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오름/토산봉(220124)

댓글 0

오름

2022. 1. 24.

표선해비치에서 제주흑돼지로 거하게 점심을 먹고는 마트에서 시장을 본 다음 토산봉으로 향한다.

표선에 한달살기를 하면서도 가보지못한 망오름을 오른다.

일명 토산봉이라고하는 오름은 예전에 올레코스가 지나갔으나 길이가 너무길어 제외되었다고한다.

오전에 오른 매오름에 이어 오늘 두번째 오름이다.

매오름과는 또다른 분위기의 오름이다.

이곳 오름의 음지에는 콩란이라는 것이 자라는데 보기에도 좋다.

걷는사람들이 많지를 않아 여자혼자서는 걷기가 좋지않다고한다.

조금 오르니 봉수대,육지의 봉수대와는 달리 흙으로만 조성된 봉수대이다.

다시 조금더 오르니 전망대가 나타나며 망오름이다.

오전에 흐렸던 하늘이 개이며 표선앞바다와 그일대의 조망이 한눈에 들어오고 뒤를 돌아보니

여기저기 오름의 군락이 눈앞에 넓게도 펼쳐진다.


잠시 전망을 조망하고는 다시 반대편 숲길을 걸어본다.

우거진 숲속길을 걷는 것이 어제의 숙취를 사라지게한다.

조금후에 주차장으로 도착하여 피곤하다는 누나 대신에 핸들을 잡고 운전하여

토산리 누나네 또다른 집터부지를 구경한다.

바다가 조망되는 언덕배기에 자리잡아 전망이 좋다.

다만 부근에 인가가 조성되지않아 호젓한 것이 흠이라면 흠인데,땅주인들이 집을 짓기시작하면

금방 달라질 것 같은 풍경이다.

다른 계절에 다시한번 들려보아야겠다 싶어지며 오늘의 일정을 마무리한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오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망오름/토산봉(220124)  (0) 2022.01.24
매오름(220124)  (0) 2022.01.24
굴메오름(군산오름)과 붉은오름(211112/211116)  (0) 2021.11.18
붉은오름과 사려니숲  (0) 2021.11.12
노꼬메오름  (0) 2021.08.29
거문오름과 짐싸기(191120)  (0) 2019.1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