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 2021년 05월

16

트레킹 부천상동호수

어제부터 내리던 비가 아침에도 내린다. 오후에는 더욱 많이 온다고하니 아침식사후 활터로 향한다. 가랑비정도로 내리는 비는 활을 쏘고는 화살을 가지러 같때에만 우산을 쓰고 과녁에 다녀오면 된다. 비가오니 별로 습사나온 사우들이 없으리라 생각했는데,직장생활을 하는 사람들이 칠팔명이 이미 습사를 하고있다. 나이드신 고문님 한분도 벌써 나와 준비를 하고있다. 팔십이 넘어서니 별로 집에서 할일도 없고 만나던 친구들은 이미 다들 이세상에 있질않으니 적적하여 바람 쐬일 겸 나왔다고한다. 나이듬의 서러운 현실이다. 여덟순 팔십발을 습사하였는데, 어디에 무슨 자세가 좋지않은지 관중율도 떨어질 뿐더러 짧은 살이들 반이다. 하나하나 동작들을 세심하고 느긋하게 점검하는 태도를 가져봐야겠다. 오전 습사를 마치고 귀가하려니 애매..

댓글 트레킹 2021. 5.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