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김해여행/수안마을 아담한 수국정원 힐링 산책 【21년6월19일】

댓글 0

▒산행과여행▒/2021년앨범

2021. 6. 29.

 

 

 

 

경남 김해여행/수안마을 아담한 수국정원 힐링 산책  【21년6월19일】

 

주말,
오후시간
경남 김해에 왔다.


수국은 제주도 에서 많이 보았기에 여길 올 생각도 하지 않았다
수로왕릉 능소화 보려 갔다가 잠시 들려보았다

아직 수로왕릉 능소화 만개 하지 않아서
요번주 이쁠듯 하다

 

 

 

 

 

 

 

 

 

수안마을은 서낙동강을 아래로 바라보며 풍수적으로 배산임수형 위치인 김해시 대동면 대동로 132번지에 있다. 

 

 

 

 

 

 

 

 

 

여름 향기가 짙어지면서 수국이 곳곳에 탐스럽게 피어나고 있다. 
서걱서걱 대나무숲을 스쳐 지나가는 시원한 바람 소리를 찾아 약간의 언덕진 마을을 올라가면, 도랑의 맑은 물소리가 졸졸 안단테로 들려오는 곳. 

 

 

 

 

 

 

 

 

마을 주민들이 함께 힘을 모아 4년째 수국 정원을 정성껏 가꾸어 제법 탐스러운 수국들이 옹기종기 피어나는 곳, 김해 대동 수안마을의 아담한 수국 정원을 찾아보았다.

 

 

 

 

 

 

 

 

 

 

 

 

 

 


이곳에서 건널목을 건너 마을을 소개하고 있는 하얀 작은 게시판을 지나 경사진 길로 약 400~500m를 천천히 올라가면 우측 계곡 아래쪽에서 아담한 수국 정원(김해시 대동면 수안리 51번지)을 만날 수 있다. 

 

 

 

 

 

 

 

 

 

 

 

 

 

작년에 이어 올해도 이렇케 와 본다

작년보다 조금은 썰령한가?

아니면 제주도 에서 넘 좋은 풍경을 보았는가?ㅋ

 

 

 

 

 

 

 

 

 

수안마을 수국 정원은 그리 크지 않으며 올망졸망한 대나무숲, 

그리고 정원을 감싸고 흘러내리는 두 곳의 계곡이 함께 한다. 

 

 

 

 

 

 

 

 

 

 

 

 

 

 

 

청정 수안마을은 주택지와 수안마을회관, 수안경로당(윗담, 아랫담), 소등껄(수국정원, 대나무숲, 수안천), 소나무 숲길, 보현사, 라벤더 언덕으로 조성되어있는데,작년에 해바라기가 피었던 언덕은 올해는 라벤더 초기 조성단계라 볼 수 없다.

 

 

 

 

 

 

 

 

 

 

 

 

 

 

 

수국 정원을 천천히 둘러본다.

 

 

 

 

 

 

 

 

 

 

 

 

 

 

 

 

 

 

 

 

 

자세를 낮추어 꽃 한 송이 한 송이를 자세히 들여다 보아도 예쁘고..

 

 

 

 

 

 

 

 

 

 

 

 

 

 

 

 

 

 

 

 

 

 

 

 

 

 

 

정원 내 약간의 쉼터가 조성되어있어 바쁜 일상을 잠시 내려놓고 쉬어갈 수 있다.

 

 

 

 

 

 

 

 

 

 

 

 

 

 

 

 

 

 

 

 

 

 

 

 

 

 

 

 

 

 

 

 

 

 

 

 

 

 

 

 

 

 

 

 

 

 

 

 

 

 

 

 

 

 

 

 

 

 

 

 

 

 

 

 

 

 

 

대나무숲에선 시원한 바람이 휘감아 돌고 있어 잠시 앉아 쉬어도 좋고

 

 

 

 

 

 

 

 

 

 

 

 

 

 

 

 

 

 

 

 

 

 

 

 

 

 

 

수국의 한자 이름은 비단으로 수를 놓은 것 같은 둥근 꽃이란 의미를 가진 ‘수구화’이다. 

잔잔하고 편안함을 주는 꽃으로‘변덕’과 ‘진심’이라는 양면성 꽃말을 가지고 있기도 하다.

 

 

 

 

 

 

 

 

 

 

 

 

 

 

낙동강유역환경청과 (사) 한국 생태환경연구소가 도랑 품은 청정 마을로 선정하고 주민들이 주도하여 창조적 마을만들기에 앞장서고 있는 수안마을의 수국정원,

 

 

 

 

 

 

 

 

네이버블로고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