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묵의 속삭임

한국 문인협회 정회원 한울문학 정회원

연초록이 녹색으로 변해가는

댓글 18

카테고리 없음

2021. 4. 21.

                                                                                                             저 멀리 먼산 넘어엔 그 누가 살까

                                                                                                             산 위에 올라 내려다본 우리 동네

 

 

 

 

 

진달래 벚꽃은 졌지만 녹색으로 변해가는 산길이 너무 싱그러워~~~