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현충원 묘역 단장 및 주변 환경정화 활동 펼쳐

댓글 0

뉴스 세상

2021. 6. 16.

[시사우리신문]'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회장 한옥순/이하 나베봉)은 호국보훈의 달인 6월을 맞아 지난 15일 서울 동작구 소재 국립 현충원에서 나라사랑 실천을 위한 자원봉사 활동을 가졌다.

 

나베봉 회원들은 경건한 마음으로 순국선열의 얼이 서린 현충탑에 헌화하고 분향 및 참배에 이어 순국선열  28, 29번 묘역에 묘비닦기, (생화)시든꽃 수거묘역 주변 쓰레기 줍기, 묘역 주변의 각종 부산물 수거 등 환경정비를 실시하며 호국 봉사를 통해 나라사랑 정신 되새기는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현충원 묘역 단장 및 주변 환경정화 활동 펼쳐

한옥순 회장은 "참배와 봉사활동을 통해 경건한 마음으로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호국영령들께  감사함을 느낄 수 있도록 하고 순국선열들의 희생정신과 나라사랑 정신을 되새기며  느낄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됐다"며 참여해준 봉사자님들의 봉사 열정에 고마움을 표한다"며 "하루 빨리 코로나19가 종식돼 전국의 자원봉사자들이 자유롭게 봉사활동을 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현충원 묘역 단장 및 주변 환경정화 활동 펼쳐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은 국립 서울 현충원 봉사현장에 집결 후 발열체크 및 손 소독,마스크 필수 착용 등 코로나19 방역지침과 현장지침 등 기본 원칙을 준수하며 야외 봉사활동에서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생활 속 거리두기 방역체계로 전환됨에 따라 지침을 준수하기 위해 회원간 2m 이상 거리를 유지하는 등 코로나19 예방 캠페인도 함께 진행했다.

 

나베봉 상임고문 한동균 (주) 한스그룹 회장은"조국을 위해 산화한 영령들이 잠들어 있는 이곳에 와서 나라사랑을 실천하고 자신의 삶과 생명을 바쳐  "대한민국의 자유를 위해 희생하신 순국선열들의 숭고한 희생과 헌신이 있었기에 우리의 현재가 있기에 늘 감사의 마음으로 애국심을 되새길 수 있 뜻 깊은 자리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