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변의 카프카(하)

댓글 0

독서

2021. 6. 11.

Kafka on the Shore

무라카미 하루키 장편소설.

다시 이틀에 걸쳐 하권을 읽었다. 

무언가 멍한 느낌을 지울수가 없는 작품이다.

알것 같기도하고 모를 것 같기도 한...멍한 느낌.

무엇인가?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독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처음처럼  (0) 2021.06.20
이 또한 지나가리라  (0) 2021.06.14
해변의 카프카(하)  (0) 2021.06.11
해변의 카프카 (상)  (0) 2021.06.10
아무것도 안 해도 아무렇지 않구나  (0) 2021.06.09
고요할수록 밝아지는 것들  (0) 2021.06.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