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 2022년 06월

25

01 2021년 05월

01

백팔배방석의 교체

신록의 계절 오월이 시작되면서 새로운 동지가 생겼다. 어저께 배달온 방석은 라텍스에 내피만 씌운것이어서 추가로 커버를 주문하였고, 오늘 오전에 활터를 다녀오니 택배로 방석 커버가 도착하여 내피에 씌우니 오늘부터 같이할 동료가 된것이다. 세월을 이기는 장사가없다. 2011년부터 시작한 백팔배가 십년을 훌쩍 지나갔다. 그간 올린 횟수가 400,000배가 넘었다. 심신의 수련으로 시작한 백팔배수련이 적지않은 세월과 횟수를 기록한 것이다. 그러니 그세월의 횟수만큼을 깔고 절을 한 방석은 완전하게 누더기가 되었다. 언젠가 커버에 구멍이 뚫어져 헝겊으로 덧씌웠으나 그마저도 뚫어지고 이제는 두터운 솜방석이 반대편과 관통하기 직전이다. 염주를 든 우측부분이 그 압력으로 인해 딿고 딿는 것이다. 그리고 땀에 쩔어 변색까..

댓글 2021. 5. 1.

20 2021년 01월

20

십년의 백팔배

blog.daum.net/dowori/3697846 3. 백팔배(yourstage.com 2014.10.17개재) 2008년 여름휴가때 집사람은 지인들과 해외여행을 가고 혼자서 덕유산을 산행 후 남은 기간이 있어 템플스테이를 여기저기 산사에 알아보지만 이미 예약이 완료되고 공주의 영평사(永平寺)라는 blog.daum.net blog.daum.net/dowori/3698834 백팔배(200126) 2011.01.21부터 시작한 백팔배가 9년을 넘어섰다. 매일아침 일어나면 간단하게 몸을 풀고는 백팔배를 시작하는 것이다. 여름에는 마치고 나면 온몸이 땀으로 젖고 겨울철에도 팬티와 런닝차림으로 blog.daum.net 백팔배를 시작한지가 십년이 경과되었다. 숫자로 394,200배! 숫자가 그렇게 큰 의미가 있으..

댓글 2021. 1. 20.

10 2021년 01월

10

28 2020년 05월

28

법화경사경1회를 마치고

독실한 불교도는 아니지만 산을 좋아하다보니 절을 가까이하게되고 우연한 기회에 사경을 접하게 되었다. 2018년2월8일 시작한 법화경사경을 2년석달20일이 걸려 2020년5월28일 마쳤다. 사경노트 100페이지짜리 9권에 달하는 분량이다. 중간에 사정이 있는날은 사경을 하지 못하였지만 기간동안 거의 빠지지 않고 매일 한페이지씩을 써왔다. 무언가 느꼈을 것 같은데 깨달은 것은 하나도 없는 것 같기도하다. 그저 법화경을 보고 그 뜻을 이해하기보다는 베껴서 옮겨 쓰는 것이다. 대단한 경이라는 것은 어렴풋이 이해를 하지만 구체적으로 어떤지는 이해하지를 못한다. 독실한 사람은 몇번이고 사경을 한다는데,한번을 하고나니 다시하픈 마음은 아직은 없다. 언젠가 기회가 되면 다시 시작할런지는 모르지만,당장은 아닌것 같다. ..

댓글 2020. 5. 28.

26 2020년 01월

26

백팔배(200126)

2011.01.21부터 시작한 백팔배가 9년을 넘어섰다. 매일아침 일어나면 간단하게 몸을 풀고는 백팔배를 시작하는 것이다. 여름에는 마치고 나면 온몸이 땀으로 젖고 겨울철에도 팬티와 런닝차림으로 창문을 활짝열고 십오분정도의 백팔배를 올린다. 그리고는 샤워후 식사를 하고는 하루의 일과를 시작한다. 운동 겸 심신의 수양으로 시작한 백팔배가 얼마나 많은 도움을 심신에 주었는지는 정확히 알지 못한다. 그러나 분명 몸이 건강하고 마음도 매일처럼 가다듬으니 건전할 것이다. 그렇지 않다면 내일 또 수양하는 마음으로 또다시 백팔배를 올리면서 정진 할 것이다. 그러한 의미에서 백팔배는 많은 것들을 주고있는 것이 틀림없다. 9년의 세월이면 대략 354,780배. 숫자가 무슨의미가 있으랴만 많은 양이다. 장기해외여행이나 다..

댓글 2020. 1. 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