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척 해신당

댓글 0

겨울 속으로

2021. 2. 7.

 

해신당에서...

 

클릭해서 보세요.

 

느림의 미학은 내 곁에서 머물고.

 

이 먼 길의 끝에 닿으려면

 

쉬엄쉬엄 가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