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35회 북한산(211012)

댓글 0

流山錄

2021. 10. 12.

1.2021.10.12(화)10:05-16:25(6.20hr) 쾌청하고 서늘한 바람


2.lhb,lng,lsj,doban


3.독바위역-족두리봉-향로봉.비봉우회-청수동암문-대남문-중흥사-산성입구, 11.57 km

4.차주 영남알프스를 걷기위한 사전연습산행으로 북한산을 찾는다.

장거리 종주산행을 하기전에 미리 몸을 풀고 연습해보는 것도 필요한 일이므로...

약속한 시간에 독바위역으로 나가니 아무도 없다. 약속시간 25분전...

조금 지나니 큰처형,처남,둘째처형순으로 도착하니 인사를 나누고 바로 들머리로 들어선다.

며칠동안 비가 온 후라서 날씨는 청명하고 하늘이 맑으니 산행하기에는 적격인 날씨이다.

족두리봉을 올라서니 바람이 거세게 불어온다. 마치 태풍이라도 지나가는 듯이 불어오니 잠시 사진만 

찍고는 바로 내려 향로봉을 우회하여 비봉능선으로 들어선다.

가을의 산이다. 비로인해 대기가 깨끗하게 정화가되어 바라보이는 비봉과향로봉,문수봉과 보현봉이 선명하게

시야에 들어온다.

날씨가 좋아서인지 그리 힘들지않고 비봉능선에 올라선다.

마당바위에서 식사를 하려했으나 인파가 많고 바람이 드세어 사모바위인근에서 바람이 없는 곳에 자릴잡고 식사를 한다.

집밥과 약밤등을 같이 먹고는 커피와 과일까지 먹고나니 포만감이 느껴진다.

다시 비봉능선을 걸어 청수동암문을 오른다.

대남문에서 잠시 휴식을 취하고는 구기동으로 내리자는 것을 산성입구로 내리자고해 계곡길을 걷는다.

금년 여름내내 메말랐던 계곡이 며칠간 내린비로 많은 수량이 흐르고 계곡의 진면목을 보여주고있다.

여기저기 울긋불긋 단풍이 들어가고 있으니 가을이 우리곁에 온 것이다.

산성으로 내려 하산주를 한잔하려하였으나 퇴근시간과 마주칠것 같아 포기하고는 헤어진다.

집근처에 도착하여 돼지고기집에서 소주한잔을 하고는 귀가하여 잠자리에 든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流山錄' 카테고리의 다른 글

937회 능동.천황.재약산(211021)  (0) 2021.10.20
936회 간월.신불ㆍ영취산(211019)  (0) 2021.10.19
935회 북한산(211012)  (0) 2021.10.12
934회 비학산(210924)  (0) 2021.09.24
933회 삼성산,비봉산(210921)  (0) 2021.09.21
932회 호암ㆍ삼성산(210916)  (0) 2021.09.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