떡볶이

유치찬란 2019. 6. 24. 15:54




안녕하세요 유치찬란입니다.

6.25 떡볶이 ‘ 는 마산 부림동 부림시장 안위치한 39년 전통 떡볶이 집입니다.

창동 6. 25 떡볶이 불리면서 이 지역에서 가징 유명한 떡볶이 집이라 부를 수 있는 곳인데요. 2019년 6월 24일 생활의달인에 소개될 곳입니다.  저는 2011년, 이미 8~9년 전에 두 차례 방문했던 곳이지만, 지난 토요일 부산을 방문한 길에 찾아가봤습니다.



2019년 6월 22일 방문하다.


역시 8년 여 전, (2012년도)에 두 차례 가본 적 있는, 부산 동래시장 신가네호떡김밥떡볶이 집에서 떡볶이 맛에 깊은 감동 받은 후.




부산 방문한 길에 청룡초등학교 앞 범어사 소문난 떡볶이 집을 주인아주머니의 따님이 물려받은 후. 주인아주머니와 아드님이 함께 운영한다고 하는 신도시 정관에 가서 오랜만에 떡볶이를 먹어봤습니다. 오랜만에 그냥 먹어봤습니다.

요즘은 주인아주머니가 가게에 안 나와서. 제가 알고 싶었던, 떡볶이 집 역사를 알 수는 없었습니다.




마산 육이오 떡볶이 을 가기 위해. 부산 노포 종합터미널에서 마산 시외버스를 타고 마산에 도착. 부림시장으로 향했습니다.

*보통 저는 지방에 위치한 떡볶이 집을 당일치기로 다녀오면서 딱, 한두 군데만 들리는데요. 이번만은 이례적으로 다녀와 봤습니다.




마산 부림 시장 안에 위치해 있습니다.




토요일. 오후 6시쯤에 방문.


손님들이 떡볶이를 포장해 가기 위해 줄 서 있었고. 매장 안에도 손님들로 빈 테이블이 없었습니다.




마침, 울산에서 이곳 떡볶이 먹으려 자주 온다는 6남매 가족도 볼 수 있었습니다.




이곳은 1981년 시작한 39년 전통 떡볶이 집.




가게 벽면에 30~40여 년 전, 목욕탕 의자에 앉아 떡볶이를 먹고 있는 과거 모습 사진을 볼 수 있었습니다.




과거 화덕 앞 목욕탕 의자에 둘러앉아. 떡볶이를 먹었을 때 국물을 흘리지 않게 고안해낸 것이 화분 받침대.

그래서 이 떡볶이를 화분떡볶이라고 불리기도 했고. 좌판에서 쪼그리고 앉아 먹는 모습이 피난민 같다고 해서 손님들에 의해 피난민 떡볶이. 6 25 떡볶이로 불리게 되었(다)고. 가게 상호가 된 것이었습니다.




만드는 과정을 보니  *(중간 굵기의) 고춧가루에 *이곳만의 육수가 들어간 어묵(국물) + 2~3가지 양념이 더해져 완성되고 있었습니다.

*주인아주머니는 어묵 육수 등은 밝히고 싶지 않다고 해서 언급은 생략했습니다.




육안으로도 쉽게 확인될 정도로. 이곳 떡볶이는 떡볶이 떡보다 어묵 비율 높게 만들어지고 있었습니다.




메뉴판입니다.




떡볶이 1인분을 주문했습니다.


*앞에서 언급했듯이 마산 창원 사람들은 이 떡볶이를 물 떡이라 부르고 있습니다. (주문 시 물 떡 몇 인분 주세요. 이런 식으로요.)





화분 받침대에 올려 진 국물 떡볶이는 화분 떡볶이로 불리기도 합니다.




국물을 먼저 먹어보니 달콤함과 칼칼한 매운 맛. 감칠맛이 잘 어우러져 있었습니다. (이곳만의 노하우로 대중적인 맛을 잘 맞춰 낸 국물)




이곳 떡볶이 떡은 *쌀떡이었습니다.

* 옛날 떡볶이와 오늘 날 떡볶이의 큰 차이점 중 하나 과거에는 떡 맛이 기본적으로 잘 표현되면서. 양념과의 어우러짐이 좋았다면, 오늘날의 요즘 떡볶이는 양념 맛이 우선이고. 양념 맛으로 먹는다는 분들이 많을 정도로. 우리들은 양념이 강조된 떡볶이 맛에 익숙해져 있습니다.



이곳 물 떡은 어묵 비중이 높아. 떡 양은 적었(다.)지만, 떡 맛이 잘 표현되는, 전형적인 옛날 스타일의 떡볶이 였습니다.




이번에 이 물 떡을 먹으면서 느낀 점은 꼭, 물 회 먹는 느낌. 떡볶이계의 물 회 같다. 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토요일 손님들이 줄 설 정도로) 음식 회전율이 높아. 떡볶이가 뜨겁게 만들어지다 보니. (당연히 음식온도가 높았고) 따듯한 상태물 떡 (물 떡볶이)을 먹어보니. 물 회 먹는 느낌이 들 정도로 부드러운 식감(어묵과 쌀떡)국물과 함께 잘 어우러져 느껴졌거든요.



=> 물회 맛이 난다는 것이 아닙니다. 오해마시길. 그런 유사한 느낌이 들 정도로 부드러운 어묵과 쌀떡이 국물과 함께 잘 어우러져. (적당한 달콤함과 매콤함. 감칠맛이 어우러져)후루룩. 후루룩 잘 넘어간다. 는 이야기입니다.




만약, 음식회전율이 느려진다면, 음식 온도가 낮을 확률이 높을 것이고. (쌀떡의 특성 상 식으면, 굳으면서 쫄깃해지고. 열을 받아 따듯해지면 좀 더 부드러워질 테니깐 요.) 물 회 먹는 것과 유사한 부드러운 식감 느낌도 없을 것입니다.



* (부산)어묵이 생선으로 만들어져 있어서 그런 느낌이 들었던 것이 아닙니다. 수저로 후루룩 먹는 스타일이다 보니. (8~9년 만에 다시 먹어 본 느낌은) 물 회의 떡볶이 버전. 떡볶이 계의 물 회 같다는 느낌이 들기도 했다는 것입니다.

마산(창원) 주민들에게 친숙한 물 회떡볶이스타일로 재해석느낌을 받기도 했네요. => 유치찬란이 처음 언급한 것입니다. 참고하시고요.



떡볶이라는 것이 간단한 것 같으면서도 예민해서. 주 재료인 떡이나 어묵이 바뀌어도 맛이 확! 변하기도 합니다. 이곳 국물떡볶이는 어묵(국물)전체적인 맛에 큰 영향을 주고 있었습니다.




제가 작년에 바닷가와 인접한 전남 고흥 명당만두집에서 국물떡볶이먹어 본 적이 있었는데요. 바닷가와 인접해 매운탕 등 요리 시 친숙한 미나리 재료를 사용한 떡볶이처럼, 제철 채소를 떡볶이에 넣는다는 이곳도 그런가? 싶기도 했었습니다. 전화로 확인해본 결과 (주인아주머니의 따님) 대파와 양배추를 사용 중이고. 미나리는 아니라고 하네요. (사진 상 미나리와 유사하게 보였거든요.)


전남 고흥 명당만두집. 미나리 국물떡볶이.



마산 부림시장 6.25 떡볶이



이곳 육이오 물 떡. 국물떡볶이는 맨 마지막에 꼭, 먹어야 할 것이 있습니다. 바로 삶은 달걀을 국물에 으깨먹는 것인데요. 취향에 따라서 삶은 계란 흰자의 깔끔한 을 또는 노른자의 고소함을 더해 즐길 수 있었습니다.




앞에서 언급했듯, 과거에는 기본적으로 떡 맛이 잘 표현되면서 양념과의 어우러짐이 좋았다면, 최근에는 양념 맛을 우선시 하고. 양념 맛으로 먹는 것이다. 라고 대부분의 사람들이 인식하고 있습니다. 황당하게도 유명한 음식 평론가도 그런 식으로 이야기 할 정도였으니깐 요. 판 떡볶이의 기본은 떡이고. 떡이 중심이 되어야하는 것인데 말이죠. 광명 선매떡볶이가 매운맛이 강해도 (본연의 순수한) 떡 맛이 좋기 때문에 많은 분들에게 사랑받고. 레전드 매운 떡볶이라 할 수 있는 것처럼요.

그런 요즘 떡볶이에 역행하는 떡 맛이 잘 표현되는 옛날식 떡볶이 포크로 떡을 찍어서 먹는 양념 떡볶이로 인식한다면, 크게 실망할 것이고. 수저로 국물과 함께 어우러진 맛을 생각한다면, 상대적으로 맛의 감흥이 더 좋을 수 있습니다.



이 점을 유념하고 방문하길 바라면서. 이런 국물 떡볶이 대신, 양념 떡볶이도 선택해 먹을 수 있었습니다.




튀김. 김밥 등도 주문해 먹을 수 있었습니다.




서울에는 떡볶이계의 평양냉면이라는 단맛과 짠맛이 절제된 국물떡볶이. 국 떡이 있다면, 마산에는 떡볶이계의 물 회라 할 수 있는 매콤하고 달콤하면. (익숙한 맛이라서 대부분의 사람들은 부담 없을) 감칠 높은 국물떡볶이. 물 떡이 있었네요.


▲ 서울 신수동 국물떡볶이. 국 떡



몇년 전, 제가 주인공으로 방송 출연 했을 당시 (출제) 문제이기도 했었던, 특이한 사장님의 성함. 강억덕 사장님은 사촌언니와 함께 떡볶이를 만들다가 가게를 차리게 되었고. 마산(창원) 분들에게 추억어린 떡볶이. 물 떡을 변함없이 만들고 있었습니다.


=> 사촌 언니가 제가 알고 있는 원조 할머니인지는 알 수 없었지만, 어찌되었든 지금 현재 마산의 대표 떡볶이임은 분명해보였습니다.


오래 오래 유지하면서. 마산 분들에게 떡볶이라는 매개체로 추억을 계속 만들어 주길 바라면서.



떡볶이 전문가 유치찬란의 개인적인 의견은떡볶이의 기본이 안 되어 있는 봉지밀떡을 사용하는 곳은 미디어 방송 노출 안 되었음 하는 개인적인 바램도 있습니다. 주정. 기름 등 첨가물에 의해 떡 맛이 사라진(감춰진) 떡으로 만든 떡볶이기본이 안 된 떡볶이다. 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또한..!!!!


물론, 예외도 있는 것이겠지만요.


▲ 마산의 대표적인 떡볶이다. 라는 것을 손님이 이야기 해 주고 있네요.



이번 부산. 마산 방문에서 느낀 점은 항상 본인이 원하는 재료. 좋아하는 맛의 떡볶이를 찾아 먹는 것도 좋습니다만, 조미료 듬뿍 들어간 떡볶이도 먹어보고. 천연재료로만 사용한 떡볶이도 먹어보면서. 맛의 스펙트럼이 넓은 다양한 떡볶이 세계를 경험 해보는 것도 나쁘지 만은 않을 것 같다는 생각도 해보았습니다. 그러면서 본인만의 떡볶이 맛의 세계가 넓어질 수 있을 테니깐 요.


부담 없이 객관적인 시각으로 쓴 유치찬란의 리뷰를 참고하고. 본인의 생각취향 더한다면, 방문 실패확률적어질 것입니다.



유치찬란은 유일무이. 68년 전통. 대한민국 최고의 이북식 돼지불고기. 가평 청평 명월집 리뷰에 집중하려고 합니다. 이곳의 유명세에 유사한 가게도 생겨났지만, 어느 누구에게도 노하우를 전수한 적이 없는 독보적인 이북식 돼지고기 이거든요.


방송과 인터넷(블로그)에 없는 정보도 많으니. 기대하셔도 좋을 것입니다.


단골 손님들은 다 알고 있는 진짜 월집 사장님.



6.25 떡볶이 느낌


마산 창사람에게 익숙한 물회를 떡볶이로 재해석한 느낌이 있었던 물떡.


와~ 할 정도의 감탄 날 만한 맛이라기보다는, 익숙함에 술술 넘어가는 부담 없는 떡볶이 집 같았습니다. 위생에 취약해서 죄송하다는 안내팻말을 볼 수 있었듯이. 어린 시절의 추억을 떠 올릴 수 있는 옛날 떡볶이 집이었고요.


영업시간 매월 2째 주 화요일 휴무

               오전 11시~ 오후 9시

주소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동서북 12길 16-23 (부림동 46-7)

연락처     055- 247- 4830

* 당분과 나트륨이 많이 함유된 떡볶이는 열량도 높아서 반복 섭취 시 비만의 원인이 될 뿐만 아니라. 건강에 좋지 않을 수 있습니다.

클릭 해 주시면 이동 한답니다. ^^


(♡)새로운 한주 건강관리 잘하시고 보람되게 보내세요 (파이팅) (♡)
잘보고 갑니다 (!)
공감하고 갑니다(~)(~)(~)
네(~)고맙습니다(^^) 신박사님도 행복한 한 주 되시고요(!)(!)(^^)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여긴 주문시에 떡을 많이 달라고 미리 말하지 않으면 오뎅볶이(?)같은 떡볶이를 받게 돼요.
튀김은 별로 추천할 맛이 아닙니다. 물떡이 가장 괜찮은 곳 이었어요.
오늘도 잘 보고 갑니다. 날 좀 선선해지면 부산으로 떡볶이 투어를 떠나고 싶네요.
네~ 츠비님 말씀처럼, 오뎅탕(오뎅볶이)에 가까울 정도로. 어묵 비율이 높은, 물 떡이더라고요^^ 오랜만에 먹어보니 물회 먹는 느낌이 들 정도로 수저로 후루룩 먹는 곳이었고요
여름 휴가나 날 선선해지면, 한 번 다녀와보세요^^ 여름에는 확실히 노상에서는 떡볶이 맛의 감흥이 덜 할 수밖에 없기에 가을 방문을 추천해드리고 싶기도 하네요 ^^;
잘보고 갑니다(~)(~)
네(~) 봐주셔서 고맙습니다. (^^)
우와~~~제 거주지 옆동네까지 오셔서 촬영한다고 수고 많으셨읍니다.
여긴 제가 30년전에 고교친구들이랑 몇번씩 쭈구리고 먹던곳이라서 기억이 아직도 생생 합니다.
나이가 들어서 그런지 이젠 이곳을 10년 넘게 방문을 안했는데...
'유치찬란'님 덕분에 올해안에 꼭 방문하고 싶은곳으로 정했읍니다.
수고 하셨읍니다.
네~ 좋게 봐주셔서 고맙습니다. ^^
와~ 할 정도의 감탄스런 맛이라기 보다는, 익숙함에 술술 넘어가는 부담 없는 떡볶이 집 같았어요. 어린 시절의 추억을 떠올리면서요. ^^
잘보고 갑니다
네~ 고맙습니다. ^^
안녕하세요
떡볶기 맛집 좋은 정보 공감 추가 합니다
거울을 보며 활짝 웃으면 거울 속의 사람도 나를 보고 웃는 다고 합니다
웃음으로 즐겁고 행복한 금요일 되세요
네~고맙습니다.^^ 즐겁고 행복한 하루되시고요^^
우와 떡볶이가 정말 침이나게 맛있어 보이네요 ㅎㅎ
좋은 하루 되세요. 잘보고 가요!!
ㅎㅎ네~ 감사합니다. ^^ 좋은 하루되시고요^^
오늘도 기쁜 날!
좋은 내용 잘 보았습니다.
일곱번째 달도 잘 보내시길…

이곳도 들러 주시길....생명의 양식도…
http://blog.daum.net/henry2589/344009
감사합니다.
네~ 고맙습니다^^
떡볶이 집에 사람많네요
토요일 저녁에 방문했는데 손님이 꽤 많더라고요. ^^;
다시다좋아하시는분들껜 적극추천합니다 다시다에 미원에 소금간한육수 얼마전에 생달에 천연육수라고 방송하던데 돈이좋긴 좋네요 다시다가 천연육수로 바뀌고 다시다국물좋아하시는분들은 꼭한번드셔보세요 맛잇읍니다
ㅎㅎㅎ 소 한마디를 구했다는 방송광고와 바로 이맛이야!~라는 방송광고가 생각나네요. 제가 쓴 글에도 나와있듯이. 조미료(향미증진제) 듬뿍 들어간 떡볶이. 천연재료로만 만든 떡볶이: 다양한 맛의 세계를 경험해보는 것도 나쁘지만은 않을 것이에요,

방송과 상관없이 자주 찾아오는 손님들은 바보는 아닐 테니깐요; 다만, 방송 맛 집들이 모두 대단한 곳만 나오는 것만은 아닐 수도 있다는 점!! (유치찬란인 저뿐만 아니라. 댓글 남겨주신 분. 그리고 방송국도 신이 아니기에. 피드백을 통해 나아지는 모습을 보일 수 있다는 것이 더 중요하지 않을까 싶네요. 정직한 재료로 정성껏 음식을 만들고. 음식재활용이 없는 좋은 곳들만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

경험에 의한 만족도는 사람마다 차이가 있기에. 625떡볶이에 감탄하고 좋아하는 사람도 있을 것이고.
떡볶이 경험이 많은 유치찬란처럼, 같은 날 맛을 본, 부산 신가네호떡김밥떡볶이에 깊은 감명을 받은 사람도 있을 것입니다. (신가네의) 천연재료만으로도 대중적인 맛을 잘 이끌어냈다는 것에 대해서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