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만의 참세상

부당권력이 또 부조리가 판을 쳐도 참세상을 꿈꾸는 사람들이 있기에 살만한 세상이다

이 마누라를 어쩜 좋아?

댓글 0

▣ 쉬엄쉬엄/웃고살자

2009. 2. 14.

이 마누라를 어쩜 좋아?

 

대학가에서 하숙을 치던
젊은 주인 아줌마가 어느 날 밤

마침 정전이 잠시 되었을 때
하숙생들 중 누군가에게 겁탈을 당했다.

아줌마는 곧 그 사실을 남편에게 털어놓았고
분노한 남편은 범인을
찾아내려고 안간힘을 썼으나
끝내 실마리를 찾지 못했다.

그도 그럴 것이
그 집에서 하숙을 하는 학생 수가
무려 삼십여명이나 됐던 것이다.

그런데 그로부터 한달이 훨씬 지난
어느 날 저녁 아내가 퇴근한 남편에게 말했다.

"찾았어요 여보~옹
그날 날 덮친 놈이 어떤 놈인지 찾아냈다구요"

그 말을 들은 남편이 잔뜩 흥분하며 물었다.

"누구야, 그 자식이?"

"범인은 바로 28호 준호 학생이에요."
"내 이눔을 당장!"

남편은 금방이라도
그 학생을 요절이라도 낼듯 벌떡 자리에서 일어났다.

방문을 나서려던 남편이 아내를 돌아보며 다시 물었다.

"근데, 당신 그 놈이 범인이라는 걸 어떻게 알아냈지?"

그러자 아내가 자랑스럽게 말했다.




 


 




"어느 놈인지 궁금해서 참을수가 있어야죠.
그래서 매일 밤
한 놈씩 불러서 직접 상대를 해 봤죠.
그랬더니 그눔이 틀림없더라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