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ppy & sincere(동방의 등불)

동천년노 항장곡(桐千年老 恒藏曲) : 오동나무는 천 년이 지나도 늘 아름다운 곡조를 간직하고, 매일생한 불매향(梅一生寒 不賣香) : 매화는 평생 혹한에 꽃을 피지만 향기를 팔지 않는다. 월도천휴 여본질(月到千虧 餘本質) : 달은 천 번을 이지러져도 본바탕은 변하지 않으며, 유경백별 우신지(柳經百別 又新枝) : 버드나무는 백 번을 꺾여도 새 가지가 돋아난다. ☞ 조선 중기 4대 문장가 상촌(象村) 신흠(申欽. 1566 ~ 1628)

11 2021년 09월

11

Opinion Leader 9·11테러 20년, 美 단극 체제의 종언과 한국의 선택[동아시론/전재성]

9·11테러 20년, 美 단극 체제의 종언과 한국의 선택[동아시론/전재성] ▲ "덩샤오핑(鄧小平·등소평)은 1980년대 중국을 개혁·개방하면서 박정희의 경제개발 모델을 많이 참고한 것으로 보인다." 천문학적 출혈에도 실패한 대테러전 중·러 견제하며 국익 계산하는 美 패권 노리는 中, 리더십 한계 노출 韓, 국제질서 격변기 전략적 준비해야 올해는 9·11테러 20주년이자 구소련 해체 30주년이 되는 해이다. 인류 역사상 한 국가가 탈냉전기 미국만큼 전 세계에 영향력을 휘두른 국가는 없었다. 미국은 다른 모든 나라를 합친 것보다 월등한 군사력을 소유하고 있었고 강대국 대부분을 동맹으로 거느리고 있었다. 세계 유일의 리더십을 행사하는 단극(單極·unipolar) 국가였다. 미국은 21세기를 자신의 세기로 만들..

댓글 Opinion Leader 2021. 9.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