 그리 길렀답니다
지금도 아이들 어릴때 사진은 우리들 피로회복제랍니다
남편은 지금도아이들 애칭을 핸드폰에 입력하고....
아빠 엄마는 존댓말 아이들은 ㅎㅎ
저는 블로그 업데이트를 할줄몰라서 기다리는 중입니다
갇혀있다보니 바보가되는군요 가족모두건강하십시요
반갑습니다 ㅎㅎ
말그대로 이웃에서 형님아우로 원앙새처럼 지내던 이웃분이
다른 곳으로 떠나셨군요 ?그래요 누구나 영원이 함께 살수는없지요
누가먼저가든지 이별을 해야하니요 지금은 서로 전화라도 할수있으니
좋지요 하늘나라가면거긴 전화도 없어서먹통이라서 한번가면 다신 열락이 없지요 ?
서로가 안부 묻고 즐거운 세월보내셔요 늘 건강하시구요 만나서 반갑습니다 ~
반갑습니다 ㅎ
선배님이 이사가신게 아니고 선배님 단짝 친구가 이사가셨답니다 ....
그 마음을 저도 알지요 ㅎ
가까운 저택에 사십니다 새들이 오고 감도 열리고
봄이면 마당에 채송화가 꽃보재기 펼쳐놓은듯 예쁜집 ....
안정이돼면 가끔 저희 집에 놀러오시겠지요
단독이 아기자기 재미나지요 ...ㅎ
다복하신분 ....조심하시고
또 오십시요 ....ㅎㅎ
예멋지신 원앙새님 맨드리 반갑게 맞아주시어서 기쁘고
감사드림니다 좋은 인연에 만남되어서 좋은 친구로 서로가 자주만나길
바람니다 ..ㅎㅎ어디서 무엇을 하시던지 만사형통하시고 늘 건강하세요 ~
죄송합니다 ....
깜박했여요 ㅎ
봄비가 흡족히 내리는 토요일 오후
감성적인 사람은 글을 쓰게되지요
나무도 사람도 촉촉히 먼지를 씻고
반드시 집에서 식사하시고
조심하세요 반갑습니다 ㅎㅎ
무탈하시지요...
저도 덕분에 탈 없이 지내고 있습니다.
여행 가는 것은 못하고...
지난 여행기를 올리고 있습니다....^^
비밀댓글입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자세히보니 일년에 한번씩 글이 있군요.
그런데 공백이 2년 되어가네요.^^
죄송합니다 ㅎ
제가 발목을 다녔습니다 좀 우선하면
글도 올리고 일어서야지요
많이 불편합니다
안녕하세요
화요일인 오늘은 지역에따라 흐림과 맑음으로 갈린듯합니다.
이곳 수도권은 구름이 다소 낀 날씨 입니다.
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시기 바라며
잠시 들려 올려주신 작품과 함께 잘 쉬여 갑니다...............17
갇혀있다보니 답답하고
집안일은 더 많습니다
반갑습니다 ㅎㅎ
선배님은 건강하십니다
조심스러워서 오고가지는 못했지만
올해 김장은 도와주시겠지요 ㅎ .....
또 오십시요 ~~ㅎ
반갑습니다
좋은 아침입니다
얼마 남지않는
단풍 속에서 절친과
행복한 시간 함께 하세요
감사합니다 잘 보고
건강과 행운을 빕니다 ~~
저 오랫만에 왔답니다 .....
건강하셨군요 ㅎ 반갑습니다
가을에는 이것저것 잔일이 많지요
어제 무가은갓 좀 들고 옮기고 오늘은 쉽니다
난편은 아가 .....ㅎ
건강하십시요 ~~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