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가

댓글 0

여행

2021. 5. 23.

2박3일의 일정을 마치고 귀가하는 날이다.


여행,트레킹,산행 과 캠핑을 겸한 코스였다.


생각같아서는 일박을 더하면서, 굳이 일요일 상경하여 막히는 도로를 더 막히게 할 것도없이 백수만이


가질수있는 일요일오후의 여유를 느껴보고 싶은데 도반의 뜻이 그러하지 않으니 따라야한다.

6시정도에 눈을 떳으나 너무 이른것 같아 한잠을 더 자고 깨워서 일어나니 8시. 늦었다.

샤워하고 남은 국거리에 라면을 끓여 남은 밥과 함께 아침을 먹는다.

그리고는 철수준비.

짐을 하나하나 챙기고 텐트를 철수하는 것도 만만치 않은 일이다.

루프탑은 좀 더 쉬울거라 생각했는데,덴트만 그럴뿐 나머지는 동일하게 시간이 걸리는 일이다.

거의 한시간이 걸려 정리를 하고는 진동리를 떠난다.

일요일이니 늦으면 정체의 연속일 것이고 그렇다고 고속도로로 달려 12경에 도착하는 것도 그렇고

선택은 한가로이 국도로 느긋하게 드라이브겸 달려가는 거다.

인제,홍천을 경유하니 이틀간을 홍천일대는 몇번 돌아본 것 같다.

양평에서부터 차량의 정체가 시작되어 역시 서울은 서울이다.

구리토평에서 막국수로  점심을 먹고는 귀가하다.

이박삼일간 500키로를 달렸고, 캠핑과 산행과 트레킹을 다녔다.

짐정리와 청소를 마치고 저녁을 먹고나서는 며칠간 빠진 국궁을 습사하러 야사를 다녀오다.

백수가 놀기에 바쁜날들이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동해안여행(210624)  (0) 2021.06.24
태백여행  (0) 2021.06.22
귀가  (0) 2021.05.23
남도여행2-화순과 담양 일대여행  (0) 2021.05.11
남도여행1-곡성기차마을  (0) 2021.05.10
독도전망대ㆍ봉래폭포  (0) 2021.04.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