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 뉴스 & 상식

이매트골프 2011. 5. 20. 13:40
[Why뉴스] IMF총재 성폭행 스캔들 둘러싼 음모론…왜?


[CBS국제부 박종률 기자] 뉴스의 속사정이 궁금하다. 뉴스의 행간을 속시원히 짚어 준다. [편집자 주]


2012년 프랑스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각종 여론조사에서 부동의 1위를 달려왔던도미니크 스트로스-칸 국제통화기금(IMF) 총재가 미국에서 성폭행 미수 혐의로 체포돼 기소되면서프랑스 정치권이 격랑에 휩싸이고 있다.

경찰에 구금된 칸 총재는 혐의 사실을 전면 부인하고 있는 반면피해 여성은 칸 총재를 가해자로 지목한 상태다.

특히 16일(이하 현지시간) 열린 기소인정심문에서 재판부는 칸 총재 변호인측의 1백만달러 금보석 신청을 기각했다.

이런 가운데 그리스, 포르투갈, 아일랜드 등 유로존의 재정위기 타개책을마련 중에 있던 IMF까지 비상사태에 빠지면서 국제사회가칸 총재의 거취에 높은 관심을 나타내고 있다.

프랑스의 보수언론과 여권에서는 ‘여성 편력’을 가진 칸 총재의 충동적 범죄 행위로 그의 정치생명은 끝이 났다고 비난하고 있지만, 좌파 유력 일간지와 야권에서는 프랑스 차기 대선의 유력 후보가 하루 아침에 성범죄 용의자로 전락한 데 따른 음모론을 제기하고 나서는 등 후폭풍이 만만치 않을 전망이다.

칸 총재의 성폭행 스캔들을 둘러싼 음모론의 배경과 유력 인사들이 범하고 있는 성적(性的) 일탈행위의 원인을 짚어본다.

▶ 경찰에 체포되긴 했지만 '무죄 추정의 원칙'에 따라 앞으로 재판 과정을 통해 진실이 밝혀지게 될텐데, 음모론이 제기되는 이유가 있는가?

= 무엇보다 일반인의 상식으로는 도저히 믿기지 않는, 이해할 수 없는, 거짓말 같은 일이 벌어졌기 때문이다.

물론 칸 총재의 성폭행 미수 혐의는 법정에서 사실 여부가 가려지게 된다. 그런데 지금의 프랑스 정치구도상 “차기 대통령은 떼논 당상”이라고 할 정도로 칸 총재의 지지율이 부동의 1위를 달리고 있는데, 왜 그런 범죄를 저질렀겠는가 하는 의구심에서부터 음모론이 대두되고 있는 것이다.

사실 칸 총재를 지지했던 많은 프랑스 국민들도 충격에 빠져 있다.

즉, 칸 총재의 성폭행 스캔들을 둘러싼 음모론은 현재의 프랑스 정치상황과 직결돼 있다. 현 집권여당인 대중운동연합(UMP)은 내년 4월 대선에서 사르코지의 재선을 위해 총력전을 전개하고 있고, 칸 총재가 소속된 사회당은 1995년 프랑수아 미테랑 대통령이 물러난 뒤 17년만의 정권탈환에 절치부심하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최근 프랑스에서는 칸 총재의 사치스런 사생활이 이슈로 떠올랐다. 칸 총재 부부가 파리의 호화저택(60억원)에서 나와 10만유로(1억6천만원)가 넘는 고급 자동차에 올라타는 사진이 일반에 공개되면서 보수진영은 칸 총재를 ‘샴페인 사회주의자(호화로운 생활을 영위하는 진보주의자)’라고 비난하며 공세의 수위를 높여 왔다.

그런데 칸 총재의 사생활 논란이 불거진 뒤 불과 1주일만에 성폭행 미수 사건이 발생하면서 의구심이 증폭되고 있는 것이다. 칸 총재의 측근인 장마리 르귀앙 사회당 의원은 이번 사건과 관련해 “칸 총재를 공격하려는 사르코지 대통령 진영의 조직적인 정치공작이 진행되고 있다”고 주장했다.

칸 총재는 2007년 11월 사르코지 대통령의 지원으로 ‘세계의 경제대통령’이라는 5년 임기의 IMF총재에 취임했는데, 당시 프랑스 내부에서는 사르코지가 장차 자신의 강력한 경쟁상대가 될 칸 총재를 정치권에서 밀어내기 위해 그를 천거한 것이라는 해석이 나오기도 했다.

▶ 이른바 ‘보수진영이 놓은 덫에 걸려 들었다’는 주장인데, 설득력이 있는 것인가?

= 통상 ‘음모론’ 제기는 피해 당사자 측에서 위기를 돌파하기 위한 정치적 수단으로 활용하곤 한다. 이번의 경우도 칸 총재와 변호인 측이 혐의 사실을 전면 부인하고 있는 가운데 프랑스 정치권 안팎에서 음모론이 대두되고 있다.

이른바 “보수진영이 놓은 덫에 걸려 들었다”는 것이다. 예를 들어 칸 총재의 경우 지난 15일에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와 베를린에서 면담하고, 16일부터는 벨기에 브뤼셀에서 유럽연합(EU) 재무장관회의에 참석할 예정이었는데, 특별한 이유없이 왜 13일부터 뉴욕의 호텔에 투숙했는지가 명쾌하게 설명되지 않는다는 것이다.

또 IMF 본부 건물은 워싱턴 D.C.에 있는데, 굳이 뉴욕의 호텔에서 그것도 프랑스 기업이 소유하고 있는 소피텔에 투숙한 점 등은 평소 여성 편력으로 구설수에 올랐던 칸 총재가 최근 호화 사생활 논란으로 비난을 받는 상황에서 누군가 칸 총재의 일정을 미리 알고 덫을 놓았다는 주장도 나오고 있다.

현 사르코지 내각의 일원인 앙리 드랭쿠르 해외협력장관 조차도 “칸 총재가 함정에 걸려들었을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 “고급 자동차와 고급 양복 구설수에 이어 아주 짧은 시간에 사건이 또 터졌다는 데 주목한다”고 말했다.

칸 총재 변호인측도 “칸 총재가 체크아웃한 시간이 정오쯤으로 피해여성이 주장한 성폭행 기도 시간보다 1시간 빠르고, 칸 총재가 황급히 공항으로 갔다는 경찰 발표와는 달리 체크아웃한 뒤 뉴욕에 있던 딸과 식사를 했다며 무죄를 주장하고 있다.

그러나 “모든 것을 음모론적인 시각에서 보면 해가 뜨는 것도 음모이고, 해가 지는 것도 음모”라는 말이 있다. 지난 2002년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 당시 노무현 후보의 대변인을 지낸 유종필 현 서울 관악구청장이 음모론을 제기한 상대 후보를 겨냥해 공박한 말이다.

즉, 음모론의 경우 실체가 없는데도 불구하고 자극적이기 때문에 여론의 향배에 상당한 영향을 미치는 효과가 있다. 다만 이번 사건에서는 피해 여성이 칸 총재를 가해자로 확실히 지목했고, 경찰도 정황 증거를 확보한 만큼 일각에서 제기된 음모론이 민심을 설득하기는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프랑스 언론들도 이번 사건을 믿으려 하지 않는 스트로스-칸의 추종자들이 많겠지만 그의 정치생명은 끝이 났다고 일제히 보도하고 있다.

▶ ‘음모론의 힘’이겠지만 IMF에 타격을 입히기 위한 것이라는 주장도 나오던데...

= 칸 총재의 성폭행 미수 사건을 음모론적인 시각에서 접근하는 것은 현재까지의 정황에 비춰볼 때 앞뒤가 맞지 않는 작위적인 측면이 강하다. 프랑스 정치상황과 별개로 IMF와 관련된 음모론은 대강 이렇다.

재정위기가 심각한 그리스에 대한 추가 구제금융 제공과 포르투갈에 대한 구제금융 확정, 또 아일랜드에 대한 구제금융 조건 완화방침이 논의되는 시점에서 유로존의 재정위기 진화를 위한 IMF의 움직임에 타격을 가해 국제금융을 혼란에 빠트리려는 시도라는 것이다.

IMF는 이번 사건이 불거진 뒤 존 립스키 수석부총재가 총재대행을 맡는 비상체제로 전환하면서 “IMF의 기능과 업무는 모두 정상적으로 이뤄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나 당장 15일 오후에 열릴 예정이었던 비공식 집행이사회가 16일 이후로 무기 연기되고, 일부 언론이 칸 총재의 사임을 기정사실로 보도하면서 IMF가 표류할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다. 존 립스키 수석부총재는 오는 8월 임기가 만료되면 물러나겠다는 입장을 밝혀왔던 터라 칸 총재가 중도하차할 경우 국제금융시장에도 적지 않은 파장을 불러올 것으로 전망된다.

지금까지 관례적으로 IMF는 총재는 유럽인, 수석부총재는 미국인이 맡아 왔는데, 이번 사건을 계기로 개발도상국 출신 IMF총재가 나올 가능성이 있다고 언론 보도가 나온다.

▶ 음모론을 얘기했는데, 사실 칸 총재의 ‘여성 편력’이 이번 한번만은 아니지 않나?

= 프랑스 정치권에서도 만일 칸 총재가 사회당의 대선후보로 선출돼 본격적인 대권 행보에 나설 경우 ‘여성 편력’이 아킬레스 건이 될 것이라는 말이 많았다.

지난 2008년에 칸 총재는 IMF 부하직원으로 아프리카지국 책임자였던 헝가리 출신의 피로슈카 나지씨와 부적절한 관계를 맺었다는 의혹이 제기돼 IMF이사국들로부터 경고를 받기도 했다.

당시 부인인 전직 TV앵커 출신인 안느 싱클레이어가 남편을 용서하면서 파문은 유야무야됐지만 이번의 경우는 부인의 용서와는 무관한 ‘형사적 사안’이기 때문에 2008년 스캔들 때와는 상황이 다르다. 그러나 안느 싱클레이어는 이번에도 성명을 통해 “남편이 그런 짓을 저릴렀다는 생각은 추호도 없다. 무죄가 확정될 것이라는 것을 의심치 않는다”는 입장을 밝혔다.

반면 프랑스의 한 지방의회 부의장인 사회당의 안느 망수레 의원은 이번 사건이 불거진 뒤 언론 인터뷰에서 지난 2002년 칸 총재가 자신의 딸을 성폭행하려 했다고 주장했다.

▶ 칸 총재의 성폭력 혐의가 입증되면 징역형을 모면하기 어려울 것이라는 관측이 많은데, 재판부가 보석 신청을 기각하지 않았나?

= 칸 총재의 성범죄 혐의를 보강하기 위해 DNA 증거 수집 등 법의학 수사를 벌인 뉴욕 경찰은 칸 총재를 1급 성폭행 및 강간 미수혐의로 기소했다. 유죄가 인정될 경우 최장 징역 25년형에 처해질 수 있다.

특히 우리 시각으로 17일 열린 기소인정심문에서 멜리사 잭슨 뉴욕 맨해튼 형사법원 수석판사는 칸 총재 변호인측이 신청한 1백만달러 금보석을 기각했다.

이에 따라 칸 총재는 오는 20일 추가 재판이 열릴 때까지 경찰서 유치장에 구금된다.

칸 총재는 지난 주말 뉴욕 타임스 스퀘어의 소피텔호텔 스위트룸에서 알몸으로 있다가 객실 청소원인 32세의 흑인 여성이 객실로 들어오자 침실로 끌고가 문을 잠그고 성폭행하려한 혐의와 완강히 저항하는 여성을 욕실로 끌고가 재차 성폭행을 시도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여성은 객실을 빠져나와 호텔 프론트에서 경찰에 신고했고, 경찰은 존 F.케네디 공항에서 파리행 에어프랑스 23편 비행기 일등석에 탑승한 칸 총재를 비행기 이륙 10분전에 체포했다.

▶ 유력 인사나 권력층 지도자들의 ‘성 스캔들’이 끊이지 않는데, 원인은 어디에서 찾을 수 있나?

= 세간의 화제를 모은 성 스캔들로는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이탈리아 총리의 성추문을 꼽을 수 있다.

또 2004년 미국 대선에서 민주당 부통령 후보로 나섰던 존 에드워즈의 경우는 부인이 암투병 중에도 혼외정사를 가져 국민적 지탄을 받았고, ‘월스트리트의 저승사자’로 불리며 부정부패 척결에 앞장섰던 엘리엇 스피처 전 뉴욕주 검찰총장, 클린턴 전 대통령의 섹스 스캔들 당시 대통령 탄핵을 주도했던 존 엔자인 상원의원도 마찬가지 경우다.

이같은 유력인사들의 ‘성적 일탈’에 대해 전문가들은 권력 자체의 속성, “자신은 처벌받지 않을 것”이라는 정치인들의 자만심과 도덕적 위선, 또 빗나간 모험심과 충동적 자아도취 등이 원인이라고 진단한다.

즉, 엄청난 권력과 영향력을 갖고 있지만 그만큼 부패와 타락에 빠질 가능성이 일반인에 비해 많다는 점을 간과한 때문이라는 지적이다.

수신제가치국평천하(修身齊家治國平天下)라는 말이 있다. 이번 칸 총재의 성폭행 미수 사건을 보면서 수신(修身)이야말로 사회 지도층 인사들이 갖춰야 할 가장 기본이 되는 덕목이라는 사실을 새삼 깨닫게 된다.
nowhere@cbs.co.kr

[관련기사]



出處: http://news.nate.com/view/20110517n03264




[?ы빐???곹뼢???덈뒗 ?몃Ъ 100?? ?덉씠??媛€媛€ 泥?1?꾟€?쐢?꾨━ 2?? ?€?닿굅 ??..
?섑꽩 議?64)?€ 4?꾩? 5?꾩뿉 ?щ옄?? 6?꾨뒗 吏€?쒗빐 ?뱀뒪 ?ㅼ틪???댄썑 ?щ읆?꾨? 寃り퀬 ?덈뒗 怨⑦봽?좎닔 ?€?닿굅 ?곗쫰(36)媛€ 李⑥??덈떎. 洹몃뒗 遺€吏꾪븳 ?깆쟻?먮룄 吏€?쒗빐 7500留??щ윭(815?듭썝)瑜?踰뚯뿀?? 誘멸뎅 ?쇰컲???€??..
http://article.joinsmsn.com/news/article/olink.asp?aid=5172026&serviceday=20110520

??궧 10??諛뽰쑝濡?諛€由??곗쫰 ?묐뀈 ?섏엯 理쒕떎 - ?곹뼢??理쒓퀬
[?숈븘?쇰낫] ?섍낏???⑹젣???€?닿굅 ?곗쫰(36쨌誘멸뎅쨌?ъ쭊)媛€ 14??留뚯뿉 泥섏쓬?쇰줈 ?멸퀎 ??궧 10??諛뽰쑝濡?諛€?ㅻ궗?? ?섏?留??깆쟻 遺€吏꾩뿉???곗쫰??吏€?쒗빐 ?대룞?좎닔瑜??듯???媛€??留롮? ?섏엯???щ┛ 寃껋쑝濡?議곗궗?먮떎. ??..
http://news.donga.com/3/all/20110520/37387220/1

ESPN "?€?닿굅 ?곗쫰, ?ㅼ쟻 ?놁뼱???덈쾶?대뒗 洹€??
[?좎퐫?쇱븘?룹뺨=?뺤옱??湲곗옄, kemp@ukopia.com] ?€?닿굅 ?곗쫰???⑹뼱??以€移섏??? '怨⑦봽?⑹젣' ?€?닿굅 ?곗쫰?쇰뒗 紐낆꽦??吏€??18媛쒖썡媛?怨ㅻ몢諛뺤쭏移섍퀬 ?덉쓬?먮룄 遺덇뎄?섍퀬 ?덈쾶?대굹 ?곹뼢?λ쭔?쇱? ?ъ쟾??洹멸? ?멸퀎?ㅽ룷痢?..
http://www.ukopia.com/ukoSports/?page_code=read&uid=140361&sid=23&sub=2-11


▶세계최고의 럭셔리 퍼팅장

▶아들 골프연습장 직접 만들어주는 아빠

▶남의 집 개인골프연습장 구경하러 가기

▶골프초보 골프용품 구매목록

▶나도 타이거우즈나 최경주처럼 골프를 잘 칠 수 없을까?

골프퍼팅장만들기

골프연습장만들기





사업자 정보 표시
(주)이매트 코리아 | 고 명희 | 경기도 남양주시 순화궁로 502-1(별내동) | 사업자 등록번호 : 210-81-42154 | TEL : 02-992-0933 | Mail : ematkorea@naver.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6-경기풍양-0672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