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함께 해요

친구야 쉬어가자

댓글 8

우리 中年層

2019. 6. 18.





中年아

Cheer up!

친구야 쉬어가자

揷入 曲 바람의 소원

친구야 쉬어가자.
힘들거든, 다 내려놓고 잠시 쉬어가자.
감기가 걸리는 것도,
몸이 아픈 것도 쉬어 가라는 거다.

사연 없는 사람,
상처 없는 사람이 어디 있더냐
다 그렇게 주고 받으며 산다.

잠시 동안 하던 일을 놓아두자.

사색하며
지켜보는 것도 괜찮다.

쫓기듯,
살아온 지난 시간을 돌아 보자.
따뜻한 커피 한 잔,

한 편의 휴먼 영화, 마음을
편안하게 해주는
음악을 들으며 쉬어가자.

그래도 힘들거든 산으로,
바다로 떠나 다 쏟아 내자.

상처를 받은 것도,
상처를 준 것도,
내가 아픈 것도 어제의 일이다.

억울한 것 있으면 토해내자.
울고 싶으면 실컷 울자.
눈치 보지 말고 크게
소리 내어 울자.훌훌 쏟아내자.

맘껏 칭찬하자.아낌없이
손뼉 치자.기꺼이 보상하자.
때를 놓치지 말자.

꽃이 피면 사랑도 핀다.
꽃이 지면 사랑도 진다.

기쁠 땐 끝이 보이도록 웃고,
슬플 땐 끝이 보이도록 울자.

친구야, 쉬어 가자. 힘들거든,
다 내려놓고 잠시 쉬어 가자.

김정한 산문집
나는 아직 괜찮습니다. 중에서
- 모셔온 글입니다 -























































































































































































































































































































































































































































































































항상 健康하시고 幸福하세요
'늘' 우리 공간에 오신님! 환영합니다. 많이 웃으시고, 健康 조심하시고, 親舊들 만나 茶 한잔 나누시는 餘裕롭고 幸福한 하루 되세요.'우리' 拜上