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소풍/두안

댓글 8

창작마음

2021. 11. 24.


        행복한 소풍 두안 물안개가 자욱한 호숫가에서 아지랑이 피어오르듯이 아련히 피어나는 그대처럼 있습니다. 꽃향기가 그윽함이 물씬 나는 그대이기에 비 오는 날에는 우산 없이도 함께 걷고 싶은 그대이랍니다. 한 평생 소풍이 끝날 때까지 고이 간직하고픈 풍경이기에 부를 수 없는 이름이지만 늘 행복한 소풍입니다. 카페:아름답게 머무는 세대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