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만의 참세상

부당권력이 또 부조리가 판을 쳐도 참세상을 꿈꾸는 사람들이 있기에 살만한 세상이다

풋고추 사고쳤네~~!!

댓글 0

▣ 쉬엄쉬엄/웃고살자

2007. 6. 5.

풋고추 사고쳤네~~!!





어린 나이에 비해 지나치게 조숙한
철수와 봉자는
병원 놀이를 한답시고 놀았는데
도가 지나쳤는지
봉자의 몸에 이상이 생겼다.

드디어 동네가 발칵 뒤집히고
봉자의 엄마는 철수네를
고소하기에 이르렀다.




법정에서 봉자 엄마는 개거품을 물며 하는 말...

판사님! 이럴 수가 있나요?
이 어린 것에게 임신을 시키고 발뺌을 하다니요!!"



철수 엄마는 아들의 바지를 확~ 내리고서
아들의 쪼그만 고추를 잡고 판사에게 말했다.

"판사님,!! 말도 안됩니다.~~!!
이 어린 것이 이 작은 것으로 어떻게 했겠습까?
아이들끼리 장난한 건데 고소가 다 뭡니까!!"

그러자~~!!

철수가 엄마 귀에 대고 조용히 말~~~^^!!
.
.

.

"엄마,,,,^^

 내 고추에서 손 좀 떼주세요.

오래 잡고 있으면 우리가 불리해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