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운대 마천루

댓글 1

파노라마

2009. 11. 15.

 

 

해운대 동백섬에서...

 

지금 어디에 있는지
어디를 향해 가고 있는지도 모를 정도로
바쁘게 살진 마세요.


인생은 경주가 아니라
한걸음 한걸음을 음미하는 여행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