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r. JW Kim's Blog

Travel, Health, Foods, San Diego

08 2021년 01월

08

주절주절.../날씨이야기 20년 만의 1월 한파 (2021년 1월 8일)

폭설이 내린 이틀 후 열흘 가까이 이어진 한파가 절정을 이루면서 서울은 20년 만에 가장 낮은 기온을 보였습니다. 서울은 영하 18.6도를 기록해 2001년 이후 20년 만에 가장 낮은 기온을 보였습니다. 체감온도는 영하 25도를 밑돌아 냉동고 온도와 비슷했습니다. 강원도 향로봉 기온은 영하 29.1도, 체감온도는 무려 영하 44.1도가 기록돼 북극 한파를 실감하게 했습니다. 남부 지방도 전북 임실이 영하 22.8도, 전주 영하 16.5도, 부산도 영하 12.2도까지 떨어졌습니다. ▽ 영하 18.6도까지 기온이 내려간 아침의 풍경입니다. 5년 만에 가장 추운 아침입니다. 아직 눈이 녹지 않고 그대로 쌓여 있습니다. ▽ 아파트 단지 내의 자주 다니는 길을 아파트 관리실에서 걸어 다닐 수 있을 정도로 치워 ..

08 2021년 01월

08

주절주절.../날씨이야기 북극발 최강한파와 폭설 2021년 1월 6일/7일

< 2021년 1월 6일 수요일 > 2021년 1월 6일 전국에 몰아친 북극발 한파에 폭설과 강풍이 덮쳐 전국 곳곳에서 피해가 속출했습니다. 서울을 포함해 전국적으로 오후부터 폭설이 쏟아졌습니다. 퇴근 시간까지 맞물리면서 도로는 극심한 정체를 빚었습니다. 갑자기 너무 많은 눈이 내리자 차들이 모두 엉금엉금 기어가고 있습니다. 오랜만에 만나는 서울의 폭설로 사람들은 귀가를 서두르고 있습니다. 비탈길에서는 차들이 미끄러지고 있습니다. 차를 밀어서 언덕길을 올라가기도 합니다. 몇 시간 만에 10센티미터의 눈이 내리자 도로가 주차장이 되었습니다. 눈이 많이 내리는 날은 스노우 타이어를 준비 안 했다면 후륜구동 자동차는 운전하기 어렵습니다. 지하철역 앞에도 눈이 수북이 쌓였습니다. 지금 서울은 영하 15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