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포항 영일대 호수공원 봄 【21년3월31일】

댓글 0

▒산행과여행▒/2021년앨범

2021. 4. 8.

 

 

 

 

 

경북 포항 영일대 호수공원 봄 【21년3월31일】

오전 운동 마치고,

서부해당화 보고파

그길로 카멜 챙겨 집에서 가까운 영일대 호수공원 으로 간다.

계절의 여왕 이라는 별명이 딱... 
짧은 산책만으로는 아름다운 봄날이다
 소소한 풍경속에 오후시간 나름 즐겨본다

 

 

 

 

 

 

 

작은 호수를 둘러싸고 공원이지만

 봄을 느끼러 가까운 포항 영일대호수공원으로 가볼까

 

 

 

 

 

 

 

영일대 호수공원 남구 대잠동(지곡동 일원) 대잠동 효자 주택단지에 위치한 영일대 공원이다

 

 

 

 

 

 

 

서부해당화

갠적으로 참 이쁜꽃이라 이시기에 생각나는 꽃이다.

 

 

 

 

 

 

 분홍색 서부해당화 

서부해당화의 꽃말은 '산뜻한 미소'로 장미과에 속하는 나무로 중국명을 차용한 이름으로 우리나라 바닷가에 자라는 해당화와는 완전히 다른 것이다.

 

 

 

 

 

 

 

 

 

 

강진 서부해당화
사찰과어울려진 풍경을 보고 싶지만,
해마다 마음뿐이니...

 

 

 

 

 

 

 

 

 

 

따사로운 오후햇살

그 느낌이 전해져온다

 

 

 

 

 

 

대잠동 효자 주택단지에 위치한 영일대 공원은
포항 벚꽃 명소는 물론 가볍게 산책하기 좋은 나들이 장소로 시민들에게 알려진 곳이다.

 

 

 

 

 

 

 

 

 

 

 

이곳은 1970년 초 포항 제철소 건설이 시작되면서
외국 건설요원과 중요 인사들의 숙소가 필요하게 되면서 숙소와 영빈관으로 이용됐으며,

지금은 식당, 카페, 호텔로 변용시켜 시민들의 쉼터 공간으로 주목받고 있다.

 

 

 

 

 

 

 

 

 

 

 

 

포항 벚꽃이 피는 봄 외에도 사계절 내내
낮에 가도, 밤에 가도 늘 분위기가 있는 곳이다.

 

 

 

 

 

 

 

 

 

 

 

호수 주변
벚꽃이 가득 피는 곳이라 가볍게 나들이 장소일듯 하다.

 

 

 

 

 

 

 

 

 

 

 

푸르른 공원이라 기분도 좋고 산책하기 참 좋으다

 

 

 

 

 

 

 

 

 

 

 

영일대 호수공원은 봄에 벚꽃 때문에 사람들로 북적이는 곳이다.

호수 주변으로 벚꽃이 피고, 산책길부터 포항공대 까지 벚꽃이 쭉 이어져 있다.

 

 

 

 

 

 

 

 

 

 

 

 

아름다운 봄날

꽃 피고 아름다운 봄날

이 아름다운 봄날을 만끽할수 있어서 참 감사한 하루하루 봄날이다

 

 

 

 

 

 

 

 

 

 

 

 

 

 

 

 

 

 

 

 

 

 

 

 

 

 

 

 

 

 

 

 

 

 

 

 

 

 

 

 

 

 

 

 

 

 

 

 

 

 

 

 

 

 

 

 

 

 

 

 

 

 

 

 

 

 

 

 

 

 

 

 

 

 

 

 

 

 

 

 

 

 

 

 

 

 

 

 

 

 

 

 

 

 

 

 

 

 

 

 

 

 

 

 

 

 

 

 

 

 

 

 

 

 

 

 

 

 

 

 

 

 

 

 

 

 

 

 

 

 

 

 

 

 

 

 

 

 

 

 

 

 

 

 

 

 

 

 

 

 

 

 

 

 

 

 

 

 

 

 

 

 

 

 

 

 

 

 

 

 

 

 

 

 

 

 

 

 

 

 

 

 

 

 

네이버블로고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