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 2021년 11월

27

국궁 오니절피 매는 법

활을 배운지가 햇수로 3년차인데도 오니절피(정확하게는 오니걸이라한다)를 맬줄모르니 답답하다. 절피란 국궁에서 활을 고정시켜주는 현이라는 줄이있고 그 현에 화살을 걸 수 있도록 실매듭을 만들어 놓아 화살이 쉽게 이탈되지않고 고정시켜주는 매듭을 말한다. 현에 감은 것을 절피,다시 그 절피위에 화살을 거는 부분에 감는 것을 오니절피라한다. 활을 내다보니 오니절피란것이 닳을 수 밖에없다. 한번 활터에 오르면 보통은 16순 80발 정도를 쏘니 한달이면 2,000여발을 발시하게되고 몇달을 사용하면 절피의 매듭이 닳아 없어지거나 헤어지니 새로이 교체하여야한다. 몇차례,잘하는 사우에게 부탁하려했으나 잘하는 사우를 마주치기가 쉽지않고 나이드신 고문께 이야기하였으나 연로한 탓에 쉬이 승락하지를 못한다. 마침 어제 오전에 ..

댓글 국궁 2021. 11.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