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 없는 길4-하늘가의 방랑객

댓글 0

독서

2021. 10. 8.

최인호작. 경허선사 이야기 마지막편.

장편의 글을 쓴 작가의 인내와 지식과 노력에 경의를 표하며

경허선사의 길없는 길이 멍하니 뇌리에 남는다.

경허의 해인사 선실의 퇴설당현판 글, 그의 발자취가 남은 수덕사,개심사,간월암을 비롯한  많은 사찰들... 

혜월,수월,만공등의 제자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독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박자박 걸어요  (0) 2021.11.03
맨땅에 캠핑  (0) 2021.10.30
길 없는 길4-하늘가의 방랑객  (0) 2021.10.08
김용택의 어머니  (0) 2021.10.02
네발로 떠난 트레킹 / 아이랑 제주여행  (0) 2021.09.29
길 없는 길3- 생각의 화살  (0) 2021.09.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