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 2021년 11월

25

流山錄 943회 북한산(211125)

1.2021.11.25(목).11:20-14:10(3.50hr) 흐리고맑음 2.doban 3.불광역-족두리봉우회-탕춘대능선-비봉-사모바위-승가사-구기동.7.5km 4.김장등으로 피곤할텐데 산을가자니 흔쾌하게 동의하는 도반이다. 여자가 집을 나서니 챙기고 준비할 것이 많아 열시가 되어서야 집을나서 버스,전철2번을 갈아타고 불광역에내린다. 김밥을 사려하였더니 점포를 비우고 사람이 없으니 다음집에서 사면 될 것이라생각하고 나섰는데 그 다음부터는 음식점이 없다. 입구에서 그냥 오른다. 베낭속에 고구마와 귤,사과등이 있으니 그정도면 점심대용으로 가능할 것이다. 오르다가 탕춘대쪽으로 빠질려고 우회하였더니 길이없고 철조망이 가로막고있어 다시 되돌아 족두리봉으로 오르다가 우회길로 들어서 족두리봉하단으로 올라선다. 오래..

댓글 流山錄 2021. 11. 25.

24 2021년 11월

24

트레킹 여의도 한바퀴걷기

손녀를 등교시키려 딸네집에 와서는 여의도를 한바퀴돌아본다. 손녀가 감기가 걸려 상황을 봐서 조기에 하교할 수가 있으니 11시경 집을 나서 여의샛강을 따라 63빌딩을 돌아 다시 원효대교,마포대교,서강대교를 지나 당산에 이르는 길이다. 며칠전부터 아침기온이 영하로 내려가고 바람이불어 조금 추운날씨였고 오늘도 그러할 것 같았지만 막상 나와서 걸으니 늦가을의 날씨와 기온이다. 하늘이 부분적으로 흐리다가 맑기를 반복하고 그리 춥지만은 않은 걷기에 적당한 날씨이다. 샛강 어느 난간에 줄지어 앉은 비둘기모습이 이채롭다. 사람들에 익숙해서인지 어느정도 다가서도 도망갈 기미가 보이지않는다. 63빌딩을 돌아 한강으로 나서니 조금 바람이 불지만 강폭이 넓고 터진 곳이라 그러하고 걸을만하다. 서강대교부근에 이르니 손녀가 전화..

댓글 트레킹 2021. 11. 24.

23 2021년 11월

23

일상 김장하기

무우채를 썰어놓고 각종야채와 양념을 준비하였으며,속을넣어주고 간을봐줄 처형들도 오전에 집으로 왔으니 택배로 주문한 절인배추만 도착하면 작업시작이다. 그러나 오전에 도착할것이라는 택배는 감 무소식이라 전화를해보니 오후5시가 되어야 배달가능하단다. 사정을 이야기하고 좀일찍받을 수가 없냐고하니 도는루트가있어 안된다고하니, 그럼 도중에 만나 물품을 수령하게 해 편의를 봐달라고하니 짐이 안쪽에있어 곤란하고 어느정도 배달후 공간이 생기면 연락을주겠다고한다. 수육에 김장속을 조금버무려 막걸리한잔에 점심을 먹고 한참을 기다리니 3시에 특정장소로 나오라고하여 기사의 배려 덕분에 절인배추를 인수하여 작업을 개시한다. 두분의 처형이있으니 속을버무리고 배추속을채워 김치통에 담그는 작업은 일사천리이다. 20키로의 김장과 총각김..

댓글 일상 2021. 11. 23.

23 2021년 11월

23

21 2021년 11월

21

21 2021년 11월

21

일상 김장준비

겨울이 되어가니 김장철이다. 김장을 하지말고 사서먹자고 하였으나 도반은 굳이 해야한다고하니 따를수 밖에없다. 텃밭을 가꾸는 큰처남이 연락이와 밭에 무우가 많으니 뽑아가라고한다. 분당아들네서 출발하여 텃밭이 있는 안산으로 달려가니 오전열시. 인근공원의 단풍이 아름답게 물들어있다. 오늘 김장을 한다는 처남내외가 일찍부터 밭에 나와 무우를 뽑고있다. 어제 절인배추가 소금끼가 약해 잘 절여지지않아 조금더 절일 시간을 두어야한다고 무우를 뽑고 무우청을 널었다. 그사이 점심시간이 되니 식사후 절인배추이동작업을 도와주고 가기로하고는 짬뽕을 사서 먹고는 절인배추를 씻어 물기를 빼는 작업을 한다. 70포기를 하니 그양이 상당하다. 절반정도를 마치니 둘째조카내외가 도우러오니 우리는 정리를 하고는 청과물시장으로 향한다. 기..

댓글 일상 2021. 11.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