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 필사

    칠부능선 2022. 1. 11. 18:04

    섭섭한 저녁
    오성일

     

     

    가을 저녁

     

    내 긴 그림자 말도 없이 떠난다

     

    하긴,

    나라는 사람

    지겨울 법도 하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