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r. JW Kim's Blog

Travel, Health, Foods, San Diego

10 2021년 04월

10

여행이야기/해외 먹을거리 애버네시 비스킷(Abernethy Biscuit), 영국 외과 의사가 만든 비스킷

▣ 애버네시 비스킷(Abernethy Biscuit)은 18세기에 영국의 외과 의사 존 애버네시(John Abernethy, 1764-1831)가 소화를 돕고 건강을 증진하기 위해 만든 비스킷입니다. 소화를 돕기 위해서 서양 건빵인 선장의 비스킷(Captain's biscuit)이나 하드택(Hardtack)을 변형해서 캐러웨이(caraway) 열매를 넣은 딱딱한 비스킷입니다. ▲ 존 애버네시(John Avernethy, 1764–1831)는 영국의 외과의사로 소화를 돕기 위해 만든 거친 비스킷인 애버네시 비스킷을 개발한 의사입니다. 런던의 콜먼 스트리트에서 태어났으며 1123년에 설립된 런던 세인트 바르톨로뮤 병원(St Bartholomew's Hospital)의 수습생으로부터 시작해서 외과의사로 활약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