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회 아라뱃길(211026)

댓글 0

MTB

2021. 10. 26.

1.2021.10.26(화)09:35-15:10(5.35hr) 맑음

2.solo

3.신정교-한강합수부-아라뱃길-정서진-원점회귀, 79.72km

4.어제의 라이딩에이어 오늘도 홀로 라이딩이다.

도반이 미장원에 간다기에 집에 쉴까했으나 그래도 움직여야지 싶어 집을 나선다.

사실은 조금 무리기는 하다. 18일 운전하여 울주도착,19.20일 연속산행,21일 귀가운전,22일 호암.삼성산행,

23일 활터,24일 소래산행 및 활터,25일 교육및 라이딩,26일 정서진라이딩....강철체력이다.

신선한 날씨에 라이딩하기에는 제격인 기온이다.

안양천을 달리면서 보니 양천구 국궁장인 영학정도 문을 열고 습사를 하고 있으니 아마도 코로나상황이

다소 완화되었나보다.

한강합수부를 나오니 시원한 강폭이 가슴을 확 트이게 한다. 역시 한강은 대단한 강임에는 틀림이 없다.

어느곳을 여행하여보아도 한강만큼의 폭이 넓은 강을 본 기억이 별로 없다.

방화대교를 지나 아라뱃길입구에서 항만지대를 통과하여 아라뱃길을 달린다.

남측도로가 공사로 인해 계양대교부터 인도로 달려야하는 불편함이 있다.

그래서 힘들지만 가을풍경을 만끽하며 달리다보니 어느사이 정서진이다.

잠시 휴식을 취하면서 식사대용으로 고구마와 과일,감자등으로 속을 채운다.

다시 귀가길. 북측도로를 달릴까 싶었는데 그곳 역시 공사로 부분통제중이니 다시 남측도로를 달린다.

오랜시간을 라이딩하니 히프가 뻐근하니 아파온다. 장시간 라이딩에는 엉덩이가 아픈것이 문제이다.

간간히 휴식을 취하면서 몸을 풀어주어야한다.

방화대교에서 남은 과일을 먹고는 귀가길에 접어든다.

뻐근하고 힘든 라이딩이지만 마음은 상쾌하다.

바이크티앱은 어제 종료를 제대로 하지않아 어제와 오늘의 라이딩을 연속으로 표시하고있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MTB' 카테고리의 다른 글

111회 아라뱃길(211026)  (0) 2021.10.26
110회 안양유원지입구(211025)  (0) 2021.10.25
109회 방화대교(210926)  (0) 2021.09.26
108회 안양유원지입구(210914)  (0) 2021.09.14
107회 한강반포  (0) 2021.09.09
106회 여의도(210906)  (0) 2021.09.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